정치경제 articles

미 1월 실업률 6.6%, 11만 3천 기대이하

미 1월 실업률 6.6%, 11만 3천 기대이하

  1월 실업률 6.6%로 0.1포인트 더 하락 일자리 11만 3천개 증가로 예측치에 절반 미국의 새해 첫달인 1월 실업률이 6.6%로 더 하락했으나 11만 3000개 일자리 증가로 예측치 보다 절반에 그쳐 우려를 낳고 있다. 미국의 고용지표가 연말연시에 기대에 크게 못미치면서 저성장 우려를

미국경제 올해 10년만에 3% 성장 가능

  보수적인 미의회예산국도 3.1% 성장 예측 2005년이래 10년만의 3%대 성장   미국경제가 올해 10년만에 처음으로 3% 건실한 성장을 기록할 것으로 미 의회예산국(CBO)이  예측했다.   또 실업률도 6%대 중반아래로 떨어지고 연방적자도 5000억달러 안팎으로 대폭 줄것으로 전망 됐다.   미국경제가 2014년에는 견고하고

오바마케어 풀타임 일자리 축소 파장

  미 CBO보고서 “2017년까지 200만개 줄여” 공화 오바마케어 공격, 대체입법에 결정적 무기   오바마 케어가 풀타임 근로자들을 3년만에 200만명이나 줄일 것이라는 미의회 보고서와 나와 폐기 또는 대체될 위기에 빠져들고 있다.   오바마 케어가 일자리 감소라는 역효과를 불러올 것이라는 보고서는 폐기

미 중산층 겨냥한 업소들만 파산위기

  중산층 붕괴현상으로 중저가 매장 잇단 폐업 고급 매장, 저가할인매장은 동시에 성업   미국내 빈부차이가 극심해 짐에 따라 고급 브랜드나 저가 할인 매장은 성업중인 반면 중산층을 겨냥한 중저가 업소는 문닫을 위기에 빠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에서는 대공황이래 최악이었다는 불경기를

미국경제 4분기 3.2% ‘견고한 성장’

  연방정부폐쇄 불구 소비살아나 선전 올해 10년만에 3%성장 발판   미국경제가 지난해 4분기에 3.2%나 성장해 견고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이로서 미국경제는 올해 10년만에 처음으로 3%대 성장을 기록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미국 경제가 견고하고 건실한 성장률을 유지하고

미 돈풀기, 2차로 100억달러 더 축소

  2월부터 650억달러로 100억달러 추가 줄인다 연준, 신흥국 금융불안 불구 돈풀기 축소 지속   미국은 신흥국들의 금융불안에도 불구하고 돈풀기 채권매입 규모를 2차로 100억달러 더 축소 하기로 결정했다.   이에따라 2월에는 채권매입규모가 월 650억달러가 되며 매번 회의때마다 적어도 100억달러씩  줄일 것으로

오바마 “의회 행동안하면 독자행동한다”

  새해 국정연설 성장가속, 소득불균형 해소, 중산층살리기, 이민개혁 의회 행동하라, 안하면 대통령 행정파워로 독자행동   버락 오바마 대통령은 경제회복을 가속화하고 소득 불균형을 해소해 중산층을 살리면서 이민개혁 을 성사시키는 ‘행동하는 해’(Year of Action)로 만들자고 의회에 촉구했다.   그러나 의회가 행동에 나서지

오바마 새해 국정연설, 새 도전

  소득불균형 해소, 이민개혁 의회행동 안하면 대통령 독자행동 불사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새해 국정연설에서 소득 불균형 해소와 이민개혁을 최우선 국정과제로 제시하고 식어버린 미국민 민심을 잡아 반전시키려는 새로운 도전에 나선다.   오바마 대통령은 이민개혁 등 대형 국정과제에 대해선 초당적 타협에

미 신용카드에 9.84달러 소액청구시 요주의

  타겟 등 해킹정보 넘겨받은 범죄자들 소액청구 사기 신용카드 소지자 인식 못하게 소액청구 수법   미국내 신용카드와 신상정보 해킹 파문이 여전히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크레딧 카드 스테이트 먼트에 9달러 84센트와 같은 소액 청구가 들어 있을 경우 신분도용범죄로 의심해야 한다는 경고령이

오바마 ‘초당타협, 일방행동’ 동시 모색

  새해국정연설 국정과제에 초당적 타협 촉구 의회 행동 안하면 행정파워로 일방 행동 경고   버락 오바마 대통령은 새해 국정연설에서 이민개혁과 경제문제 해결에서 초당적 합의를 촉구하되 연방의회가 행동하지 않으면 행정파워로 일방적인 행동에 나설 것임을 천명할 것으로 예고하고 있다.   미국민들의 신뢰를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