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 articles

오바마케어 마감일 막판 북새통

오바마케어 마감일 막판 북새통

  하루 100만이상 접속, 수십만통 전화 31일까지 700만명 돌파할 듯   오바마케어를 통한 건강보험 가입 마감일을 맞아 하루 100만명 이상씩 한꺼번에 몰리면서 막판 북새통을 겪고 있다   31일 자정 직전까지 최소한 어플리케이션 절차를 시작해야 4월에도 건강보험 가입을 마칠수 있고 벌금을

오바마케어 쇄도 600만 돌파

  3월들어 열흘만에 100만 쇄도 3월말 가입목표 600만 시한목전 달성   오바마 케어 마감일을 앞두고 건강보험 가입자들이 600만명을 돌파해 목표치를 달성했다   가입절차를 시작했으나 완료하지 못한 경우 3월 31일 데드라인 이후에도 건강보험을 가입할수 있어 앞으로도 100만명 이상 더 늘어날 것으로

미 4분기 경제성장률 2.6%로 상향

  3.2%(잠정치)→2.4%(수정치)→2.6%(확정치) 소비지출 3.3% 성장으로 고무적   미국경제의 4분기 성장률이 2.6%로 소폭 올라가 고비를 넘기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특히 지난 연말 미국민 소비지출이 3.3%나 증가했던 것으로 나타나 올해 3% 성장 달성에 탄력을 주고 있는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미국의

오바마케어 마감후에도 수백만 추가가입 허용

  신청절차 시작후 완료못하면 4월에도 계속 가능 이민신분확인시 에러, 정부시스템 에러, 천재지변 등   오바마 케어로 건강보험을 가입하려다 완료하지 못한 미국 거주자들이 3월 31일 시한이후에도 일정기간 추가 시간을 부여받아 가입할 수 있게 됐다.   신청절차를 시작했으나 완료하지 못하거나 정부시스템 에러로

미 의회 지한파들이 위험하다

  한국전 참전 랭글, 위안부 사과 혼다 등 미국내 한인사회 지원 절실   미 연방의회내 대표적인 지한파로 분류되는 하원의원들이 올해 11월 중간선거에서 강력한 도전을 받고 있어 위기를 맞고 있다.   한국전 참전용사인 뉴욕의 찰스 랭글 하원의원, 일본계이면서도 종군위안부 사과 결의안을

오바마시절 백인 공화, 소수계 민주 쏠림 심화

  2009년후 백인 공화당 지지율 높아져 흑인, 아시아계, 라티노 등 민주당 쏠림 심해져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취임한 이후 미국내에서 백인들의 공화당 지지와 소수계의 민주당 쏠림 현상이 더욱 심해진 것으로 나타났다.   공화당이 백인들을 놓치거나 흑인, 아시아계와 라티노 등 소수계를

미 돈풀기 10월 종료, 금리인상 내년 4월 시작

  채권매입 돈풀기 10월 또는 12월 종료 금리인상 내년 4월이나 6월 시작, 내년말 1.75%   미국의 돈풀기 채권매입은 오는 10월말 종료되고 제로금리는 내년 4월이나 6월부터 오르기  시작해 내년말에는 1.75%가 될 것으로 예고되고 있다.   이에따라 미국경제가 지속적으로 개선되는 반면 주택모기지와

사상 최악의 IRS 사칭 사기 기승

  IRS위장번호, 소셜번호 끝 4자리까지 알고 있어 데비카드 또는 즉석송금으로 세금납부요구하는 의심   세금보고철을 맞아 사상 최대 규모의 IRS 사칭 사기가 기승을 부리고 있어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이번 IRS 사기는 발신지도 IRS로 위장하고 소셜번호 끝 4자리 숫자를 대는 등

오바마케어 마감 열흘앞 ‘막판 혼잡’

  정부인증기관, 보험 전문인들에 대거 몰려 이민신분확인 에러, 가족 추가 혼동 등 어려워   오바마 케어 마감일이 열흘앞으로 임박하면서 건강보험에 가입하려는 한인들이 막판에 많이 몰리 고 있다.   한인들은 이민신분을 확인받는데 자주 에러가 발생하고 기존 보험 가족들을 언제 제외할 것인지

한미 금융정보 맞교환, 탈세 요주의

  미국계좌 1만달러, 한국계좌 5만달러이상 매년 9월 양국 국세청 정보교환, 탈세추적   한미 양국이 1만달러 이상의 미국계좌와 5만달러 이상의 한국계좌 정보를 맞교환하기로 확정됨 에 따라 금융거래하는 한인들의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거액의 금융계좌를 갖고 있는 한인들은 양측의 국세청에 철저히 신고해야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