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 articles

오바마시절 백인 공화, 소수계 민주 쏠림 심화

오바마시절 백인 공화, 소수계 민주 쏠림 심화

  2009년후 백인 공화당 지지율 높아져 흑인, 아시아계, 라티노 등 민주당 쏠림 심해져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취임한 이후 미국내에서 백인들의 공화당 지지와 소수계의 민주당 쏠림 현상이 더욱 심해진 것으로 나타났다.   공화당이 백인들을 놓치거나 흑인, 아시아계와 라티노 등 소수계를

미 돈풀기 10월 종료, 금리인상 내년 4월 시작

  채권매입 돈풀기 10월 또는 12월 종료 금리인상 내년 4월이나 6월 시작, 내년말 1.75%   미국의 돈풀기 채권매입은 오는 10월말 종료되고 제로금리는 내년 4월이나 6월부터 오르기  시작해 내년말에는 1.75%가 될 것으로 예고되고 있다.   이에따라 미국경제가 지속적으로 개선되는 반면 주택모기지와

사상 최악의 IRS 사칭 사기 기승

  IRS위장번호, 소셜번호 끝 4자리까지 알고 있어 데비카드 또는 즉석송금으로 세금납부요구하는 의심   세금보고철을 맞아 사상 최대 규모의 IRS 사칭 사기가 기승을 부리고 있어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이번 IRS 사기는 발신지도 IRS로 위장하고 소셜번호 끝 4자리 숫자를 대는 등

오바마케어 마감 열흘앞 ‘막판 혼잡’

  정부인증기관, 보험 전문인들에 대거 몰려 이민신분확인 에러, 가족 추가 혼동 등 어려워   오바마 케어 마감일이 열흘앞으로 임박하면서 건강보험에 가입하려는 한인들이 막판에 많이 몰리 고 있다.   한인들은 이민신분을 확인받는데 자주 에러가 발생하고 기존 보험 가족들을 언제 제외할 것인지

한미 금융정보 맞교환, 탈세 요주의

  미국계좌 1만달러, 한국계좌 5만달러이상 매년 9월 양국 국세청 정보교환, 탈세추적   한미 양국이 1만달러 이상의 미국계좌와 5만달러 이상의 한국계좌 정보를 맞교환하기로 확정됨 에 따라 금융거래하는 한인들의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거액의 금융계좌를 갖고 있는 한인들은 양측의 국세청에 철저히 신고해야

미 지방세 천차만별, 3~4배 차이

  뉴욕, 캘리포니아,일리노이 등 가장 높아 와이오밍, 알래스카, 네바다, 플로리다 등 낮아   미 전역에서 뉴욕과 캘리포니아주가 가장 많은 주정부 세금을 물고 있으며 와이오밍과 알래스카 등이 가장 낮은 세금을 내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워싱턴 수도권 지역은 중간보다 약간 많이

미 돈풀기 또 100억달러 축소

  4월부터 월 550억달러 제로금리도 내년부터 인상 조짐   미국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는  돈풀기 채권매입규모를 550억달러로 또다시 100억 달러를 줄이는 동시에 제로금리도 내년부터는 인상할 채비를 하고 있음을 시사했다   재닛 옐런 신임 의장이 처음으로 주재해 공개시장위원회(FOMC) 회의를 개최한 연방준비제도는  예상대로 돈풀기 추가

연준, 미 경제성장률 전망치 소폭 내려

  올해 2.8~3.0%, 내년 3.0~3.2% 하향 올해 실업률은 6.1~6.3% 예상   미국의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가 올해와 내년의 미국경제성장률 전망치를 소폭 내려잡았다.   미국경제는 올해 2.8%에서 3.0% 성장할 것으로 수정 전망돼 10년만의 3% 성장이 다소 불투명해 진것으로 보인다   미국경제 성장률이 다소

오바마 케어 마감 보름도 안남았다

  3월 31일까지 건강보험 구입해야 2월말까지430만명 가입, 막판에 몰릴듯   오바마 케어에 따라 건강보험을 보유해야 하는 첫번째 마감일인 3월 31일이 보름도 채 남지 않아 막판에 몰리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3월 31일까지 건강보험을 구입하고 첫 프리미엄을 납부해야 5월 1일부터 보험을

백악관 “미국경제 올해 3.1% 성장한다”

  연례 경제보고서 내년 3.4%, 10년만의 3% 성장 낙관 “일자리, 주택시장 회복, 빚부담 감소 등 호재”   백악관은 미국경제가 올해 3.1% 성장해 10년만에 처음으로 3%대의 견고한 성장을 달성할 것 으로 내다봤다   내년에도 3.4% 성장으로 더 좋아질 것으로 낙관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