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articles

트럼프 ‘퍼블릭 차지’ 이민가정 대거 복지 포기한다

트럼프 ‘퍼블릭 차지’ 이민가정 대거 복지 포기한다

정부복지 이용시 영주권 기각 정책 시행하기 전에 이미 여파 지난해 이민가정 7명당 1명 포기, 저소득층과 자녀 있으면 20% 안팎 정부복지혜택을 이용하면 영주권이나 비자신청을 기각시키려는 트럼프 행정부의 새 퍼블릭 차지 규정 이 발표만 됐는데도 이미 이민가정에서 7명중의 1명이 복지혜택을 포기하고 있는

트럼프 민주당과 협력 중단 선언, 입법 제로 되나

“나에 대한 조사 진행되면 민주당과 협력 안한다” 사회기반시설 물건너가고 이민개혁 등도 헛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자신에 대한 의회조사가 진행되는 동안에는 민주당과의 협력을 중단할 것이라 고 전격 선언해 워싱턴 정치권이 전운에 휩싸이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의 남은 첫 임기 1년반 동안 주요

부유층, 백인 많은 공립교 SAT, ACT 특혜 급증, 입시부정 소지

SAT, ACT 추가시간 또는 별도시험장 허용, 부정소지 늘어 부정입학 스캔들 계기 9000여 공립고교 조사 미국의 대학입시에서 적용되는 SAT와 ACT 등 대학학업능력 평가시험을 치를때 부유층과 백인이 많은  공립학교 일수록 추가 시간이나 별도의 시험장을 승인받아온 것으로 드러나 논란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시험시간을 더

화물선 압류’ 북한 반환요구 vs 미국 무대응

김성 유엔주재 북한대사 “미국 압류 화물선 즉각 반환하라” 미 법무부 북한요구에 대한 언급 않겠다 코멘트 거부 북한 화물선을 미국이 압류한 사태를 놓고 북미 양측이 기싸움을 벌이고 있다 북한이 유엔대사까지 나서 압류된 화물선의 즉각적인 반환을 요구했으나 미국은 코멘트를 거부한다며 무대응으로 일축하고

이민자 미군 시민권 신청 급감, 기각 급등

트럼프 2년간 미군들의 시민권 신청 79% 급감 미군들의 시민권 신청 기각 16.6%, 미군에도 이민빗장 이민자 출신 미군들의 미국시민권 신청이 급감하고 기각은 크게 늘어나 미군 모병에도 큰 차질을 빚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트럼프 행정부 들어 이민자 미군들의 시민권 신청은 2년만에 79%나

올 대졸자 초봉 5만 1347달러, 2%인상에 그쳤다

반세기만의 최저실업률 불구 대졸자 초봉 거의 제자리 학자금 융자 가구당 4만 8천달러, 사회 첫걸음부터 비틀 올해 대학을 졸업한 사회초년생들의 초봉이 평균 5만 1347달러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해 보다 고작 2% 오른 것으로 물가인상률을 감안하면 제자리 걸음한 것이다 대학문을 나서 사회에 첫발을

트럼프 국경위기 대처에 폭동, 반란법까지 발동 채비

92년 LA 폭동시 사용한 반란법 발동해 군병력 동원 국경체포 3월 10만명, 4월 9만 9000명 악화일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통제불능에 빠지고 있는 국경위기와 불법이민 문제에 대처한다며 LA 폭동시 에나 사용했던 폭동반란법까지 발동할 채비를 하고 있어 파문이 일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이 폭동,

H-1B 취업비자 당첨자 입력완료 ‘낙첨자 반송 시작’

17일 당첨자 입력 완료, 낙첨자 서류반송 시작 20일 급행서비스 접수 시작, 당첨자 3명중 1명꼴 비자기각 H-1B 전문직 취업비자의 당첨자에 대한 이민당국의 입력작업이 완료되고 낙첨자의 서류반송이 시작됐다 당첨자들은 오늘(20일)부터 보름안에 판정받는 급행서비스를 신청할 수 있으나 까다로운 심사로 3명중 1명이 비자를 기각당하고

트럼프 새이민안 시행시 현재 대기자 400만 탈락한다

현재 대기자 가족이민 360만, 취업이민 50만 중 400만 탈락위기 민주, 공화 양진영 부정적, 회의적 반응, 조기성사 어려울 듯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새로 제안한 메리트 시스템, 즉 능력 점수 영주권제가 시행되면 현재 대기하고 있는 400만명이나 탈락위기에 내몰릴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너무

트럼프 수입차 관세결정 6개월 연기, 자동차값 안오른다

11월까지 180일간 자동차 고율 관세 결정 연기 올연말까지 수입자동차, 부품가격 인상 피해 한국산이나 일제, 유럽차까지 수입 자동차 가격이 적어도 올연말까지는 오르지 않게 됐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수입자동차에 대해 25%의 관세를 매길지 여부에 대한 결정을 6개월간 미루기 로 했기 때문이다 트럼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