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articles

조태용 주미대사 ‘선천적 복수국적 동포들 바라는 대로 개선’

조태용 주미대사 ‘선천적 복수국적 동포들 바라는 대로 개선’

9월말까지 동포사회 목소리 전달해 입법에 최대한 반영 한국인 전용 취업비자 상하원 조정과정에서 성사되도록 전력 조태용 신임 주미대사는 한인동포사회의 현안인 선천적 복수국적제도가 동포들이 바라는 대로 개선 입법되고 시행돼 선의의 피해자가 없도록 전력을 다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또한 한국인 전용 전문직 취업비자가 곧 상원에서도 최종 성사돼 10년만에 결실을 보도록 연방 의원들을 상대로 적극 추진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윤석열 새

미국 주택가격 4월에도 20.4% 상승 ‘5개월만에 첫 둔화’

3월 20.6%에서 4월 20.4% 상승으로 주춤 플로리다 도시들 30%이상 급등, 서부 20%대, 동북부 10%대 미국내 주택가격이 4월에도 전년에 비해 20.4%나 상승했으나 5개월만에 처음으로 둔화돼 향후 추이가 예의주시되고 있다 20대 대도시들 중에서는 9개 도시만 오름세를 보여 절반이상이 다소 냉각되기 시작한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내 주택가격의 상승폭이 5개월만에 처음으로 주춤해져 앞으로도 계속 냉각될지 촉각을 곤두 세우게 하고 있다

미국경제 ‘고물가 저성장 vs 가벼운 불경기’

비관적-시티그룹, 골드먼삭스 ‘불경기 위험 30~50%’ 낙관적-무디스, UBS ‘고물가 저성장에도 불경기 없다’ 미국경제가 올 하반기와 내년말까지 1년 반 동안 고물가 저성장으로 선방할지, 아니면 가볍고 짧은 불경기까지 감수하게 될 지 경제분석가들의 전망이 엇갈리고 있다 다만 비관론자나 낙관론자나 공통적으로 2008년의 대불경기와 같이 오래가고 깊은 추락은 피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고물가 고유가 고금리 등 3중고에 직면한 미국경제가

경제전쟁 ‘러시아 백년만의 국가부도 vs 서방 러시아오일 가격제한’

러시아 외채 두곳 1억달러 지불못해 1918년이래 첫 디폴트 러시아 아직 6천억달러 있어 건재, 서방 오일 엠바고 대신 가격제한 러시아가 100년만에 처음으로 국가부도에 빠졌으나 아직 경제는 건재한 것으로 나타나자 미국 등 서방국가들은 러시아산 오일에 가격상한선을 두어 전비를 옭죄려는 새로운 시도에 나섰다 미국 등 서방국가들과 러시아, 중국 등과의 경제전쟁이 더욱 격화되고 있다 지구촌 슈퍼파워 자리를 놓고 겨뤄온

미국 교사들 대거 교단 떠나고 있다 ‘교사부족으로 공교육 위기’

팬더믹 2년동안 미전역 공립학교 교사와 교직원 30만명 퇴직 여름방학 시작되자 퇴직사태 계속, 썸머캠프 취소사태 미국내에서 교사들과 교직원들이 대규모로 교단을 떠나고 있어 공교육에 심각한 차질을 빚을 위기를 맞고 있다 코로나 감염 사태를 겪으며 극심한 스트레스를 받고 지친 교사들과 교직원들이 2년간 30만명 이나 교단을 떠났으며 빈자리를 채우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미국의 공립학교들이 대규모 교사들의 퇴직으로 공교육

미국 차일드 케어 보육비 올라 부모 직업까지 바꾼다

1주일간 보육비 팬더믹 직전 보다 5~20% 상승 세컨드 잡, 보육시간 늘리거나 보육가능 일터로 바꿔 미국에서 차일드 케어, 즉 자녀 보육비가 크게 올라 부모들이 직업까지 바꾸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이 일상을 되찾으면서 차일드 케어 비용은 15~20%는 올랐으며 부모들은 육아에 전념하기 위해 직장을 그만 두거나 직업을 바꾸고 세컨드 잡을 잡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미국이 코로나 감염 사태를

연방대법원 끝내 여성낙태권 50년만에 폐기 ‘각주 금지와 보호로 반분’

연방대법원 6대 3으로 1973년 로우 대 웨이드 판결 뒤집어 레드 스테이트들 거의 전면금지, 블루 스테이트들 성문법으로 강력보호 미국의 최고 법원인 연방대법원이 끝내 여성낙태권을 50년만에 폐기하는 판결을 내려 미전역을 찬반 논쟁의 소용돌이에 몰아 넣고 있다 5월에 유출됐던 연방대법관들의 의견대로 6대 3의 판결로 로우 대 웨이드가 폐기됐으며 각주들  가운데 공화 우세지역인 절반은 낙태금지, 민주 우세지역인 절반은 낙태보호로

초당적 총기규제강화법안 상하원 통과 ‘26년만에 성사됐다’

상원 65대 33, 하원 234대 193으로 최종 가결 21세미만 신원조회 강화, 레드 플래그 각주시행, 데이트 폭력도 금지대상 미국의 초당적인 더안전한 커뮤니티 법안이 연방 상하원에서 일사천리로 통과돼26년만에 의미있는 총기규제가 성사됐다 타협적인 총기규제 강화법안이 시행되면 21세 미만의 총기구입희망자들에 대한 신원조회를 강화 해 10일동안 폭력성과 정신건강기록까지 조회하고 데이트 폭력까지 포함하는 위험인물의 총기를 일시 압류할 수 있는 레드 플래그

연방대법원 ‘미국민 자기방어위한 집밖 총기휴대 할 수 있다’

보수우위 6대 3 결정으로 총기휴대 규제하는 뉴욕주 법률 위헌 판결 캘리포니아, 메릴랜드, 뉴저지, 매사추세츠, 하와이 법률도 위태 미국민들은 자기방어를 위해선 집밖에서 총기를 휴대할 권한이 있다는 연방대법원의 판결이 나왔 다 연방대법원은 집밖 권총휴대를 제한한 뉴욕주 법률을 위헌으로 판결해 이와 비슷한 캘리포니아, 메릴랜드, 뉴저지, 매사추세츠, 하와이 등 5개주 총기규제법들도 위태로워 졌다 잇따른 총기참사와 총기규제 강화 요구와는 달리

IRS 세금보고 대부분 처리완료 ‘세금환급액 3039달러 7.5%증가’

전체의 94% 이파일링 서류 처리 완료, 세금 환급도 신속 지급 종이서류 세금보고와 불일치 있으면 수개월 지연 IRS 국세청은 올해 접수된 세금보고서들을 대부분 처리완료했으며 1인당 평균 세금환급액은 3039달러로 전년보다 7.5% 증가했다고 발표했다 반면에 종이서류로 제출했거나 불일치 항목이 발견된 세금보고서 등 475만건은 아직 처리되지 못했으며 이들의 처리와 세금환급은 수개월간 지연이 불가피하다고 IRS는 밝혔다 IRS 국세청은 4월 18일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