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articles

펠로시-므누신 협상재개, 초당파 상원안 발표 ‘12월 시행 청신호’

펠로시-므누신 협상재개, 초당파 상원안 발표 ‘12월 시행 청신호’

므누신 재무장관 “펠로시 하원의장과 협상 재개했다” 양당 상원의원 10명 9080억달러 초당파 상원안 발표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과 스티븐 므누신 재무장관이 코로나 구호 패키지 협상을 재개하고 민주, 공화 양당 상원의원들이 9080억달러 규모의 새 코로나 구호 패키지를 제시해 12월 시행에 청신호가 켜지고 있다 초당파 상원안에는 미국민 1200달러 직접 지원을 제외시키고 있으나 협상과 입법과정에서 다시 포함될 것으로 보이고 연방실업수당

윌리엄 바 법무장관 ‘대선결과 바꿀 선거부정 증거 발견 못했다’

법무장관 “연방검사, FBI 수사에서 부정선거 증거 발견 못했다” 공개 언급 트럼프 측 결정타 맞나, 아니면 수사대신 연방대법원, 주의회 의존 전략인가 윌리엄 바 연방법무장관이 현재까지의 조사에선 대선결과를 바꿀만한 선거부정의 증거를 발견하지 못했 다고 밝혀 트럼프 측의 부정선거 투쟁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주시되고 있다 연방검찰이나 FBI의 수사에서 부정선거 증거를 발견하지 못했다고 공언해 트럼프측이 결정타를 맞게 될지, 아니면

1200달러 직접지원 공화상원안에도 재포함, 1조달러대 타협 신호

로이 블런트 공화상원 정책위원장 “미국민 1200달러 직접 지원 절실” 직접지원 포함시 1조달러대로 올라가 민주하원과 타협, 올해안 시행 가능 이번주안에 타협해야 하는 코로나 구호 패키지와 관련 공화당 상원이 제외시켰던 미국민 1200달러씩의 직접 지원을 다시 포함시키고 있어  1조달러대에서 타협해 올해안에 시행하려는 신호로 해석되고 있다 특히 공화당 상원지도부가 1200달러 직접지원을 재포함시키면서 1조달러대로 올리고 있는 반면 민주당 진영에서는 두세번으로

바이든 경제팀 옐런 재무, 탠던 예산실장 등 ‘여성소수계 파워’

옐런 첫 여성 재무장관 지명자 등 대다수 여성, 소수계 기용 백악관 예산실장, 경제자문위원장, 공보팀 7명 전원 여성 조셉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첫 여성 재무장관에 재닛 옐런 전 연준의장을, 백악관 예산관리실장에 인도 이민자의 딸인 니이라 탠던 진보싱크탱크 소장을, 백악관 경제자문위원장에는 흑인여성인 세실리아  라우즈 프린스턴대 학장을 지명하는등 여성과 소수계를 우대한 경제팀 구축에 돌입했다 바이든 당선인은 백악관

트럼프측 ‘4개주 부정표 제거해 뒤집기’ 곧 결판

펜실베니아 우편투표 회신숫자 보다 개표 100만표이상 많아 펜실베니아, 조지아, 애리조나, 위스컨신 등 주의회 다른 선택 움직임 트럼프 진영에서는 법적투쟁에서 잇따라 패소하고 있음에도 펜실베니아, 조지아, 위스컨신, 애리조나 등 최소 4개주에서 명백한 부정표들을 포착해내 이를 제외하면 곧 선거결과를 뒤집을 것이라고 자신하고 있다 트럼프측은 펜실베니아에선 당국에 회신한 우편투표용지 보다 개표된 표가 100만표이상 많은데다가 대 부분 바이든표로 드러났고 조지아에선

코로나 사태 온라인 쇼핑 열기 ‘사이버 먼데이 새 기록’ 기대

사이버 먼데이 매출 100억달러 넘겨 최소 15, 최대 35% 급증 예상 코로나 사태로 쇼핑 급변 ‘스토어 절반 감소, 온라인 2~30% 급증’ 코로나 사태로 온라인 쇼핑이 급증한 가운데 사이버 먼데이를 맞아 하루 100억달러 이상의 기록적인 매출이 기대되고 있다 블랙 프라이데이에도 온라인 매출이 22%나 급증한데 이어 오늘 사이버 먼데이에는 지난해 보다 최대 35%나 폭증할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1조달러대 미국민 직접지원, 실업수당, 중소업체 지원 내주 판가름

민주, 공화 지도부 양당 양원 수용 가능한 패키지 법안 내부 조율중 내주 협상 본격화 12월중 타결, 입법 시행여부 판가름 이르면 다음주 판가름날 것으로 보이는 코로나 구호 패키지의 총규모는 1조 달러 안팎으로 줄어드는 대신 미국민 직접 지원과 연방실업수당, 중소업체 PPP 지원 등은 포함시킬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민주, 공화 양당 지도부는 12월중에 상하원에서 통과시켜 시행할 수 있는

미국민 4명중 1명 실직 또는 최저수입 ‘한달후 연방지원도 끝난다’

실업수당 받는 실직자 2000만명, 연 2만달러 이하 저소득층 늘어 13주 추가 연방실업수당 지원도 12월 26일 종료 1200만명 종료 미국 근로자들의  4명중 1명이나 아예 실직했거나 빈곤선 아래의 최저 수입으로 떨어져 생계를 위협받고 있다 더욱이 실직자 1200만명이 코로나 구호법안에 따른 연방 실업수당 지원금을 성탄절 다음날 완전상실 하게 돼 생존마저 위태로워 지고 있다 미국 근로자들의 25%인 4명당 1명이나

트럼프 “선거인단 바이든 투표하면 백악관 떠날것” 해석분분

주류 언론들 대선결과 승복에 가장 가까운 발언 해석 트럼프 가짜 미디어 틀린 메시지 전달 “대규모 부정선거인데 어떻게 인정하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12월 14일에 실시되는 대통령 선거인단의 투표에서 바이든에 투표한다면 백악관을 떠날 것이라고 발언해 주목을 끌고 있다 처음으로 대선결과 승복을 시사한 발언으로 미 주류 언론들이 해석했으나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를 통해 가짜 뉴스 미디어들이 틀린 메시지를 전한

코로나 사태로 판이해진 블랙 프라이데이 연말쇼핑 총력전

블랙 프라이데이, 사이버 먼데이에서 블랙 사이버 먼스로 변화 코로나 사태 대비로 올연말 총매출 3.6~5.2% 증가 기대 코로나 사태로 판이해진 블랙 프라이데이와 사이버 먼데이 등 연말 쇼핑 대목에서 살아남기 위해 총력전 이 펼쳐지고 있다 이미 미국에선 코로나 사태에 맞춰 10월부터 할인판매를 시작하고 온라인 쇼핑으로 대거 전환해 ‘블랙 사이버 먼스’로 변한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의 코로나 사태는 연말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