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articles

미 의회 결의안 한미일 협력 강조, 한일 갈등 해소 촉구

미 의회 결의안 한미일 협력 강조, 한일 갈등 해소 촉구

상원에 이어 하원 외교위 결의안 통과 한미일 3국 협력 강조 26일 워싱턴DC서 한미일 3개국 의원회의 개최 한일 갈등 속에서 한미일 3개국 협력을 강조하는 결의안이 미국 상하원에서 잇따라 통과되고 있어 갈등 해소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지 주목되고 있다 한미일 3개국 협력의 중요성을

트럼프 미군 2100명 국경증파 6600명으로 늘린다

현역미군 1100명+주방위군 1000명 등 2100명 증파 현재 2500명+2000명에 합류하면 6600명 국경배치 트럼프 행정부가 국경위기에 대처하기 위해 미군 2100명을 증파해 미국-멕시코 국경에 모두 6600명이 나 배치하고 나섰다 그러나 국경체포자들은 5월에 최고치였던 13만 3000명에서 6월에는 9만 5000명으로 줄어 들어 미군 증파의 명분이

이민법원 적체 90만건 육박, 727일 걸린다

올 3월말 현재 87만 7000건 적체, 해마다 급증 이민 기각자 늑장 결정으로 고통, 추방재판도중 워크퍼밋 혜택 추방재판과 이민기각 항소 등을 다루는 이민법원의 적체건수가 90만건에 육박하고 있어 출구를 찾지 못하고 있다 이민법원에서 한건이 처리되는데 평균 727일이나 걸리고 있어 해당 이민자들에게 고통과

북한 ‘한미훈련시 협상차질’ vs 미국 ‘일상훈련준비, 협상기대’

미 국방부 ‘일상적인 한미연습’ 계획대로 실시 시사 폼페이오 “북 새로운 아이디어 갖고 오면 미국도 보다 창의적” 북한이 한미연합훈련시 협상재개에 영향을 미칠것으로 경고한데 대해 미국은 일상훈련은 계획대로 실시 할 것으로 내비치고 협상도 진전될 것으로 기대했다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은 북한이 새로운

트럼프 ‘네 나라로 돌아가라, 싫으면 떠나라’ 일파만파

트럼프 유색인종 민주 여성의원들 겨냥 인종차별적 막말 지지층 결집 위해 인종주의 동원한 선거용 편가르기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유색인종 민주당 여성의원들을 겨냥해 “네 나라로 돌아가라. 싫으면 떠나라”는  등의 발언을 멈추지 않고 있어 인종주의 파문과 선거용 편가르기라는 비판이 확산되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트럼프 중미 이민행렬 미국 난민망명길 막는다

미국 난민망명 신청자, 멕시코 등 3국에서만 가능 중미 3개국 출신 등 미국 난민망명길 사실상 봉쇄 미국에 난민망명을 신청하려면 멕시코 등 제 3국에서만 가능하도록 대폭 제한된다 이는 물밀듯 몰려오는 중미 출신 이민행렬의 난민망명길을 사실상 봉쇄하겠다는 것이어서 거센 논란과  즉각 소송에 걸려

트럼프 이민급습 개시 ‘아직 대규모 단속,체포없다’

LA, 뉴욕시, 시카고, 볼티모어,애틀란타 등 9개도시 단속 개시 ICE 급습 착수 불구 일요일에 대규모 단속과 체포 보고없어 추방공포를 불러온 이민단속이 개시됐으나 아직 대규모 급습과 체포는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대대적인 이민급습이 수일간 전개될 수 있어 이민사회의 긴장이 가셔지지 않고 있다

트럼프-김정은 ‘빅딜속 18개월짜리 스몰딜’

빅딜 원칙합의-완전한 비핵화 vs 완전한 제재해제 등 내년 대선때까지 12~18개월간 이행가능한 스몰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판문점 회동으로 재개되는 새로운 협상에서 미국과 북한 은 ‘빅딜속에 스몰딜’을 모색하게 될 것으로 미 전문가들이 내다보고 있다 미국과 북한은 완전한 비핵화와 새로운 관계수립,

트럼프 ‘불법이민자 체포추방, 14일 10개 도시 개시’

“불법이민 단속할 의무 있고 합법적으로 하는 것” “범죄자에 초점, 최대한 체포해 추방”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불법이민자들을 대거 체포해 추방하는 이민급습이 14일부터 10개 도시들에서 펼쳐진다고 공개 선언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형사범죄 이민자들에 촛점을 맞춰 최대한 체포해 출신국으로 돌려 보낼 것”이라면서 “불법이민자 단속은

억만장자 아동 성범죄 봐주기 논란 노동장관 사임

트럼프 대통령에게 전화로 부담주지 않기 위해 사직 억만장자 아동 성범죄 관대한 처벌 봐주기 논란, 사퇴압박 억만장자 아동 성범죄 봐주기 논란을 빚은 알렉산더 어코스타 노동장관이 결국 사임했다 어코스타 노동장관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에게 전화를 걸어 자신을 둘러싼 논란으로 행정부에 부담을 주기 않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