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uthor Archives: 한 면택

바이든 후보 사퇴 초읽기 ‘코비드 격리, 정치적 고립속 수일내 최후 결단’

바이든 후보 사퇴 초읽기 ‘코비드 격리, 정치적 고립속 수일내 최후 결단’

펠로시, 제프리스, 슈머 등 참패 데이터 제시, 큰 손들 바이든 사퇴시까지 기부중단 바이든 선거본부 유세 재개 채비와 동시에 가족들 출구 방법 논의 조 바이든 대통령이 끝내 민주당 대통령 후보에서 사퇴하는 순간이 임박해지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바이든 선거본부는 아직도 공개적으론 완주를 강조하고 있으나 낸시 펠로시 전 하원의장을 중심으로   민주당 최고 지도부는 동료 의원들에게 바이든의 후보 사퇴가

트럼프 공화당 대통령 후보 지명 수락 ‘미국을 다시 위대하게, 대단합 추구’

공화당 전당대회 피날레 세번째 공화당 대통령 후보 지명과 수락 암살시도 계기로 연설문 기조 바꿔 상대방 공격 보다 마가운동과 단합 강조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공화당 대통령 후보 지명을 공식 수락하고 “미국을 다시 위대하게 만들면서 국가의 대단합도 추구하겠다”는 구호를 내걸고 132년만의 새 역사 쓰기에 출정하고 있다 암살 시도 까지 넘어서 세번째 공화당 대통령 후보로 공식 선출된

민주당 최고 지도부 바이든에게 선거전패 위험 제기 ‘사실상 후보사퇴 요구’

척 슈머, 하킴 제프리스 직접 바이든 만나 선거 전패 위험 전달 바이든 아직 완주 고수, 금명간 마지막 초읽기 몰릴 듯 낸시 펠로시 전하원의장에 이어 하킴 제프리스 하원대표, 척 슈머 상원대표 등 민주당 최고 지도부가  조 바이든 대통령에게 직접 백악관과 상하원 선거에서의 민주당 전패 위험을 제기하고 나서 사실상 다급하게 후보 사퇴를 요구한 것으로 해석되고 있다 바이든

공화당 밴스 부통령 후보 데뷔 ‘아메리칸 드림에서 트럼프주의 전도사로..’

2016년 이전 신랄한 반트럼프 이후 강력한 친트럼프로 180도 변신 불우한 어린시절, 예일대 로스쿨, 베스트 셀러 작가, 벤처 투자자 공화당 전당대회에서 셋째날 주인공으로 무대에 오른 JD 밴스 부통령 후보는 아메리칸 드림의 상징에서 트럼프주의의 전도사로 데뷔해 향후 미국정치에 어떤 영향을 미치게 할지 주목을 끌고 있다 78세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후보의 낙점으로 39세에 일약 부통령 후보가 된 JD

존스 홉킨스 의대 등 학비 전액 무료 의대 확산 ‘거액 기부금으로 학비면제’

거액 기부금으로 의대, 간호대, 공공 보건대 학생 수업료 면제 대상자 가구 소득도 대폭 올려 중상층 가구 자녀까지 포함 최고의 명문 의대로 꼽히는 존스 홉킨스 의대 등 학비를 전액 면제해주는 대학들이 계속 늘어나고 있다 존스 홉킨스 대학은 불룸버그 자선재단으로부터 기부받은 10억달러로 의과대와 간호대, 공공 보건대 학생들의 대부분에게 올 가을 학기부터 학비를 전액 면제해주기로 했다 미국에서는 돈이

트럼프-밴스 감격무대에 첫 등장 “트럼프를 원한다, 또 한번의 4년”

암살시도에서 생존후 공화당 전당대회장에 첫 공개 등장 수천명 공화당 지지자들 트럼프의 또다른 4년 원한다 외쳐 암살시도에서 살아서 돌아온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과 그의 러닝 메이트 J D 밴스 상원의원이 공화당 전당대회 첫날 밤 감격의 무대에 첫 등장해 “파이트, 파이트, 우리는 트럼프를 원한다, 또한번의 4년’을  외치는 청중들의 환호와 환영을 받았다 78세의 대통령 후보와 39세의 부통령 후보는

트럼프 공화당 세제 전면개편 등 ‘프로젝트 2025’ 시선 집중

보수적 싱크탱크 헤리티지 재단 900쪽 재집권 청사진 납세계층 현 7단계를 15%와 30% 2단계로 축소 트럼프 공화당 진영이 획기적인 세제 전면 개편안을 담은 프로젝트 2025를 제시해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현행 7개의 납세계층을 단 2개로 줄이는 전면 개편안을 담고 있어 복잡한 세법의 간소화로 효율을 높일 수 있으나 중산층과 저소득층의 대다수는 세금이 대폭 늘어나 의회 승인이 쉽지 않을

트럼프 러닝 메이트 부통령 후보에 39세 J.D 밴스 초선 상원의원 전격 발탁

벤쳐 투자자, 베스트 셀러 작가에서 지난해 워싱턴 입성한 39세 초선 트럼프 78세에 39세 부통령 티켓으로 신선한 바람, 광풍 시도로 해석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공화당 전당대회 개막일에 자신의 러닝 메이트, 즉 부통령 후보에 J. D 밴스 초선 상원의원을 전격 발탁했다 오하이오를 대표하는 밴스 연방상원의원은 올해 39세로 지난해 워싱턴에 등원한 초선 상원의원이어서 공화진영과 대선 레이스에 신선한

트럼프 기밀문건 기소 특별검사 임명 위헌 ‘문건 기소 전체 무효화’

플로리다 연방지법 판사 ‘특별검사 임명 부적절해 문건 기소 기각 특별검사 항소해도 연방대법원에서 불리, 적어도 선거전 재판 불가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에 대해 기밀문건 불법 반출과 보관 등의 혐의로 기소한 잭 스미스 특별검사는 임명이 위헌이므로 기소 전체가 무효라는 판결이 나왔다 잭 스미스 특별검사 측은 항소할 뜻을 분명히 하고 있으나 연방대법원에서 면책특권을 결정하며 특별검사 지명에 강한 의문을

트럼프 암살시도 넘어 대관식, 백악관 재입성 가까워진다

총상입고 피흘리면서도 건재과시 불사조 강인한 지도자상 트럼프 암살미수 용의자 20세 공화당원 등록 토마스 매튜 크룩스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유세중 암살시도에서 극적으로 살아남고 이번주 대관식을 거쳐 백악관 재입성이 더욱 가까워 지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20대 청년이 쏜 총에 맞아 피를 흘리면서도 주먹을 치캬들고 파이트를 외치는 모습 으로 강인한 지도자상과 역사의 한장면을 보여주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