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articles

미국 국가부채한도 협상에 소셜연금. 메디케어 ‘손 안댄다’

미국 국가부채한도 협상에 소셜연금. 메디케어 ‘손 안댄다’

바이든-맥카시 백악관 회동으로 국가부채한도 협상 개시 맥카시 소셜연금, 메디케어 ‘손 안댄다’고 공표해 극한대치 피할 듯 조 바이든 대통령과 케빈 맥카시 하원의장 등 워싱턴 지도부는 국가부채한도 협상에서 소셜연금과 메디케어 등 두가지 핵심 사회보장제도는 손대지 않기로 합의했다 가장 민감한 문제를 제외키로 의견을 모아 향후 협상에서 극한 대치나 사상 초유의 국가부도 사태 만큼은 피해 가려는 것으로 보인다 미국의

바이든 학자융자금 탕감 무산시 대안 부심

연방대법원 2월말 심리시작 6월말안에 판결 불법판결시 대안-상환유예 무기연기, 10년상환후 탕감 바이든 백악관이 학자융자금 탕감조치가 연방대법원에서 불법판결로 무산될 경우에 대비한 대안마련 에 부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대안으로는 다른 법률을 적용해 학자융자금 탕감조치를 재추진하거나 상환유예를 무기한 연장한 후에 10년 상환후 잔액을 탕감받는 새 방안을 시행하는 방안들이 고려되고 있다 바이든 행정부는 4000만명에게 학자융자금 1만달러 내지 2만달러나 탕감해주는

바이든 미국산 전기차 배터리 세제혜택 4배 더 준다 ‘LG, SK 혜택, 전기차 가격인하’

바이든 행정부 업계에 미국산 배터리 택스 크레딧 의회추산보다 4배 제공 제시 미국내 배터리 공장 짓고 있는 LG 에너지 솔루션, SK 이노베이션도 혜택 바이든 행정부가 미국서 생산되는 전기차 배터리에 대한 택스 크레딧, 즉 세제혜택을 4배나 더 제공 키로 해서 놀라움을 안겨주고 있다 그럴 경우 미국내에 생산공장을 건설하고 있는 한국의 LG 에너지 솔루션과 SK 이노베이션이 테슬라 와

미국 기준금리 0.25포인트 인상, 두번 더 올린후 중지 시사

새해 첫 회의에서 0.25 포인트 인상으로 연속 속도조절 3월 22일과 5월 3일에도 0.25씩 올린 다음 인상일시 중지할듯 미국이 새해 첫회의에서 기준금리를 0.25 포인트 올리고 앞으로도 3월과 5월에 0.25포인트씩 두번 더 올린 다음 일시 중지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연방준비제도는 12월에 0.5 포인트 인상에 이어 이번에는 0.25포인트 인상으로 연속 속도를 조절하되 추가 인상이 적절하다고 밝혀 3월과 5월에

연준 주시해온 임금상승둔화, 금리 0.25씩 두번 올린후 중지할 듯

근로자 임금과 베네핏 인상, 고용비용 상승 지난 연말 둔화 고용비용 둔화로 연준 금리인상에서 속도조절 여지 생겨 물가잡기에서 연방준비제도가 가장 주시해온 근로자의 임금과 고용주의 고용비용 상승폭이 둔화돼  기준금리를 2월과 3월 0.25포인트씩 두번 올린 다음 인상을 중지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연준은 새해 첫 회의인 1일 0.25포인트를 올리고 3월 22일 한번더 0.25포인트 인상한후에는 금리인상을 중지하고 연말까지 5% 금리를

IMF ‘지구촌 올해 불경기 피할 전망 밝아졌다’

유로지역 예상밖 회복신호, 미국고용견고, 중국재개방 세계경제 올해 성장률 2.9%로 10월보다 0.2포인트 높여 IMF 국제통화기금은 세계경제가 올해 불경기를 피할 전망이 밝아지고 있다고 새경제전망에서 밝혔다 유로지역과 미국, 중국 등 주요국들의 경제상황이 예상보다 빨리 개선되고 있어 경기침체를 모면할 전망이 밝아지고 있다고 IMF가 내다봤다 2023년 새해 세계 경제에 예상치 못했던 햇살이 비추기 시작해 암울한 불경기를 피할 전망이 밝아 지고

미국 전기차 가격인하 경쟁 불붙었다 ‘한국차에겐 압박’

테슬라 최고 20% 인하에 이어 포드 최고 7% 내려 미국시장 3위 현대기아차 더 힘겨운 경쟁 불가피 미국에서 테슬라가 전기차의 가격을 20%나 인하한데 이어 포드차도 최대 7% 내려 전기차에 대한 가격인하 경쟁에 불을 지피고 있다 7500달러의 세제혜택이 중단돼 미국내 판매에서 3위로 밀린 한국의 현대기아차는 더욱 힘겨운 압박을 받게 될 것으로 보인다 미국에서 때아닌 전기차 가격인하 전쟁이

미국 선넘은 팁 강요에 소비자들 팁 거부, 구매중지 등 역풍

선넘은 팁 강요에 고객 불만 분노 확산 ‘팁플레이션’ 파장 소비자들 팁요구해도 적게 내거나 노팁, 아예 해당업소 발길 끊어 미국에서 선넘은 팁 강요에 상당수 소비자들이 팁을 거부하거나 아예 구매를 중지하는 반발움직임 을 보이고 있어 역풍을 맞고 있다 과도한 팁 요구로 팁플레이션으로 불리면서 소비자들의 강한 반발 움직임을 초래해 업소들과 종업원들이 큰 손해를 보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지나치게

미국 갖가지 팁 강요 확산 ‘소비자들 조용한 분노’

10% 팁 없어지고 18%~30% 팁 확산, 빌에 자동포함 증가 본인 픽업, 드라이브 스루에도 팁요구로 소비자들 불만 분노 미국 전역의 대부분 서비스 업소에서 팁을 사실상 강요하고 있어 소비자들이 조용한 불만과 분노를 터틀이고 있다 10% 팁은 없어진 대신 18% 팁이 자동 포함되거나 20~30%까지 팁을 내도록 압박하고 있고 주문후 본인이 픽업하거나 드라이브 스루에서도 팁을 요구받는 등 지나치게 팁을

미국 주택시장 냉각으로 셀러양보, 바이어혜택 대폭 늘어난다

모기지 이자율 6% 대신 4~5%로 낮춰주는 바이다운 인기 셀러가 집값인하, 크로징 코스트, 수리비 등 지원 미국 주택시장이 급속 냉각됨에 따라 집을 팔려는 셀러들이 대폭 양보하고 내집을 사려는 바이어들은 각종 지원을 받는 혜택이 크게 늘어나고 있다 다운페이먼트를 1만 내지 2만달러를 더 내면 첫 2년동안 4~5%의 낮은 모기지 이자율을 적용받는 바이다운이 인기를 끌고 있으며 판매되는 주택 전체의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