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uthor Archives: 한 면택

미국판 스카이 캐슬 초대형 대입비리 ‘돈때문에 만연’

미국판 스카이 캐슬 초대형 대입비리 ‘돈때문에 만연’

슈퍼부자 기부금 입학, 중산층이상 엄청난 사교육비 일부 불법행위, 명문대 졸업하면 연봉 평균보다 50% 더받아 미국판 스카이 캐슬로 불린 초대형 대입비리는 돈이면 명문대에도 입학하고 명문대를 졸업하면 50%나 많은 연봉을 받는 ‘금전만능’ 때문에 널리 확산돼온 것으로 지적되고 있다 수백만달러를 기부하면 자녀들을 아이비

폼페이오 ‘북한과 시기와 순서 결정하는 새 협상’ 시사

새 협상방식 언급 “방법들 그리고 시기와 순서 결정할 것” 주고받기 시기와 순서 결정하고 빅딜안에 담아 타결후 단계별 이행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이 미국과 북한이 비핵화와 밝은 미래를 놓고 시기와 순서를 설정하는 시도를 하게 될 것으로 밝혀 주목되고 있다 이는 비핵화와 밝은

2001년생 선천적 복수국적자 국적이탈 ‘마감 열흘전’

올해는 오는 29일 마감, 열흘밖에 안남았다 국적이탈 못하면 한국서 병역의무, 미국서 공직진출 제동 피해 올해 18세가 되는 2001년생 한인 2세들은 국적이탈신청을 해야 하는 마감일이 10일밖에 남지 않아 매우 서둘러야 한다 오는 29일까지 국적이탈을 신청하지 않으면 38세이전에는 이탈하지도 못해 선천적 복수국적자들은

트럼프 레드라인은 핵실험이나 미사일 발사 재개

북한 핵실험, 미사일 발사 재개시 협상의 판 깨진다 아직 북한 레드라인 넘고 미국 화염과 분노 회귀 징후 없어 미국과 북한이 다소 위험한 기싸움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미북 핵협상에서 넘지말아야 할 레드라인, 즉 금지선은 핵실험이나 장거리 미사일 시험발사를 재개하는 것으로 경고되고

북한 ‘협상중단, 미사일발사’ 위협 vs 미국 ‘핵미사일 실험없이 대화

최선희 ‘상응조치 없으면 협상안해’ “김 위원장 시험유예 지속여부 곧 결정’ 폼페이오 “협상 열어둔것” “김위원장 직접 약속 핵실험, 미사일발사 안할 것” 미국이 일괄타결하는 빅딜을 압박하고 나서자 북한이 협상중단과 미사일 발사까지 위협하며 맞대응해 긴장이 높아지고 있다 그러나 북한은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비난을

트럼프 국가비상사태 폐기안에 첫 거부권 행사

트럼프 국가비상사태 폐기안에 첫 비토 자당 의원 반기든 사안 유지위해 첫번째 비토펜 사용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국경위기를 내세워 선포한 국가비상사태가 민주당 하원에 이어 공화당 상원에 서도 거부당하자 결국 첫번째 거부권까지 행사한 정치적 수모를 겪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국가비상사태 선포를 무효화시키는

트럼프 국가비상사태, 공화상원도 거부 첫 비토 불가피

공화상원 59대 41, 민주하원 245대 182로 폐기결의안 통과 공화상원의원 12명 이탈, 트럼프 취임후 처음 거부권행사 예고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국경위기를 내세워 선포한 국가비상사태가 공화당 상원에서도 거부당해 첫번째 거부권을 행사해야 하는 수모에 직면하고 있다 국가비상사태 선포를 무효화시키는 결의안은 연방상원에서도 공화당 상원의원

4월문호 ‘취업 1순위 한달, 가족 전순위 진전’

취업 1순위 승인일 한달 진전, 그외 전순위 오픈 가족 승인일 2주~석달 1주 진전, 접수일 1~9주 진전 4월의 영주권 문호에서 취업이민은 1순위 승인일이 한달 진전되고 다른 순위들은 승인일과 접수일이 모두 오픈됐다 가족이민은 승인일이 2주내지 석달 1주까지 개선되고 접수일은 최소 1주에서 최대

미국내 한국어 사용자 109만명, 줄고 있다

2010년 113만 7300명, 2017년 109만 5200명 4% 감소 전체 6659만 2300명, 5명중 1명꼴 넘어, 한국어 7위로 밀려 한국어를 사용하고 있는 미국내 인구는 109만 5000여명으로 줄어들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영어 아닌 외국어를 사용하고 있는 미국내 가정이 갈수록 늘어나고 있으나 한국어 사용자들은

트럼프 보잉 737 맥스 전면 운항금지 긴급 명령

에티오피아 항공기 추락사고 기종인 보잉 737 맥스 350대 캐나다에 이어 미국 마지막으로 전면 운항금지 결정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최근 추락사고를 일으킨 기종인 보잉 737 맥스 8과 맥스 9 기종의 항공기들에 대해 운항을 전면 금지하라는 긴급 명령을 발동했다 이로서 미국의 아메리칸과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