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안보 articles

미국 TPP에 필요한 신속무역촉진법안 발목

미국 TPP에 필요한 신속무역촉진법안 발목

  미 상원 절차표결에서 민주당 제동, 60표 미달 부결 3개부수법안 갈등 때문, 금명간 재추진 가능성 남아   미국주도의 TPP(환태평양 경제동반자 협정)를 조기 타결하는데 필요한 신속무역협상권 법안이 상원의 절차표결에서 부결돼 제동이 걸렸다.   다만 3개 부수법안 부착을 놓고 갈등을 빚고 있는

미, 북 잠수함 발사 미사일 정밀추적 ‘사출시험’ 판정

  미 정보당국 첩보위성, 정찰기, 이지스함 총동원 추적 수중 사출실험, 현재까지 세차례 시험으로 초기 운영단계   미국은 첩보망을 총동원해 북한의 잠수함 발사 탄도 미사일 개발을 정밀 추적하고 있으며 이번에는 탄도 미사일 발사가 아니라 수중 사출 실험으로 아직 새 시스템의 초기운용단계로

미국과 중국 이번에는 드론 무인기 경쟁

  중국 10년간 4만 2천대 생산계획 미국 10년간 3만대 배치 보도   미국과 중국이 이번에는 군사용 드론 무인기 경쟁에 돌입하고 있다.   선두를 달려온 미국은 앞으로 10년간 3만대를 추가 배치할 것으로 보도된 가운데 중국은 10년간 4만  2000대를 생산할 계획인 것으로

일본 ‘신밀월’ 직후 본격 미국무기 도입

  헬기형 수직 이착륙 수송기 17대 구매 승인 5년간 2400억달러 어치 구매 계획   일본이 아베 신조 총리의 미국방문으로 미국과 ‘신 밀월관계’를 구축한 직후부터 본격 첨단 미국무기들을  도입하고 있다.   일본은 헬기형 수직 이착륙 수송기인 V-22 오스프리 17대의 구매를 미국으로

사과안한 아베 역풍에 미국정부도 신중모드

  오바마 행정부 환영일색에서 “주목한다” 신중평가 백악관·국무부 “아베, 고노담화 계승 주시” 압박 가능성   위안부 등 과거사에 대해 사과안한 아베 신조 일본총리에 대한 미국내 비판기류가 거세지자 미국정부도  환영일색에서 신중평가로 바꾸고 있다   백악관과 국무부가 “고노담화를 계승하겠다는 아베총리의 언급을 주시하겠다”고 논평해

사과안한 아베, 미국내 거센 역풍

  미 연방의원들, 주요 언론들 일제히 비판 아베 미일 협력 추진에도 난관 예고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끝내 미 상하원 합동회의 연설에서도 위안부 등 과거사에 대한 사과를 하지 않자 미국내에서 연방의원들과 언론들이 일제히 성토하고 나서 거센 역풍을 맞고 있다

아베, 끝내 위안부 등 과거사 사과 안했다

  미 상하원 합동연설에서 위안부 언급없이 사과도 안해 진주만기습 언급하며 미국에만 깊은 위로 표명   아베 신조 일본총리가 미국 상하원 합동회의 연설에서도 끝내 위안부 등 과거사에 대한 분명한 사과를 외면했다.   이때문에 아베총리는 한일관계 등 외교갈등을 장기화시키고 미국내 압박과 반감을

아베 오늘 첫 미 상하원 합동 연설 ‘사과할까’

  잇단 위안부 사과 압박에도 사과표현 회피 사과없이 피해가면 미국내 압력과 부담 더 가중될 것   아베 신조 일본총리가 오늘 일본총리로서는 처음으로 미 상하원 합동회의에서 연설하는데 위안부문제 를 비롯한 과거사에 대해 어떤 표현을 할지 주시되고 있다.   아베 총리는 그러나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