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안보 articles

비건 ‘북한과의 점진적 비핵화 없다’ 공표 파장

비건 ‘북한과의 점진적 비핵화 없다’ 공표 파장

미국 단계적 동시적 해결에서 빅딜 일괄타결로 선회 공언 트럼프 ‘선핵포기, 후보상’ 요구 고집하면 북미협상 난항 우려 미북간 실무협상의 미국대표인 스티븐 비건 대북정책 특별대표가 “아직 북한과의 외교가 살아있으나 미국은 점진적 비핵화는 추진하지 않을 것”이라고 공표해 파장이 일고 있다 미국이 앞으로 실제로

김정은 미사일발사 재개 vs 트럼프 ‘화염과 분노’ 2.0 우려

미 싱크탱크, 언론들 ‘동창리 미사일 발사장, 풍계리 핵실험장’ 이상징후 김정은 미사일 발사 재개시 트럼프 화염과 분노로 회귀 가능성 북한이 동창리 서해 미사일 발사장을 복구해 정상가동체계를 갖춘 것으로 포착되면서 16개월이나 중단 해온 미사일 시험발사를 수주안에 재개할 수 있고 미국은 화염과 분노라는

하노이 노딜(No Deal), 진짜 거래(Real Deal) 기회

노딜로 톱다운 한계, 실무협상 필요성 확인, 양측 갭 드러나 새 접근방식, 마라톤 실무협상, 빅딜안 사전합의후 정상회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합의문 없는 노딜(No Deal) 정상회담을 선택하고 진실 게임에 이어 팽팽한 기싸움을 벌이고 있으나 향후 진짜 거래(Real Deal)를 타결할 수

트럼프 ‘북 미사일 발사장 복구한다면 매우 실망할 것’

아직 초기 정보 좀더 지켜봐야 신중한 반응 동창리 복구 움직임 북미협상 분위기에 새 변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의 동창리 미사일 발사장 복구가 사실로 판명난다면 매우 실망하게 될 것 이라고 경고했다 이에따라 해체하다가 중단된 것으로 알려졌던 동창리 미사일 발사장 복구 움직임이

한미 핵협상 재개노력 시동, 미북 이달내 재개하나

방미 이도훈 “북미가 빨리 만나 프로세스 지속하는 게 중요” 폼페이오 “수주내 협상팀 북에 파견하길 희망한다” 미국이 북한과의 조기 협상 재개를 모색하기 시작한데 이어 한미간 재개노력도 시동을 걸고 있어 이르면 이달안에 미북 실무협상이 재개될지 주목되고 있다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이 수주내 협상팀을

폼페이오 국무 ‘수주내 협상팀 북한파견 원한다’

“약속 않았지만 수주내 북한에 대표단 파견 희망적” 북한도 대화기조 유지, 이르면 이달안에 실무협상 재개되나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이 수주안에 협상팀을 북한에 파견하기를 희망한다고 밝혀 미북간 협상재개를 모색하고 있음을 내비쳤다 북한도 대화기조를 유지하고 있어 미북 실무협상이 이르면 이달안에 재개될지 주목되고 있다 도널드

미북 제재해제, 핵시설폐기 진실게임 ‘누가 맞나’

제재해제 건수로는 북한주장, 실질적으로는 미국주장 맞아 영변 폐기- 진보적 전체의 80% 폐기, 보수적 4~40% 억제에 불과 미국과 북한은 합의없이 끝난 2차 정상회담을 통해 제재해제와 핵시설 폐기의 범위를 놓고 상당한 갭, 입장차를 드러낸 후 진실게임까지 벌이고 있다 양측의 주장에는 모두 일리가

미국 미북정상 합의 실패 불구 한미군사훈련 중단한다

3~4월 키 리졸브, 독수리 훈련 곧 중단 발표 소규모 한미 군사연습 또는 훈련으로 대체 미북 정상회담에서의 합의실패에도 불구하고 미국은 봄철에 실시하는 대규모 한미군사훈련인 키 리졸브 와 독수리 훈련의 중단을 곧 발표할 것으로 보도되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미 한미합동군사훈련은 비용문제 때문에

미북 합의실패에도 파국 아니나 조기 재개 불투명

트럼프, 폼페이오 ‘김정은 핵실험 중단 약속, 지키면 협상유지’ 제재해제 요구폭 놓고 상충된 주장, 미공개 핵시설로 조기재개 어려워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합의도출에 실패했음에도 협상의지를 유지하고 있어 최종 결렬 또는 파국은 없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그러나 합의실패의 주된 원인으로 꼽힌

트럼프-김정은 2차 핵담판 ‘NO DEAL’ 시계 제로

미국 영변외 핵시설 추가폐쇄 vs 북한 전면제재해제 스몰딜 대신 빅딜 못해 노딜 선택, 완전결렬이나 파국은 아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린 2차 정상회담에서 아무런 합의 를 하지 못한채 ‘빈손 회담’으로 끝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번에 합의할 수도 있었지만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