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안보 articles

김정은 재등장 ‘루머 일축, 깜깜이 정보, 유사시 무대책’

김정은 재등장 ‘루머 일축, 깜깜이 정보, 유사시 무대책’

김정은 20일만에 재등장-위중설, 식물인간설, 사망설 잠재워 대북정보 깜깜이, 유고시 핵안전, 급변사태 대비책 준비안돼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잠행 20일만인 5월 1일 국제 노동절에 재등장함으로써 그를 둘러싼 수술후 위중설, 회복설, 심지어 식물인간설, 사망설까지 난무했던 갖가지 소문들을 일거에 잠재우고 불식시켰다. 그러나 깜깜이 대북정보,유사시 무대책이 여전하다는 취약점들도 다시한번 드러냈다는 지적을 받고 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잠행 20일만에 평남 순천

펜타곤 ‘김정은 아직 북한 완전 통제하고 있다고 추정’

존 하이튼 미 합참차장 “김정은 북핵무력, 군대 완전 통제” 폼페이오 “전날 트럼프 언급에 더할 것 없다” 수그러들지 않고 있는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건강이상설과 관련해 미국은 “김정은 위원장이 아직 북한을 완전 통제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고 존 하이튼 미 합참차장이 밝혔다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언급에 추가할게 없다며 언급을 자제했다 북한측의 침묵으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김정은 수술후 중태설에 미국 ‘어떤 상태인지 몰라 예의주시’

트럼프 “모른다, 잘 지내길” 오브라이언 “김정은 상태 몰라 면밀 주시” 중태설 보도한 CNN에 이어 블룸버그 “백악관 수술후 상태악화 들었다”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수술후 중태설과 특이 동향 없다는 부인으로 엇갈리는 가운데 미국은 어떤 상태인지 몰라 예의주시하고 있는 것으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로버트 오브라이언 백악관 국가안보 보좌관이 밝혔다 한국과 중국에서는 특이 동향이 없다는 관측이 더 많이 나오고

미국 전세계 여행금지령 ‘자국민 지구촌 모든 곳 가지 말라’

미 국무부 여행경보 최고 4단계 발동하며 글로벌 전체에 적용 한국 3단계 여행재고령에서 4단계 여행금지로 격상된 셈 미국이 자국민들에게 한국을 포함한 전세계 모든 곳에 여행을 가지 말라는 최고 등급의 글로벌 여행 금지령을 발동했다 미국은 해외에 거주하고 있는 자국민들에게도 가능하면 빨리 본국으로 귀환하라고 강력 권고했다 코로나 19 에 미국정부가 자국민들에게 전세계 어느곳에도 가지 말라는 글로벌 여행금지령을 발령했다

코로나 19 한국 강타, 미국 악화에 트럼프 여행제한, 이중의료검사

미국 워싱턴주에서만 두번째 사망자 발생, 확진자 11개주로 번져 한국 사망자 26명, 확진자 4만 4000명, 지구촌 사망 3000명, 확진 8만 9천 넘어 코로나 19에 한국이 사망자가 26명, 확진자 4300여명으로 여전히 강타하고 있고 미국에서도 두번째 사망자 발생과 90명에 육박하는 확진자 급증으로 우려와 공포가 확산되고 있다 이에 트럼프 행정부는 한국대구에는 여행하지 말라는 자국민 여행금지령을 내린데 이어 한국서 미국에

트럼프 “한국인 여행제한 할때 아냐” 한국여행경보는 3단계로 격상

트럼프 “한국 등 여행제한 할때 아니다”, 국무부는 뒤늦게 3단계로 올려 초기 대응 잘해 미국위험 낮아, 펜스 부통령 향후 대응 총괄 코로나 19 사태에 대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의 대유행 전염 위험이 아직은 낮아 한국 등에 대한 여행제한 조치 없이 철저히 대비할 것이라고 밝혔다 미 국무부는 그러나 한국에 대한 여행을 재고하라는 3단계 여행경보로 격상시켰다. 코로나 19

코로나 19 잠재적 대유행 전염병, 미국 ‘불필요한 한국여행 피하라’

한국 사망 9명, 확진 900명 육박, 미국 확진자도 53명으로 급증 WHO ‘포텐셜 팬더믹’, CDC 최고 3등급 격상 ‘불필요한 한국여행 피하라’ 코로나 19 감염사태가 한국과 이란, 이태리 등에서 사망자와 확진자들이 급증하고 미국내 확진자들도 53명으로 늘어나면서 지구촌의 잠재적 ‘대유행 전염병’으로 간주되고 있다 한국내 사망자가 9명으로 늘어났고 확진자는 900명에 육박한 가운데 확진자가 한꺼번에 53명으로 늘어난 미국은 한국에 대한

코로나 19 한국 급격 악화, 미국 한국여행 경계령

한국 사망 7명, 확진 760명 넘어, 미국 확진 34명으로 늘어 미국정부, 한국 여행경보 2단계 격상, 여행시 요주의 코로나 19 감염사태가 한국과 이태리등 지구촌 전체에서 급격히 악화됨에 따라 ‘대유행 전염병’으로 비화 되고 있다는 불안과 우려가 증폭되고 있다. 한국에서 사망자가 7명이나 발생하고 확진자는 760명이상으로 급증하는 등 사태가 악화되자 미국정부 는 한국에 대한 여행경보를 2단계로 올려 강화된 주의조치를

트럼프 대북 협상팀 흩어진다 ‘교착 장기화 신호’

비건 승진, 후커 아시아 전담 역할 확대, 웡 유엔차출 트럼프 선거전 정상회담 없다 발언에 맞춰 대북협상팀 해산하나 트럼프 행정부의 대북 협상팀이 대거 자리이동으로 흩어지고 있어 비핵화 협상의 교착상태가 장기화될 것이라는 신호가 뚜렷해지고 있다 스티븐 비건 대북정책 특별대표가 국무부 부장관으로 승진한데 이어 백악관에서 대북협상을 주도해온 앨리슨 후커 한반도 담당관도 아시아 선임국장 대행으로 이동했고 알렉스 웡 대북정책

트럼프 “11월 대선 전에 김정은 안 만난다”

최근 최고위 참모들에게 입장 전달, 교착 장기화 예고 새해 국정연설서도 언급안해, 관리들 “협상 죽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오는 11월 3일 대선 전에는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정상회담을 원치 않는다는 입장을 밝혔다는 보도가 나왔다 트럼프 대통령은 재선성공에 주요 이슈가 아니라는 판단에서 비핵화 협상을 뒤로 미루겠다는 입장으로 보여 교착상태가 장기화될 것으로 예고되고 있다 북한과 미국의 비핵화 협상이 미국의 대선이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