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안보 articles

미북 고위급 회담 11월 9일경 뉴욕서 개최

미북 고위급 회담 11월 9일경 뉴욕서 개최

  폼페이오-김영철10월말 대신 11월 9일쯤 뉴욕 회담 5월말과 같이 뉴욕 회담 유력, 2차 미북정상회담 논의   미국과 북한의 장관급 고위급 회담이 10월말에서 11월 6일 중간선거 직후로 늦춰져 11월 9일쯤 뉴욕 에서 열릴 것으로 보인다.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과 김영철 노동당

미북 곧 고위급회담서 ‘영변폐기, 종전선언 등 일괄합의 모색’

  한국 정부 고위관계자 “북미 고위급 회담 날짜 장소 아직 미정” 영변핵시설 폐기 사찰, 종전선언 등 일괄 합의 추진   미국과 북한은 아직 미정이지만 곧 고위급 회담을 갖고 영변핵시설 폐기와 종전선언 등 주고 받기할 사안들을 함께 담아 일괄 합의를 모색할

미북 속도조절, 한미만 멀어지나

  미북 10월말 고위급회담, 정상회담은 새해초로 미뤄 속도조절 한국은 종전선언에 이어 제재완화 가속페달, 미국은 강하게 거부   미국과 북한이 10월말 김영철 노동당 부위원장이나 리용호 외무상의 워싱턴 방문으로 고위급 회담을 갖고 2차 정상회담과 빅딜안을 논의하려 하면서도 속도는 조절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북한 리용호 또는 김영철 내주 워싱턴 방문 가능성

  폼페이오 “열흘후 나와 북측 카운터파트 고위급 회담” AFP 리용호 외무상 워싱턴 방문, 김영철 2차 백악관 방문도 가능   북한의 리용호 외무상이나 김영철 노동당 부위원장이 내주중반인 10월말 워싱턴을 방문할 것으로 보여 2차 미북정상회담과 빅딜안에 중대 진전을 이룰지 주목되고 있다  

미북 10월말 장관 회담, 2차 정상회담 시기장소 판가름

  폼페이오 “열흘후 북한과 고위급 회담, 정상회담 논의” 2차 트럼프-김정은 정상회담 연내냐, 새해초냐 판가름   미국과 북한이 이달말 장관회담을 갖고 2차 정상회담을 논의키로 해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2차 정상회담이 연내에 열릴지, 새해초로 넘어갈지 판가름날 것으로 보인다   마이크

매티스 사임설 일축 ‘미북협상 진전, 외교해결 지원’

  매티스 “트럼프 전화 걸어와 100% 함께 한다” 언급 “미북 협상 진전 있다” “한미 군사협력도 지속”   제임스 매티스 국방장관이 사임설을 일축하고 ‘미북협상이 진전을 이룩하고 있어 외교해결 노력을 계속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매티스 국방장관은 한미연합훈련을 부분적으로 중단했지만 한미간 군사협력도

트럼프 ‘북한문제 잘되고 있어 좋은 일 일어날 것’

  “북한문제 잘되고 있고 관계도 매우 좋다” 낙관 복잡하지만 잘 진행되고 있어, 대북제재완화 계획은 없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문제가 잘되고 있어 많은 좋은 일들이 일어날 것”이라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그러나 북한문제는 복잡한 사안이고 미국은 현재 대북제재를 완화할 계획은

핵물질시설 신고, 생산중단 vs  종전선언, 미군유지

  핵프로그램중 핵물질부터 신고, 생산중단, 감시 ‘현실적 대안’ 거론 종전선언과 동시에 한미성명으로 주한미군유지 천명   미국과 북한이 실무협상을 진전시키고 11월 6일 중간선거이후에 2차 정상회담에서 빅딜을 타결하려면 전체 비핵화 보다는 핵물질 시설과 조건부 종전선언 부터 맞교환하는 현실적 대안을 마련해야 한다는 제안이

트럼프-시진핑 11월말 G-20 미중정상회담 ‘휴전하나’

  11/30~12/1 아르헨티나 G20 정상회의에서 미중정상회담 추진 미중 무역전쟁 휴전 또는 종전 모색, 북핵문제 해결 협력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국가주석이 11월말 G-20 에서 미중 정상회담을 갖고 무역전쟁 휴전 과 북핵문제 해결을 위한 돌파구를 모색할 것으로 보여 주목되고 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