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안보 articles

미국 ‘북한 성탄선물 미사일 가능성 대비태세’

미국 ‘북한 성탄선물 미사일 가능성 대비태세’

에스퍼 국방 등 미군지휘부 “북 성탄선물은 미사일, 대비태세’ 트럼프 경고후 군 지휘부 대북경고와 대응태세 미국은 북한이 이른바 성탄절 선물로 장거리 미사일을 발사할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고도의 대비태세를 갖추고 있다고 경고하고 나섰다 트럼프 대통령은 “무언가 움직임이 있다면 실망하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고 마크 에스퍼 국방장관 등 군지휘부는 고도의 대비태세 완비를 강조했다 북한이 크리스마스를 전후해 이른바 성탄선물로 장거리

북한 위성이냐 ICBM 발사냐 미국 금지선 촉각

북 두차례 중대시험 ICBM 대기권 재진입 등 완성 가능성 미 인공위성 저강도 협상유지, ICBM 고강도 협상종료 북한이 스스로 정한 연말시한안에 미국의 양보를 얻어내기 어려운 상황이어서 인공위성이냐 ICBM시험 발사냐, 미국의 금지선을 넘을지 긴장이 고조되고 있다 북한은 연말연시 미국의 양보가 없으면 협상국면을 종료시킬 ICBM 시험발사나 핵실험 보다는 인공위성 발사부터 도전하게 될 것으로 보이지만 한반도 긴장은 크게 높아질

미중 무역 ‘관세반감 vs 대량구매’ 빅딜 사실상 타결

미국 3600억달러어치 관세 절반으로, 15일 새 관세 부과 취소 중국 농축산물 연 400~500억달러 구매, 지재권보호강화, 재정서비스 개방확대 미국과 중국이 관세폭탄을 절반수준으로 줄이는 대신 대량 농산물 구매를 약속하는 빅딜을 사실상 타결해 무역전쟁의 연말 휴전이 확실해지고 있습니다 미국은 중국산 3600억달러 어치에 대한 관세를 15~25%에서 절반으로 줄이고 15일부터 부과하려던 신규관세 15%를 백지화하는 대신 중국은 미국산 농산물 연 4~500억달러

폼페이오 ‘북한 ICBM발사중단, 비핵화 약속준수 기대’

김정은 위원장 개인적으로 분명히 약속해 약속지킬 것으로 믿어 “의사소통 장소· 협상 메커니즘 발전시키려 계속 작업”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은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약속한 대로 북한이 장거리 발사 시험이나 핵실험 을 중단하고 비핵화할 것이라는 약속을 계속 준수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폼페이오 국무장관은 북미간 의사소통과 협상 메카니즘을 발전시키는 작업을 계속 하고 있다고 밝히면서도 대북제재의 철저한 이행도 촉구했다 북한과

북한문제 11일 유엔 안보리 논의, 미북 압박 가중되나

유엔 안보리, 11일 미국요청으로 북 미사일, 추가도발 논의 북한 중대 시험에 미국 안보리 카드로 압박 미사일 발사와 향후 도발 행동 가능성까지 포함하는 북한문제가 11일 유엔 안보리에서 다뤄지게 돼 미북간 연말연시 상호 압박이 가중될지 우려되고 있다. 유엔 안보리는 미국의 요청으로 11일 북한의 미사일과 향후 도발 행동 가능성을 논의키로 했다 북한의 중대 시험 등 심상치 않은 움직임에

트럼프 ‘김정은 적대행동시 잃을게 너무 많다, 사실상 전부’

트럼프 연말연시 ICBM 발사 등 레드라인 넘지 말라 강력 경고 북한 중대시험 ‘어글리 성탄및 새해 선물의 전조’ 북한의 중대 시험이 향상된 인공위성이나 ICBM을 곧 시험발사하겠다는 조치로 해석되자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적대행동을 하면 사실상 모든 것을 잃게 될 것이라고 강력 경고하고 나서 한반도의 긴장이 높아지고 있다 북한이 이번 중대 시험에 이어 성탄절과 새해초 ICBM

미국 ‘대북협상 유지, 북한 테이블 나오길 희망’

오브라이언 국가안보보좌관 협상기조 불변, 대화촉구 메시지 최근 긴장고조, 북한 금지선 넘지 않도록 억지 의도 미국은 여전히 대북협상 기조를 유지하고 있으며 북한이 테이블에 나오길 희망하고 있다고 로버트 오브 라이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밝혔다 백악관은 최근 북한의 연말시한이 임박해지면서 강경발언으로 긴장이 높아지고 있으나 협상의 판을 깨 지는 않을 것임을 강조한 것으로 해석된다 미북양측이 최근 무력사용 가능성과 무력 맞대응

트럼프 남북 동시압박 ‘무력사용가능’ ‘주한미군연계’

김정은 로켓맨으로 부르는 이유 있다 “원치 않지만 무력사용 가능”  “주한미군 규모 논의가능, 규모 유지하려면 한국 더 부담해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로켓맨, 무력사용가능” 언급으로 북한에 강격 경고하는 동시에 한국에겐 주한 미군 카드로 방위비 분담금 대폭 인상을 압박하고 나섰다 트럼프 대통령이 2020년 새해에 한반도 안보를 요동치게 할지 주목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워싱턴에서 하원탄핵 위기에 몰린 탓인

66년 한미동맹 최악의 난파위기 ‘출구를 찾아라’

방위비 분담금 5배 인상요구로 한미긴장 분수령 지소미아 갈등 여전. 북한도전, 미중파워게임 66년된 한미동맹이 방위비 분담금 대치와 주한미군 감축설, 한일 지소미아 갈등, 북한의 도전, 미중 파워 게임 등에 얽히고 섥히면서 최악의 난파위기에 빠졌다는 경고를 받고 있다 한미동맹이 출구를 찾아 난파 위기를 넘기려면 트럼프 행정부가 방위비 분담금 5배 인상 요구 부터 하향 조정하고 한미일 3개국이 일단 국가안보

트럼프 추수감사절에 아프간 ‘깜짝 방문’

지난해 이라크에 이어 취임후 첫 아프간 방문, 미군격려 아프간 주둔 미군 감축, 탈레반과의 평화협상 재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추수감사절에 아프가니스탄을 깜짝 방문해 미군장병들을 격려하고 향후 아프간 정책을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해 이라크에 이어 첫 아프간 방문에서 아프간주둔 미군들을 4400명 추가 감축하고 석달전 중단됐던 팔레반과의 평화협상을 재개했다고 밝혔다 미군 통수권자인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추수감사절에 가장 오래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