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 articles

미국경제 3분기 3.5% 성장률 호조

  지구촌 위축속 ‘나홀로 선전’ 4분기 연말대목 소비자 지갑 더 열어야   미국경제가 3분기에 3.5%의 견고한 성장률을 기록하는 호조를 보이고 있다.   글로벌 경제가 재둔화 또는 재침체된다는 경고속에서 미국경제만 나홀로 선전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지구촌 경제가 다시 둔화

미 돈풀기 종료, 제로금리 상당기간 유지

  연준, 2년만에 종료 선언, “상당기간 초저금리” 2년간 1조 6600억달러 풀어 고용회복, 성장 효과   미국이 채권매입 돈풀기 종료를 공식 선언하는 대신 제로금리는 상당기간 지속하는 정책을 유지 했다.   미국은 2년간 시행한 3차 양적완화를 통해 무려 1조 6600억달러를 풀어 고용과

연방공무원 비위조사중에도 유급휴가

  6만명 3년간 조사받는중 유급휴가로 31억달러 봉급 미 공직사회도 눈먼 돈 나눠먹기 풍조 만연   미국의 연방공무원들이 잘못이나 비행, 부정비리 등으로 조사받는 도중에도 유급휴가처리돼 3년 동안 6만명이나 31억달러를 봉급으로 받은 것으로 드러나 논란이 되고 있다.   상당수 연방공무원들은 최소한 한달씩,

공화 ‘천하통일’ vs 민주 ‘단기역전’

  공화: 이번에 상하원, 2년후 백악관까지 민주: 이번에 의회내줘도 2년만에 재탈환, 백악관수성   한달도 채 남지 않은 11월 4일 중간선거에서 공화당의 상하원 동시 장악 가능성이 가시화되자 대선도 치르는 2016년 차기 선거까지 겨냥한 공화,민주 양진의 막판 결전이 벌어지고 있다.   공화당은

미국내 동성결혼허용 사실상 전역 확산

  연방대법원 동성결혼허용판결에 불개입으로 유지시켜 허용지역 즉각 25개주로 확대, 사실상 50개주로 확산   미국내에서 동성결혼이 연방대법원의 불개입 결정으로 전국적으로 허용되는 시기를 맞고 있다.   동성결혼을 허용하는 지역이 즉각 전체의 절반인 25개 지역으로 늘어났으며 곧 31개지역으로 확산될 것으로 예고되고 있다.  

미 9월 실업률 5.9%, 24만 8천명 증원

  5.9%로 하락 불경기후 첫 5%대 기록,  24만 8천명 고용 경제성장률 3% 육박, 제로금리 인상시기 내년 1분기 가능성   미국의 9월 실업률이 6년만에 처음으로 5%대로 떨어지고 24만 8000명이나 일자리를 늘리는 등 예상보다 빠르고 강력한 것으로 나타나 경제성장률을 끌어올리는 동시에 금리인상시기는

미국경제 2분기 성장률 4.6%로 더 올랐다

  3차 확정치에서 더 상향, 2년반만에 최고 성적 3~4분기도 3%대 중반 예상, 소비지출 강력해지면 활황   미국경제의 2분기 성장률이 4.6%로 더 올라가 올하반기 가속도를 내게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3분기와 4분기에도 3% 초반 또는 중반의 성장률이 예측되고 있는데 미국민들이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