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uthor Archives: 한 면택

추가 현금지원 주차원에서 가능해졌다 ‘600달러 또는 1400달러’

추가 현금지원 주차원에서 가능해졌다 ‘600달러 또는 1400달러’

연방재무부 3500억달러 연방지원금으로 주별 추가 현금지원 허용 캘리포니아 주민의 80%에 600달러씩 직접지원, 각주로 확산될 듯 연방차원에서 미국민들에게 1400달러씩 제공한 것과 같이 이제는 주차원에서 600달러 또는 1400달러 씩 현금지원할 수 있게 돼 캘리포니아와 같은 주차원의 부양체크가 확산될지 주목되고 있다 바이든 행정부는 3500억달러를 각주와 카운티 정부에 내려보내면서 연방차원과 같은 액수로 주민들에 게 현금지원할 수 있다고 공표했다 바이든

미국 송유관 사이버 공격으로 휘발유값 급등 평균 3달러

캘리포니아 유일하게 4달러대, 16개주 3달러 넘어서 일상복귀로 교통량 증가에 사이버 공격 받은 송유관 폐쇄 탓 미국내 휘발유가격이 전국 평균으로도 3달러를 넘어서며 급등하고 있다 일상복귀에 따른 수요증가에다가 사이버 공격받은 송유관의 폐쇄가 겹치면서 유가급등을 불러왔으며 미 전역에서 16개주가 3달러를 넘어섰고 캘리포니아는 4달러까지 기록하고 있다 코로나 사태로 저유가에 머물던 미국내 휘발유값이 천정부지로 치솟고 있다 백신접종으로 일상으로 복귀하며 교통량이

바이든 ‘일터복귀 거부하는 실직자 연방실업수당도 박탈한다’

일터복귀 또는 일자리 오퍼 거부하면 실업수당도 상실 실업수당 때문에 일터복귀 거부, 구인난 고용냉각 부작용 차단 조 바이든 대통령은 일터복귀나 적절한 일자리 오퍼를 거부하는 실직자들은 연방실업수당도 상실할 것 이라고 발표했다 실직자들이 연방실업수당에 의존해 일터복귀를 거부하는 사례가 있어 구인난을 겪고 고용개선에 제동이 걸리는 부작용을 막으려는 조치로 해석되고 있다 미국의 4월 고용성적이 충격스런 냉각을 초래하자 조 바이든 대통령이

맥코넬 사회인프라 8000억달러 제안, 타협점 찾나

공화상원안 5680억달러에서 8000억달러로 올려 제안 12일 백악관 최고지도부 회동, 초당추진이냐 독자가결이냐 판가름 미치 맥코넬 공화당 상원대표가 사회 인프라 개선에 8000억달러까지 수용할 수 있다고 제안해 2조 2500억달러를 제시한 조 바이든 대통령과 중간선에서 초당적 타협점을 찾을지 주목되고 있다 미 전역의 도로와 교량 등 전형적인 사회기반시설 개선에 촛점을 맞추고 미래를 위한 사업 투자를 추가 하면 중간선인 1조 5000억달러대에서

바이든 민주당 ‘4차 현금지원 새 자동지급 방식’ 고려중

자동안정화조치안 백악관과 상원재무부에 브리핑 긍정반응 빈곤율, 실업률에 따라 자동 현금지급, 분기별 지급대상 축소가능 바이든 민주당이 4차 현금지원 방식으로 경제상황과 연계해 자동으로 현금지원금을 지급하는 안을 집중 고려하고 있어 채택여부가 주목되고 있다 이방안이 바이든 인프라 플랜에서 채택되면 빈곤율과 실업률의 상승과 하락에 따라 최소 1000달러이상 을 자동 지급하고 대략 분기별로 지급대상을 조정하게 될 것으로 보도되고 있다 미국민 서민생활고가

지구촌 누구나 백신 맞으러 오세요 ‘미국 백신관광 본격 돌입’

뉴욕, 캘리포니아, 텍사스, 플로리다 등 대형주들 타주민, 외국인도 접종 방문객들에 무료 백신 접종 내건 백신관광 본격 돌입, 업계와 경제살리기 뉴욕을 비롯한 미국 대도시들이 외국인 방문객들에게도 무료백신을 접종시켜주는 백신관광에 본격 돌입 했다 뉴욕시가 9일부터 타임스퀘어, 센트럴 파크 등 유명 관광지들에서 국내는 물론 외국 관광객들에게도 무료 백신을 접종시켜 주기 시작했으며 텍사스 휴스턴, 달라스, 플로리다에 이어 캘리포니아 등지로

부양자녀 매월 현금지원금 받으려면 17일까지 반드시 세금보고

특별 인상된 차일드 택스 크레딧 세금보고해야 매달 받는다 1차와 2차 현금지원금 못받은 경우도 빨리 세금보고해야 7월부터 지급하는 차일드 택스 크레딧, 즉 부양자녀 매월 현금지원금을 받으려면 반드시 17일까지 2020년 세금보고를 해야 한다고 IRS 국세청이 고지했다 또한 1차와 2차 현금지원금을 아직 받지 못한 미국민들도 2020년도 세금보고를 제출하며 리베이트를 신청하고 예금계좌 정보를 알려야 한다고 IRS는 밝혔다 2020년도 연방세금보고

미국 4월 실업률 6.1%, 22만 6천 증가에 그쳐 ‘충격의 냉각’

경제분석가 100만 증가 예상했다가 4분의 1에 그쳐 충격 고용성적 급속 냉각으로 경제반등 시들해지나 우려 미국의 4월 실업률이 6.1%로 올라가고 22만 6000개의 일자리 증가에 그쳐 예상과 기대를 깨고 충격과 우려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경제분석가들과 경제시장에선 100만개 이상의 일자리 증가를 기대했다가 전달보다 절반으로 떨어진  급속 냉각된 고용지표에 당혹해 하고 있다 미국의 코로나 경제난 탈출을 상징적으로 보여줄 것으로 기대됐던

바이든 미국가족플랜 당초보다 7천억 많은 2조 5천억달러 든다

와튼 스쿨 연구보고서 바이든 가족플랜 비용 더 들고 세입 덜 들어와 바이든 두가지 인프라 방안중 규모 범위 축소조정, 통합 불가피할 듯 조 바이든 대통령이 세번째 경기부양책, 두번째 인프라 방안으로 내놓은 미국가족플랜은 백악관의 10년 비용 1조 8000억달러 보다 7000억달러나 많은 2조 5000억달러나 투입해야 할 것으로 지적받고 있다. 실제 규모가 눈덩이 처럼 불어나고 세금인상으로 거둬들일 세입은 예상보다

중소업체 종업원 급여 지원 PPP 조기 소진 ‘사실상 끝났다’

5월 31일 만료일 보다 조기 소진으로 신규신청 중단 지역사회 80억달러는 남아, 제출한 신청서는 6월말까지 승인가능 중소업체들에게 종업원 급여를 무상지원하는 PPP 프로그램의 융자금이 조기 소진돼 지역사회의 일부를 제외하고는 신규신청이 중단됐다 지난해 1차와 올해 2차를 합해 1080만여 곳에 8000억달러가 지원됐으며 지역사회 금융기관을 통해 여성과 소수계 소규모 업체들에 융자할 80억달러만을 남기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 사태에서 중소업체들과 종업원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