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미국경제

미국경제 1분기 6.4% 성장 ‘백신접종, 1400달러 지원으로 경제반등’

미국경제 1분기 6.4% 성장 ‘백신접종, 1400달러 지원으로 경제반등’

1분기 소비지출 10.7% 급증, 백신접종, 1400달러 현금지원 덕분 올 미국경제성장률도 6.5% 예상, 37년만에 최고치 급반등 기대 미국경제의 1분기 국내총생산(GDP)이 전년에 비해 6.4%나 늘어나며 백신접종과 1400달러씩의 현금 지원으로 경제반등에 성공하고 있음을 보여주고 있다 백신을 맞고 1400달러씩 현금지원 받은 미국민들이 지갑을 활짝 열어 1분기 소비지출이 10.7%나 급증해 1분기 성장률을 끌어 올린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민들에 대한 백신접종과 1400달러씩의

코로나 미국경제 2020년 마이너스 3.5%, 올해는 플러스 4~5% 급반등

코로나 직격탄 2020년 미국 GDP 마이너스 3.5% 후퇴 2021년 코로나 진정으로 플러스 4.3~5.1% 급반등 예측 코로나 사태에 직격탄을 맞은 미국경제가 우려대로 2020년 한해 마이너스 3.5%로 후퇴했으나 2021년 올해에는 4~5% 플러스 성장으로 급반등할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올한해 일자리도 500만개가 늘어나 1946년 이래 가장 많이 회복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미국경제가 역시 코로나 사태 때문에 2020년 최악의 한해를

‘코로나 악화로 미국민 지갑열기 꺼린다’ 소매매출 급속 냉각

10월 소매매출 0.3% 증가에 그쳐 전달 1.6% 보다 급랭 연말대목에 미국민 돈 못써 경기회복 제동 걸릴 위기 코로나 사태의 재악화로 미국민들이 지갑열기를 꺼리면서 소매매출 증가세가 급속 냉각되고 있다 연말 대목 세일을 앞당겨 시작했음에도 10월의 소매매출은 0.3% 증가하는데 그쳐 전달 1.6% 증가에서 크게 둔화됐다 코로나 사태가 최악으로 다시 치달으면서 미국경제를 지탱하고 있는 미국민 소비지출과 소매매출이 급속

미국경제 3분기 33% 급반등, 4분기는 4%로 냉각 우려

2분기 마이너스 31.4%에서 3분기 플러스 33.1%로 반등 4분기 코로나 악화속 부양책 없으면 플러스 4%에 그칠듯 미국경제가 3분기인 7월부터 9월사이에 국내총생산(GDP)이 33.1%나 급증하는 급반등을 기록했다 2분기에 셧다운으로 기록적인 31.4%나 급락했던 것을 만회한 것이지만 코로나 구호 패키지가 없으면 올연말 4분기에는 고작 4% 성장으로 급냉각될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코로나 사태에 직격탄을 맞아 불경기로 추락했던 미국경제가 기대를 뛰어넘는 급반등을

미국 실업수당 청구 148만건 추가, 실제 수당 수령자 1952만명

실업수당 청구건 예상보다 웃돌아, 14주 연속 100만건이상 실제 실업수당 수령자 두달만에 처음 2000만명 아래로 하락 미 전역에서 실업수당 청구가 지난주에서 148만건이 추가돼 예상을 웃돌았으나 실제 실업수당을 받고 있는 수령자들은 1952만명으로 2개월만에 처음으로 2000만명 아래로 떨어졌다 그러나 코로나 사태의 재악화로 사업장 재개와 일터 복귀가 기대에 못미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 사태에 따른 미국의 실업대란이 좀처럼 수그러

미국 코로나 불경기 오래간다 ‘올연말 실업률 10%, GDP 6% 후퇴’

올연말 실업률 9.3~11%, GDP 마이너스 5.6~6.5% 연방준비제도, 의회예산국 정상화에 먼길 예측 코로나 사태로 빚어진 미국의 불경기가 오래갈 것으로 우려되는 가운데 올연말 실업률은 10% 안팎에 머물고 GDP 국내총생산은 마이너스 6% 후퇴할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내년말에는 플러스 성장으로 복귀하겠지만 실업률은 코로나 사태 이전 보다 2~3배나 높을 것으로 관측 되고 있다 코로나 사태로 지난 2월에 이미 불경기 진입이

코로나 미국경제 2분기 38% 급락, 3분기 22% 반등 예상

국내총생산 2분기 급락후 3분기 급반등, 여파는 장기화 미국실업률 5월 20~22%, 6월 최악인 25% 도달 우려 코로나 사태에 따라 미국경제는 현재의 2분기에 GDP가 무려 38% 급락했다가 재개에 힘입어 3분기에는 22% 반등할 것으로 미 의회 예산국(CBO)이 예상했다 이에비해 미국 실업률은 5월과 6월 20~25%까지 최악으로 치솟고 올연말에도 10%대에 머물것으로 보인다 코로나 19 바이러스에 셧다운됐던 미국이 첫단계 재개방에 돌입함에

미국경제 일부 업종 ‘추락 끝, 개선 시작’ 신호

항공여행객 한달새 3배 급증, 호텔식당, 주택모기지 증가 정상가동률에는 아직 크게 미달, 제 2의 감염여부 관건 코로나 사태로 셧다운 됐던 미국경제가 항공여행과 호텔예약,식당 영업, 주택 모기지 신청 등 일부 분야 부터 추락을 끝내고 개선과 회복을 시작한 것으로 나타났다 아직 코로나 사태 이전에 비하면 크게 못미치고 있으나 미국경제가 바닥을 치고 올라가기 시작한 것으로 평가되고 있으며 제 2의

미국경제 2019년 한해 2.3% 성장 ‘선방, 둔화’

미국 연간 성장률 2018년 2.9%에서 2019년 2.3% 불경기 우려 불식했지만 냉각분명, 올해 더위축 미국경제가 2019년 한해 2.3% 성장해 비교적 선방했으나 전년보다는 크게 둔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불경기 우려를 불식시키고 있지만 미국경제는 올해는 2% 안팎으로 더 떨어질 것으로 예고되고 있다 미국경제가 불경기 우려를 불식시키는 선방을 하고 있으나 냉각또는 둔화까지는 피하지 못하는 성적을 올리고 있다 미국경제는 2019년 한해

2020년 미국경제 ‘2% 성장 냉각, 불경기 피한다’

새해 미국경제 성장률 2% 안팎으로 냉각 불가피 불경기 가능성은 30% 아래로 낮아져, 트럼프 재선에 유리 2020년 미국경제는 2% 안팎의 성장으로 냉각되겠지만 경기침체,불경기는 피할수 있을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이에따라 한해 내내 기준금리는 현재의 1.5 내지 1.75%에서 동결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2020년 미국경제는 지구촌 경제에 직접 여파를 미치는 동시에 11월 백악관 주인 가리기에도 결정적인 요소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