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미국경제

미국민 소비 균열, 미국경제 암운 ‘높아지는 불경기 우려’

미국민 소비 균열, 미국경제 암운 ‘높아지는 불경기 우려’

소비 균열조짐- 소비증가 속빈강정 등 다섯가지 소비둔화시 경제성장 냉각, 심하면 소프트 랜딩 대신 하드 랜딩 미국경제가 70%나 차지하고 있는 미국민 소비에 균열 조짐을 보여 암운에 휩싸이고 있어 올해 불경기에 빠질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 올해 불경기를 우려하는 우울한 전망이 증시폭락을 겪고 있는 월스트리트에선 절반이상으로 늘고 있고 메인스트리트의 중소기업주들은 10명중 8명이나 되는 것으로 조사됐다 미국경제를 지탱해온 미국민

미국경제 1분기 마이너스 1.4% ‘2년만의 첫 후퇴’

팬더믹 시작 2020년 1분기 이래 첫 마이너스 성장 소비지출, 기업투자 증가세로 곧 반등, 불경기신호는 아니다 미국경제의 1분기 GDP 성장률이 마이너스 1.4%를 기록해 2년만에 처음으로 후퇴해 우려를 낳고 있다 다만 미국경제를 지탱하고 있는 소비지출이 계속 늘고 있고 기업투자도 증가해 곧 반등할 것으로 보여 불경기의 신호는 아닌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미국경제가 올들어 1분기에 예기치 않게 뒷걸음해 충격을

미국 올해 금리 7번 2% 올리고 물가 4.3% 하락, 성장 2.8% 둔화

0.25 포인트씩 7번 올리면 올연말 기준금리 1.9% 올연말 예상치 조정 물가상승 당초 2.6에서 4.3%로, 성장률 4%에서 2.8% 미국은 올한해 기준금리를 0.25 포인트씩 7번, 모두 2%나 올리고 물가는 연말 4.3%까지 낮추는 대신 성장율도 2.8%로 하락할 것으로 연방준비제도가 새로 수정 전망했다 연준은 내년에도 세번 더 기준금리를 올리고 물가는 2.7%로 더 낮출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으나 서민들의 생활고는

미국 물가잡을 때까지 금리인상, 올 1.5% 금리, 2.6% 물가, 4% 성장 목표

올해 기준금리인상 5번이상으로 더 늘릴 조짐 물가 우선 팬더믹 직전인 3.9%로 내리고 올연말엔 2.6% 목표 미국이 강력한 고용 덕분에 물가를 잡을 때까지 금리를 인상해 올연말에는 현재 보다 절반이하로 떨어 트린 2.6% 물가와 4%의 성장률을 달성하겠다는 목표를 잡고 있다 연준은 3월부터 올한해 당초보다 한번더 늘어난 5번 금리인상을 단행해 우선 7%까지 급등한 소비자 물가를 팬더믹 직전의 3.9%로

미국경제 2021년 5.7% 성장 37년만에 최고 ‘올해 정상화에도 버팀목’

2021년 전체 5.7%, 지난해 4분기는 6.9% 37년만에 최고의 활황 올 1분기 일시 둔화되더라도 2분기 급반등 정상화에 버팀목 역할 미국경제가 지난 연말 뜨거운 대목을 보내면서 2021년 한해 5.7%나 성장해 37년만에 최고의 활황을 기록했다 미국민들이 지갑을 활짝 열어 지난해 연말대목인 4분기에는 무려 6.9%나 성장해 오미크론 여파로 올 1분기 다소 주춤하더라도 2분기에는 다시 급반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2022년 미국경제 ‘오미크론, 물가급등에 따라 금리와 성장 좌우’

오미크론 강타, 물가급등 둔화, 저성장으로 금리인상 6월 오미크론 미약, 물가급등 지속, 고성장유지시 금리인상 3월 2022년 새해 미국경제는 오미크론 여파와 물가급등에 따라 기준금리 인상이 3월 또는 6월에 시작될지 최종 결정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미국경제성장률도 1분기에는 2%대로 냉각됐다가 2분기에 다시 6%대로 열기를 되찾을 것으로 예고되고 있다 2022년 새해 미국경제도 다소 냉각으로 출발했다가 여름철에는 열기를 되찾을 것으로 기대되고

미국경제 3분기 냉각후 4분기에 다시 열기낸다

1분기 6.3% 2분기 6.6%, 3분기 3.4% 냉각, 4분기 6.2% 회복 델타변이 여파 3분기 냉각으로 막을 수 있을 듯 미국경제가 3분기인 7월부터 9월까지 델타변이 여파로 냉각됐다가 4분기인 10월부터 12월까지 다시 열기를 낼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미국경제 성장률은 1분기 6.3%, 2분기에 6.6%를 기록했으나 3분기에는 3.4%로 급속 냉각될 것으로  보이지만 4분기에는 다시 6.2%로 올라갈 것으로 경제분석가들이 내다보고 있다

미국경제 2분기 6.5% 성장 ‘팬더믹 이전 회복, 예상보다 저조’

미국민 소비지출 급등으로 6.5% 성장, 예상치 8.4%에는 못미쳐 물가급등, 델타 변이 기승 등으로 향후 성장 냉각 우려 미국경제가 2분기에 6.5% 성장해 팬더믹 이전 수준을 단 1년만에 완전 회복했으나 예상보다는 저조한 것으로 나타났다 여기에 정부지원이 거의 사라지고 물가가 급등한데다가 델타 변이 바이러스가 기승을 부려 앞으로 미국경제성장이 다소 냉각될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미국경제가 2분기까지는 급반등을 기록했으나 앞으로는

미국민 지갑 활짝 열어 경제반등 가속도 낸다

6월 소매판매 감소예상과는 달리 0.6% 증가로 반등 미국경제 성장률 2분기 9%, 올한해 7%이상 가속 미국민들이 지갑을 활짝 열면서 소매판매가 예상과는 달리 6월에 대폭 증가해 미국경제 반등이 가속도 를 내고 있는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물가급등이 수개월간 지속될 것으로 우려되고 있으나 미국경제 성장률은 2분기에 9%까지 올라가고 올한해 전체도 7% 성장을 넘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미국경제를 지탱하고 있는

미국 올 성장률 7%, 실업률 4.5%, 물가인상 3.4% 상향조정

연준 6월 회의에서 석달만에 경제전망치 모두 올려 금리인상 앞당길 신호, 경제 그늘 있어 급격한 전환 못해 미국의 올해 경제성장률은 7%까지 급등하고 실업률은 4.5%로 내려가지만 물가는 당초 보다 훨씬 높은 3.4%나 오를 것으로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가 상향조정했다 이같은 경기과열과 물가급등으로 2023년에는 두번정도 금리를 올리게 될 것으로 연준은 시사했으나  경제그늘도 아직 남아 있어 급격한 통화금리 정책의 전환은 상당기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