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 articles

올 여름 휴가비 더 든다 ‘외식비 중심 팬더믹 직전보다 15% 올라’

올 여름 휴가비 더 든다 ‘외식비 중심 팬더믹 직전보다 15% 올라’

총여행경비 최근 내림세 불구 팬더믹 직전에 비하면 아직 비싸 항공료, 렌터카, 호텔비 인하 반면 외식, 놀이공원, 휘발유값 인상 미국에서 메모리얼 데이를 시작으로 막을 올리는 올여름 여행성수기와 휴가시즌에는 여행경비가 팬더믹 직전보다는 15% 더 들 것으로 나타났다 항공료와 렌터카, 호텔비는 지난해에 비해 내렸으나 외식, 놀이공원 등 다른 경비가 크게 올라 팬더믹   직전 보다는 돈을 더 써야 할

미국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들 ‘1위 네이플, 30위 애틀란타, 뉴욕과 LA 하위권’

US 뉴스 선정 살기 좋은 도시 150곳 올해 순위 발표 동남부 도시들 상위권, 150곳 중 뉴욕시 124위, 로스앤젤레스 130위 미국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들의 올해 순위가 유에스 뉴스에 의해 선정 발표됐다 150개 도시들 가운데 1위는 플로리다의 네이플이 꼽혔으며 버지니아 비치가 8위, 애틀란타가 30위, 워싱턴 디씨는 44위로 상위권에 들었으나 뉴욕시는 124위, 로스앤젤레스는 130위에 그쳤다 올해 현재

미국민 체감경기 VS 정부의 경기지표 큰 격차 ‘미국민 56% 이미 불경기’

미국정부 발표-4월 소비자 물가 3.4% 다시 진정, 고용 아직 양호, 불경기 희박 미국민 체감-56% 이미 불경기, 재정 괜찮다는 가구 25포인트 차이 미국정부가 물가진정과 고용과 성장 유지를 발표하고 있으나 미국민들은 절반이상인 56%나 이미 불경기에 빠진 것으로 느끼고 있는 등 체감경기에 큰 격차를 보이고 있다 연방준비제도가 발표한 설문조사에선 미국가정의 72%가 재정상태가 괜찮다고 밝히고 있으나 민간은행 의 조사에선

오젬피크 당뇨-신장합병증 24% 감소 효과 ‘당뇨와 신장병 치료에 신기원 기대’

오젬피크 당뇨치료, 체중감량 주사제에서 당뇨 신장합병증까지 24% 줄여 FDA에 효능 엎데이트 승인 요청, 미국 성인 7명중 1명 3700만명 당뇨환자 당뇨와 체중감량 주사제로 널리 쓰이는 오젬피크가 당뇨환자들이 가장 우려하는 신장합병증을 24%나 줄여주는 효과가 확인돼 당뇨와 신장병 치료에 신기원을 열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오젬피크 주사제를 맞은 당뇨 환자들은 오제피크를 주사 맞았을 경우 신장 합병증으로 발병하는 위험이 24%나

미국경제 아직 경착륙, 스태그플레이션 위험 있다 ‘최대은행 JP 모건 경고’

제이미 다이먼 은행장 ‘미국경제 경착륙, 스태그플레이션 있다’ 최악의 결과 스태그플레이션-고물가, 고금리, 고 실업률에 불경기 미국경제는 아직도 하드랜딩으로 추락할 위험이 있으며 최악의 시나리오는 고물가, 고금리, 고 실업률  에도 물가는 계속 오르는 스태그플레이션 이라고 최대 은행 제이피 모건 체이스의 제이미 다이먼 은행장이 경고했다 미국경제가 스태크플레이션에 빠지면 3% 후반의 고물가와 5% 중반의 고금리에다가 4% 이상의 실업률 속에 저성장

미국 중소업주들 가장 큰 부담 ‘인건비 81%, 보험료 68%’

미국 중소업주들 부담 순위-인건비, 보험료 순 인건비 지속적인 최저임금 인상 여파로 가장 큰 부담 미국 중소업체를 운영하고 있는 업주들은 인건비와 상업용 보험료, 상품자재료 등을 조달하는데 가장 큰 부담을 느끼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개인 자금으로 업체를 세운 경우 보다 벤처 자금 등을 투자받은 중소업체들이 최소 5년은 버틸 수 있다고 자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내 중소업주들은 역시

미국 올들어 대형 매장 폐쇄 급증 ‘3200곳 폐쇄, 전년보다 24% 증가’

온라인 비중 높아지고 경기둔화로 매장 폐쇄 대폭 늘어 새 매장 개설은 전년보다 4% 감소 미국의 경기 둔화와 쇼핑 방식의 변화에 따라 올들어 전통 매장 폐쇄가 급증하고 있다 올들어 매장폐쇄를 발표한 대형 매장들이 3200곳에 달해 지난해 보다 24%나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에서 온라인 쇼핑으로 대거 옮겨가고 경기마저 둔화된 탓인 듯 대형 소매점들의 전통 매장들이 대거 폐쇄되고

트럼프 뉴욕 형사재판 증언 포기, 28일 최후변론 29일 배심원 심리

트럼프 본인 증언 포기, 변호 종료, 배심원 산회 28일 최후 변론 29일부터 배심원 심리 시작, 결론나면 평결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의 법적, 정치적 운명이 판가름 날 뉴욕 맨하튼 형사재판이 마무리단계에 접어 들어 최후 변론과 배심원 심리, 평결로 이어지는 운명의 시간을 맞고 있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본인의 증언을 포기해 6주차 재판이 끝났고 28일 최후 변론, 29일부터

미국인 신용카드 빚, 연체 갈수록 늘어난다 ‘카드당 6218달러, 연체율 7~9%’

뉴욕 연방은행 신용카드 사용총액 지속 증가, 신용카드당 6218달러 8.5% 늘어 신용카드 연체율 뉴욕연방은행 전체 6.86%, 은행카드만 8.9% 더 높아 미국인들의 신용카드 사용 빚이 1분기말 현재 카드당 6218달러로 8.5%나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매달 페이먼트를 내지 못하는 연체율은 연방은행 조사에선 7%, 민간기관 분석에선 9%까지 급등한 것으로 조사됐다 내일을 생각지 않고 지갑을 열고 있다는 미국인들의 소비 패턴으로 신용카드

트럼프 뉴욕 형사재판 7주째인 내주 최후 변론, ‘결정의 시간 임박’

마이클 코언 마지막 증언-변호인측 횡력의혹 제기, 검사측 트럼프 부당행위 28일부터 최후 변론, 중범죄 또는 경범죄 요청중 선택, 배심원 평결 결판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에 대한 뉴욕 맨하튼 형사재판이 이번주 마지막 증인인 마이클 코언 변호사에 대한 신문을 끝내고 7주째인 내주 최후 변론을 하게 돼 운명적인 결정의 시간이 다가오고 있다 6월초에 나올 배심원들의 평결 전날 판사와 검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