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 articles

바이든 BBB법안 ‘커뮤니티 칼리지 제외, 부양자녀 현금지원 1년만 연장’

바이든 BBB법안 ‘커뮤니티 칼리지 제외, 부양자녀 현금지원 1년만 연장’

바이든 진보파, 중도파 대표 연쇄 회동 ‘제외 또는 축소 프로그램 언급’ 개방대학 2년 제외, 차일드 택스 크레딧 4년더에서 1년만 추가 조 바이든 대통령의 차기 부양책인 ‘더나은 미국재건 법안’의 총규모가 1조 7500억달러로 더 내려가며 커뮤니티 칼리지 2년 무상교육 등이 제외되고 부양자녀 현금지원은 4년이 아닌 1년만 연장될 것으로 보도되고 있다 또한 홈케어 예산은 당초 4000억달러에서 2500억달러 이하로,

백악관 어린이 백신접종 ‘소아과, 학교 등에서 적은 용량, 작은 주사기 사용’

11월 초 5세~11세 사이 2800만명 백신접종 계획 발표 집단접종장소 대신 소아과 오피스, 학교 클리닉 등에서 3분의 1 용량 11월초 부터 시작할 5세부터 11세 사이의 어린이 백신 접종은 소아과, 학교 등에서 적은 용량의 작은 주사기를 사용해 실시된다고 백악관이 발표했다 어린이 2800만명에 대한 백신접종에는 화이자 백신을 사용하되 성인의 3분의 1인 10 마이크로 그램만 주사되고 작은 주사기를 사용하게

미국 연간 입출금 600달러이상 은행계좌 IRS 보고안 사실상 무산

바이든 백악관 연간 600달러이상에서 1만달러이상으로 수정 수정안도 논란으로 더나은 미국재건법안에 포함 불투명 미국에서 연간 입출금이 600달러 이상인 은행계좌를 IRS에 보고하는 백악관과 재무부 방안이 강한 역풍 을 맞고 사실상 무산됐다 백악관은 거센 반발을 사자 연간 600달러이상을 1만달러로 올리고 임금소득은 제외해 일부 대규모 계좌만 적용하는 수정안을 마련했으나 이마저 ‘더 나은 미국재건법안’에 포함될지 불투명한 것으로 지적 되고 있다

미국 온라인 비즈니스 10년만에 매출, 고용에서 3배이상 커졌다

온라인 비즈니스 GDP 차지비율 2012년 3.7%, 2021년 12% 온라인 업체 종사자 2012년 510만명, 2021년 1765만명 미국의 온라인 비즈니스가 10년만에 매출과 고용에서 3배이상 커진 것으로 나타났다 2012년과 2021년을 비교한 결과 국내총생산에서 차지하는 비율은 3.7%에서 12%로 3배이상 높아졌고 종사자들은 510만명에서 1765만명으로 역시 3배이상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미국의 온라인 비즈니스, 인터넷 기반 사업이 급속 확대되고 확산되고 있다 온라인

미국 공급대란, 물가급등 1년후인 내년 3분기에나 해소된다

미 경제분석가들 33% 내년 2분기, 27% 내년 3분기 예상 물가급등세도 내년까지 이어져 30년만에 최장 기록 미국의 공급대란과 물류대란, 인력부족, 이에따른 물가급등이 앞으로 1년후인 내년 3분기에나 대체로 해소될 것이라는 경제분석가들의 우려가 나왔다 특히 공급대란의 해소 시기를 가장 많은 33%는 내년 2분기, 27%는 내년 3분기로 내다보고 있어 올연말 대목에 치명타를 맞고 미국경제성장율도 반감시킬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팔물건도,

미국 세입자들 렌트비 급등, 강제퇴거 임박 ‘갈곳이 없다’

렌트비 10.3% 상승, 강제퇴거 200만가구 시작 렌트비 못낸 세입자들 새 거처 구하려 해도 거부당해 삼중고 미국내 세입자들이 렌트비가 10%이상 오른데다가 모라토리엄의 종료로 강제퇴거령이 급증하고 있어 ‘갈곳을 찾지 못하는 이중고, 삼중고에 빠지고 있다 연방차원의 강제퇴거 중지령이 대법원 판결로 종료된 9월초 부터 주차원에선 인디애나와 미주리주, 대도시별로는 텍사스 휴스턴과 달라스, 애리조나 피닉스, 뉴욕시 등에서 강제퇴거가 급증하고 있는 것

미국 모기지 상환유예 끝나자 주택차압 급증 비상

팬더믹에 따른 모기지 상환유예 1년반만에 종료 다수는 상환재개, 디폴트로 차압절차 시작도 급증 미국에서 팬더믹에 따른 주택 모기지 상환유예 혜택을 끝나면서 포클로저, 즉 주택차압이 급증하고 있어 또다른 비상이 걸리고 있다 7월부터 9월까지 3분기에 차압절차에 넘겨진 주택 모기지들이 2분기 보다는 무려 32%, 1년전보다는 67%나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에서 세입자들의 강제퇴거 위기에 이어 내집 소유자들의 주택차압이 급증하고 있어

미국 근로자 한달간 430만명이나 이직했다 ‘업계 구인난 계속’

사람구하는 잡오프닝 감소 불구 이직자들 기록적, 구인난 여전 잡 오프닝 1천만여개로 축소했으나 이직자 430만명 미국내 근로자 430만명이나 8월 한달동안 이직했던 것으로 나타나 업계의 구인난이 지속되고 있다 특히 식품업계와 소매업계, 헬스케어 직종에서 수십만명씩 그만둔 것으로 집계됐다 미국내에서 채우지 못하고 있는 빈 일자리가 크게 줄어들었으나 이직자들도 기록적으로 많아져 업계의 구인난이 좀처럼 해소되지 못하고 있다 사람을 구하는 미국내

존슨앤존슨 백신 두달 지났으면 2차 부스터샷 권고

FDA 자문위 1차접종후 두달지났으면 18세이상 모두 2차 존슨앤존슨 두번 맞으면 면역효과 72%에서 94%로 높아져 존슨앤존슨 백신을 맞은지 두달이상 지난 경우 18세 이상 모든 성인들이 2차 부스터샷을 맞도록 권고 돼 내주에는 세가지 백신들의 추가 접종이 모두 시작될 것으로 보인다 FDA 전문가 자문위원회는 한번만 맞도록 돼 있던 존슨앤존슨 백신 접종자 1500만명에 대해 두달이상 지난 18세 이상일 경우

바이든 백악관 ‘물류대란해소, 물가잡기에 직접 나섰다’

LA 항구 24시간/7일 풀가동, 대기업들 신속 하역배송공급 에너지 가격 급등 막기 위해 전략비축유 방출도 검토중 바이든 백악관이 물류대란 해소와 물가잡기에 직접 나서 효과를 볼 수 있을지 주목되고 있다 백악관은 물류대란을 해소하기 위해 LA 항구에서 하루 24시간, 주 7일 가동에 돌입하도록 했고 유가급등을 잡기 위해 전략비축유 방출 또는 유류 수출 감축과 국내 공급 확대를 검토하고 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