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 articles

미국경제 2021년 5.7% 성장 37년만에 최고 ‘올해 정상화에도 버팀목’

미국경제 2021년 5.7% 성장 37년만에 최고 ‘올해 정상화에도 버팀목’

2021년 전체 5.7%, 지난해 4분기는 6.9% 37년만에 최고의 활황 올 1분기 일시 둔화되더라도 2분기 급반등 정상화에 버팀목 역할 미국경제가 지난 연말 뜨거운 대목을 보내면서 2021년 한해 5.7%나 성장해 37년만에 최고의 활황을 기록했다 미국민들이 지갑을 활짝 열어 지난해 연말대목인 4분기에는 무려 6.9%나 성장해 오미크론 여파로 올 1분기 다소 주춤하더라도 2분기에는 다시 급반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ACA 오바마 케어 올해 1450만명 등록 ‘사상 최고’

1월 15일 마감 연방차원 1000만, 각주별 450만 등록, 21%증가 캘리포니아, 뉴욕, 디씨 등 6개주 31일까지 오픈, 더늘어날 듯 ACA 오바마 케어를 통한 건강보험에 올해 1450만명이나 등록해 지난해 보다 250만명이나 늘어나며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바이든 행정부 출범이후 등록기간이 한달이상 연장된데다가 건강보험료 정부보조가 확대돼 등록자들이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ACA 오바마 케어 건강보험이 트럼프 시절 폐지 위기에 몰렸다가

미국 긴축 돌입 ‘3월 금리인상시작, 채권매입종료, 6월 자산축소착수’

연준 새해 첫 FOMC 회의 “곧 금리인상 시작” 3월 중순부터 올해 4번 예상 3월 채권매입 끝내고 6월부터 한달에 1000억달러씩 자산축소 미국이 40년만에 7%나 급등한 물가를 잡기 위해 돈줄을 바짝 죄는 긴축일정을 사실상 확정하고 3월에 금리인상을 시작하는 동시에 채권매입은 종료하고 6월엔 자산축소에 돌입할 것으로 예고되고 있다 연방준비제도는 올들어 첫 FOMC 정례회의를 마치면서 다음번 3월 회의에서 금리인상시작,

IRS 편지 틀린정보 있어 혼란 ‘온라인에서 확인한후 세금보고’

국세청 편지 6419에 부양자녀 현금지원 정보 틀린 것 있어 국세청 편지와 웹사이트 정보 일치 않으면 감사에 걸려 리펀드 지연 IRS가 차일드 택스 크레딧 즉 부양자녀 매달 현금지원을 설명해주는 편지 6419에 틀린 정보를 그대로 우송해 세금보고와 세금환급에서 혼란을 겪게 하고 있다 IRS의 틀린 정보 대로 세금보고할 경우 수작업 감사에 걸려 세금환급이 수주, 수개월 지연되는 피해를 입게

미국 오미크론 2월 중순 정점, 4월에 엔더믹으로 일대전환

앤서니 파우치 2월 중순 오미크론 정점, 눈에 띠게 줄것 WHO 팬더믹 비상사태 국면 수주안에 끝날 수 있을 것 미국의 기록적인 오미크론 감염사태가 2월 중순 정점을 찍고 내려가기 시작하고 4월에는 팬더믹 전염병에서 독감과도 같은 엔더믹 풍토병으로 바뀌는 대전환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앤서니 파우치 박사는 과신해선 안되지만 2월 중순에는 정점에 도달할 것으로 내다봤으며 WHO 즉 세계보건기구는

연방세금보고 접수시작 ‘IRS 편지 잘 적용해야 리펀드 잘받는다’

1월 24일 세금보고 접수시작 4월 18일 마감 IRS letter 6475, 6419 참조 정확한 기입, 이파일링 2021년도 소득을 신고하는 연방세금보고의 접수가 시작돼 4월 18일까지 계속된다 이번에는 특히 3차 현금지원과 부양자녀 매달 현금지원에 관한 IRS의 두가지 편지를 잘 참고해서 올바 르게 기입해야 택스 리펀드를 잘 받을 수 있을 것으로 전문가들은 지적하고 있다 연방 택스 시즌이 시작돼 텍스

미국 1000만명이상 대규모 병가 사태 ‘경제 직격탄’

880만명 본인 감염 또는 감염가족 돌보기 위해 병가 320만명 감염우려 일하기 중지, 서비스업계 타격 미국에서 코로나에 감염됐거나 감염자를 돌보기 위해 1000만명 이상이 근무를 중단하고 병가를 이용 하고 있어 사업과 가계에 경제적 타격을 입히고 있다 본인이나 가족의 감염으로 병가를 간 근로자들만 해도 사상 최고치인 880만명이나 되고 또다른 320만명은 감염 우려로 근무를 중단한 것으로 나타났다 오미크론의 급속

바이든 BBB 백지화 ‘3대 방안만 성사시킨다’

펠로시 하원의장 제한되고 축소된 새 법안 추진 오바마케어 정부보조, 보육지원, 에너지 전환 세제혜택 바이든 민주당이 더나은 미국재건법안을 사실상 백지화시키고 ‘오바마 케어 정부보조와 2년 무상 유아 교육을 포함한 보육지원, 에너지 전환 세금혜택등 3대방안만 셩사시키겠다는 방침을 밝히고 나섰다 차일드 택스 크레딧은 3~4년 연장안을 모색해 보고 여의치 않으면 아예 완전 제외하고 기존의 부양자녀 1인당 2000달러로 환원할 것으로 예상되고

CDC ‘부스터샷 백신 오미크론에도 90% 중증입원 막아준다’

화이자, 모너나 부스터 백신 중증입원 90% 막아줘 부스터샷 접종률 39%로 저조, 기록적 감염사태 지속      부스터샷을 접종한 사람들은 백신이 오미크론 변이에도 90%나 중증입원을 막아주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CDC, 연방질병 통제예방센터가 발표했다 수만명의 응급실, 어전트 케어, 입원환자들의 방대한 자료를 분석한 결과여서 신뢰성이 높은 것으로 평가 되고 있다 부스터 백신이 급속 퍼지고 있는 오미크론 변이에서도 감염은 피하지 못하더라도 중증입원은

바이든 ‘프리스쿨 무상교육, 기후변화 대처안 분리 추진한다’

더나은 미국재건법안 패키지 무산으로 분리해 개별법안 추진 성사가능성 높은 3~4세 유아 무상교육, 에너지 전환 공개 언급 조 바이든 대통령은 상원에서 교착돼 있는 더나은 미국재건 법안에서 개별 방안들을 분리 추진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바이든 대통령은 초당적 지지를 얻고 있는 3세와 4세의 프리스쿨 무상교육과 기후변화 대처를 위한 에너지 전환책을 우선 추진할 것으로 강조한 반면 부양자녀 현금지원은 언급하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