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안보 articles

미군 끝까지 책임지는 혜택 ‘이민자에겐 아메리칸 드림 기회’

미군 끝까지 책임지는 혜택 ‘이민자에겐 아메리칸 드림 기회’

미군입대시 6개월내 시민권, 학비, 주거비, 의료비 100% 지 상병에서 부사관, 대학 3년 수료 또는 대졸자 12주후 장교 임관 메모리얼 데이를 맞은 미국은 미군들에게 입대부터 복무, 제대, 퇴역시까지 끝까지 책임져주는 상상초월 혜택으로 세계 최강 미군 전투력을 유지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특히 한인 영주권자를 포함한 이민자들에게는 미군입대시 6개월안에 미국 시민권을 취득하고 사병에서 대학에 진학해 학비전액과 렌트비까지

바이든 중국 전기차, 반도체 등 수입품에 관세 2~4배 올린다

중국 전기차 관세 현재 25%에서 100%로 4배 중국 반도체, 태양전지 현 25%에서 50%로 두배 조 바이든 대통령이 중국산 전기차와 첨단 배터리, 태양전지, 반도체, 철강 등에 대한 관세를 현재보다 2~4배나 급등시킨다고 발표했다 관세급등으로 물가를 흔들리게 할 수 있으나 미국 서민들이 사용하는 생필품이 아니어서 물가 상승의  부작용은 없고 바이든 대통령 재선에 필수적인 경합지 표심잡기에 도움이 될 것으로

중국 틱톡 미국 금지 ‘차기 미국 대통령, 법적소송 등으로 마라톤 투쟁’

서명된 틱톡금지법-9개월안에 매각해야, 90일 유예기간 가능 차기 미국대통령 취임과 맞물려, 틱톡 소송 확실시 수년 걸려 중국 틱톡의 미국금지법이 바이든 서명까지 마쳤으나 내년 1월까지 9개월간의 매각기간이 주어지면서 차기 미국대통령이 누가 되느냐에 따라 최종 운명이 결판날 것으로 보인다 게다가 중국 틱톡의 모회사는 매각할 가능성 보다는 위헌소송을 제기할 것으로 보여 수년이 걸리는 마라톤 투쟁이 벌어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미국 953억달러 규모 우크라와 이스라엘, 대만 군사지원안 마침내 확정

연방하원 토요 표결에서 300명이상 찬성으로 틱톡금지 포함 4개법안 통과 우크라 608억달러, 이스라엘 264억달러, 대만 81억달러 등 953억달러   미국이 우크라이나와 이스라엘, 대만에게 953억달러를 제공하는 군사지원안이 두달여간의 진통 끝에   연방 하원에서 초당적 지지로 가결돼 이번주안에 상원 재확정과 대통령 서명을 거쳐 긴급 지원된다 연방하원이 토요표결에서 300명이상의 지지로 가결한 군사지원안에는 우크라이나 608억달러, 이스라엘 171억과 가자 92억달러 등 263억달러,

이스라엘 맞보복 단행, 제한된 저강도 공격으로 확전은 피하고 있다

이스라엘 1주일 만에 이란 핵시설 단지 이스파한 맞보복 드론, 미사일로 제한된 저강도 공격으로 이란과의 확전 피해가 이스라엘이 1주일만에 이란에 대해 맞보복을 단행했으나 제한된 저강도 공격으로 확전은 피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이스라엘은 이란 중부의 핵시설 단지가 있는 이스파한에 드론과 미사일로 맞보복을 단행했으나 제한적이고 저강도 공격으로 자제해 이란의 재보복을 불러올 조짐은 아직 보이지 않고 있다 이스라엘의 시리아

이란 첫 이스라엘 보복공격에 이스라엘 맞보복 하면 전면전 중대기로

이스라엘 너무 강한 반격 확전위험, 너무 약하면 억지력 의심 도발초래 미국 이스라엘 방어에는 전력, 이란 맞보복에는 불참, 자제 촉구 이란의 첫 이스라엘 보복공격을 막아낸 이스라엘이 맞보복에 나서면 양국의 전면전은 물론 5차 중동전쟁 으로 비화될 수도 있어 전운이 짙어지는 중대기로에 서고 있다 미국을 비롯한 세계 지도자들과 아랍국가들 까지 이스라엘의 자제를 촉구하고 있어 때를 늦추고 강도를  낮춘

이란 첫 이스라엘 직접 공격 VS 이스라엘 99%이상 분쇄 ‘전면전 위기 피할 듯’

이란 드론과 미사일 등 320개 이스라엘 향해 발사 보복전 이스라엘, 미국등의 지원으로 99%이상 요격해 분쇄 성공 이란이 사상 처음으로 이스라엘에 대한 직접 보복공격을 단행하고 이스라엘이 미국 등과 방어에 성공해 일촉즉발의 확전위기가 최고조에 달하고 있다 다만 이란이 드론과 미사일 등 320발을 쏘는 저강도 보복공격의 종료를 선언하고 이스라엘은 99%이상 분쇄했다고 자평하면서 미국이 강하게 저지하고 있는 맞보복은 자제할

전세계 지도자들 70~80대 고령화 바람 ‘미국 80대, 시진핑 푸틴 70대’

바이든 81세, 트럼프 78세, 시진핑 71세, 푸틴 72세, 모디 73세, 룰라 78세 40대 정상들- 프랑스 마크롱 대통령, 이태리 멜로니 총리, 우크라이나 대통령 전세계 인구대국들과 주요 국가들의 정상들이 대부분 70대와 80대를 기록하며 고령화 바람이 불고 있다 누가 차기 미국대통령이 되더라도 80대의 최고령 기록을 세우게 되고 중국의 시진핑 국가주석, 러시아의 푸틴 대통령, 인도의 모디 총리는 70대 초반,

중국 유례없는 지구촌 해킹작전 ‘미국은 물론 한국, 인도 등 20개국 무차별 해킹’

중국회사 정부당국 계약맺고 지시받아 해킹-한국 LG 유플러스 통신정보 빼내 중국 군부- 지난해 미국 기간시설 20여곳 침투, 악성 소프트웨어 심어 놓아 중국이 유례없는 지구촌 해킹 작전을 펼치고 있어 미국은 물론 한국과 대만, 인도 등 20개국의 80개 타겟들을 무차별 해킹한 것으로 누출된 중국 계약서들에 의해 드러났다 중국은 특히 군부에서 미국기관들을 집중 사이버 공격해온데 이어 중국회사들과 계약을 맺고

세계 부자국가 순위 바뀌었다 ‘일본 불경기로 3위에서 4위로, 독일에 밀려’

IMF 2024년 순위 일본 3위에서 4위로, 독일 4위에서 3위로 변경 미국 1위, 중국 2위는 불변, 5위 인도, 한국 13위 세계에서 국내총생산을 기준으로 선정하는 부자국가들의 순위가 2023년말에 바뀐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이 1위, 중국이 2위를 변함없이 차지한 가운데 불경기가 선언된 일본이 3위에서 4위로 내려앉고    독일이 3위로 올라섰으며 한국은 13위를 기록했다 세계 부자국들의 순위가 일부 바뀌고 금명간 더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