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안보 articles

미국-나토 vs 러시아 군사충돌하나 ‘짙어지는 우크라 전운’

미국-나토 vs 러시아 군사충돌하나 ‘짙어지는 우크라 전운’

미군 8500명, 나토군 5천명 출동태세, 전투기 전함도 주변 증파 러시아 우크라 접경에 12만 7천 배치, 별도의 대규모 군사훈련 미국이 병력 8500명의 출동태세에 돌입하고 나토가 전투기와 전함파견에 나선데 대해 러시아가 대규모 군사훈련에 돌입해 우크라이나 사태를 둘러싸고 군사충돌하지나 않을까 전운이 짙어지고 있다 미국과 러시아는 모두 공개적으로는 군사충돌을 피하려 하고 있으나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이 현실 화될 경우 미군

박근혜 사면복권 ‘이재명, 윤석열 누가 유리할까’ 시선집중

미 언론들 보도 “박 전대통령 사면복권으로 12월 31일 자유 되찾아” 일부 언론 윤석열 후보 박근혜 구속시킨 장본인 부담가중될 듯 박근혜 전 대통령이 특별사면 복권돼 4년 9개월만에 자유를 되찾게 됨에 따라 70여일 밖에 남지 않은 20대 대선에서 어느 후보에게 유리하게 여파를 미칠지에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민주당 이재명, 국민의 힘 윤석열 후보가 초박빙 접전을 치르고 있어 박

바이든, 푸틴에 경고 ‘러시아 우크라 침공시 강력한 경제수단 대응’

미국의 강력한 경제수단-SWIFT 국제결제시스템에서 러시아 축출 경제제재카드로 군사행동 막을지 미지수 바이든 외교력 시험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설이 나돌고 있는 가운데 조 바이든 대통령이 블라드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과 화상 정상회담을 갖고 강력한 경제제재를 경고해 외교만으로 군사행동을 막아낼수 있을지 외교력을 시험받고 있다 바이든 대통령이 경고한 경제수단은 SWIFT 로 불리는 국제결제시스템에서 러시아를 축출하겠다는 방안 인데 경제제재를 앞세운 외교압박만으로

미국 베이징 동계올림픽 외교보이콧 발표 ‘정부대표단 안보낸다’

백악관 외교보이콧 공식 발표 “선수단 허용하되 정부관리 안보내” 미국동맹국 확산, 중국 반발로 미중 긴장, 힘겨루기 지속될 듯 미국이 베이징 동계올림픽에 선수단은 허용하되 정부대표단은 보내지 않는 외교 보이콧을 공식 발표 했다 바이든 행정부는 신장위구르 인권남용 등에 대응해 베이징 동계 올림픽에 어떠한 정부관리들도 파견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미국이 베이징 동계 올림픽에 대한 외교 보이콧을 공식화 하고 나섰다

델타보다 2배 강한 오미크론 이미 미국전파 우려, 부스터 개발 착수

유럽각국 오미크론 감염 확인, 아프리카 방문객 많은 뉴욕 등 미국전파도 우려 전문가들 백신 방어 가능,  화이자 모더나 등 부스터 착수 6주내 개발 100일내 배포 지구촌을 초토화시켰던 델타 변이 보다 2배 이상 강한 새 변이 오미크론이 아프리카에서 유럽각국으로 번진 것으로 확인됐고 이미 미국에도 전파됐을 우려가 제기돼 초비상이 걸리고 있다 미국은 아프리카 8개국으로 부터의 입국을 금지시켰으나 델타

델타보다 강한 남아공발 새 변이 오미크론 ‘코로나 공포 재확산’

새변이 오미크론 델타보다 돌연변이수 많아 전파력, 공격력 더 강해 현재까지는 젊은층 백신 미접종자들 주로 감염, 가장 위험 지구촌을 초토화시켰던 델타 변이 보다 훨씬 강력한 남아공발 새 변이 바이러스인 오미크론으로 코로나 공포가 다시 엄습하고 있다 새 변이는 하나의 구조안에 돌연변이를 델타의 2개 보다 5배나 되는 10개나 갖고 있어 보다 강력한 전파력은 물론 면역체계와 백신효과를 무력화시킬 능력을

미국, 새 변이 오미크론 대응 29일부터 남아공 등 8개국 입국금지

29일부터 미국입국 금지국-남아공, 보츠와나 등 아프리카 8개국 미국 영주권자, 시민권자 귀환시 백신접종증명서와 음성확인서 델타 변이 보다 강력한 것으로 보이는 새 변이 오미크론에 대응해 미국이 오는 29일부터 남아공을 비롯 한 아프리카 8개국으로 부터의 미국입국을 전격 금지시켰다 영주권자나 미국시민권자들은 8개국으로 부터 미국에 올 수는 있으나 백신접종 증명서와 음성확인서를 제시해야 한다 델타 변이 보다 위험한 것으로 보이는 남아공

미국 5천만 배럴, 한일중 등과 함께 비축유 방출 ‘유가,물가잡기 나섰다’

바이든 미국의 전략비축유 5000만 배럴 방출 발표 한국, 일본, 중국, 인도, 영국도 동참, 국제유가 약보합세 미국이 5000만 배럴의 전략 비축유를 방출하는 것을 비롯해 한국, 일본, 중국, 인도, 영국 등과 공동으로 비축유 방출을 통해 유가와 물가 잡기에 전격 나섰다 전략비축유를 방출하면 보름안에 주유소의 휘발유값을 낮출 것으로 보여 30년만의 물가급등을 이끌어 온 유가급등부터 잡을지 주목되고 있다 조

바이든-시진핑 첫 화상정상회담 ‘오산충돌 피하자’ 구체합의 대신 긴장완화

바이든 취임후 첫 미중정상회담 ‘오해 오산에 의한 충돌 피하자’ 중 군사력 팽창, 대만 정복 의지로 첨예 대립, 북핵문제 한반도이슈 밀리는 듯 조셉 바이든 미국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첫 화상정상회담을 갖고 오해와 오산에 따른 충돌을 피하기로 입장을 같이해 신냉전의 긴장과 우려를 다소 완화시키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중국의 군사력 강화, 이에 따른 대만문제로 첨예하게 맞서고 있어

주미대사관 국감 ‘종전선언 무리한 추진 아니냐’ vs ‘전술핵 재배치 현실성 있나’

야당의원들 “문재인 정부 미국외면하는 종전선언 왜 무리하게 추진하나” 여당의원들 “전술핵 재배치, 핵공유, 핵무장에 대한 미국입장은 무엇인가” 주미대사관에 대한 국회 국정감사에서 여야 대선주자들의 주장을 인용해 “종전선언을 무리하게 추진하 는 것 아니냐는 야당의원들의 추궁과 “전술핵 재배치가 현실성 있느냐”고 반박하는 여당의원들의 역공 으로 대리 공방전이 벌어졌다 이수혁 주미대사는 종전선언이 안보를 해치는 부작용없이 평화정착의 입구가 되도록 한미양국이 방법을 모색하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