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바이든구호

바이든 1억 계좌입금 25일까지 완료 ‘평균 3천, 저소득층 7700달러’

바이든 1억 계좌입금 25일까지 완료 ‘평균 3천, 저소득층 7700달러’

열흘후인 3월 25일까지 1억건 계좌 입금 완료, 17일 대다수 입금 확인할듯 4220억달러 현금지원으로 미국민 85% 가구당 평균 3천달러, 저소득층 7700달러 조셉 바이든 대통령이 상당수는 17일 입금을 확인할 수 있고 앞으로 10일후인 25일까지 1억 가구의 은행계좌에 입금을 완료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이번에 현금지원을 받는 1억 7500만 가구와 개인들은 평균 3080달러를, 자녀 있는 저소득층 가정에선 7700달러를 받게 될

바이든-해리스 ‘1조 9천억 달러로 미국구조’ 총력 캠페인 돌입

1조 9천억달러 돈풀기 이행에 맞춰 격전지 방문 현장세일 민주당 상원 다수당 유지 위한 조기 중간선거 지원 작전 조 바이든 대통령과 카말라 해리스 부통령이 1조 9000억 달러 규모의 미국구조계획법을 실행해 코로나 사태와 경제난을 동시해결하겠다는 총력 캠페인에 돌입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월요일 백악관에서 출정한 후 화요일 펜실베니아, 금요일 조지아를 방문하고 해리스 부통령은 월요일 네바다, 화요일 콜로라도를 거쳐 금요일

식당 손실분 무상지원, 중소업체 PPP 6월말 연장 ‘보충지원 온다’

바이든 미국구조계획법에 식당 손실분 보전 그랜트 286억달러 포함 2차 PPP 1000억달러이상 아직 남아, 시한만 6월 30일로 연장모색 코로나 사태에 직격탄을 맞아온 식당들이 손실분을 무상 그랜트로 보존받게 되고 중소업체 종업원급여 지원프로그램인 PPP는 6월말까지 연장되는 등 연방차원의 보충지원이 이뤄지고 있다 바이든 미국구조계획 법에 따라 식당들에 대한 손실분 무상 그랜트가 제공되며 아직 1000억달러이상 남은 PPP 무상융자를 6월말까지 사용할

바이든 구호법안 ‘미국 아동 93%에 1인당 5천달러씩 보낸다’

미국구조계획 법안 10일 오전 하원 재가결, 11일 바이든 서명후 연설 미국 아동 93%에 직접지원과 택스 크레딧으로 5000달러씩 현금지원 10일 오전 연방하원에서 최종 확정되고 곧이어 대통령 서명으로 시행 카운트 다운에 돌입하는 바이든 미국구조계획 법안에 따라 미국 아동들의 93%인 6900만명이 1인당5000달러씩을 무상 지원받게 된다 나이불문 1400달러씩의 현금지원과 미성년 자녀들은 1년에 3000달러 내지 3600달러를 추가로 매달 나눠 받게

미국구조법안 10일 연방하원 최종 승인, 11일밤 대통령 서명, 연설

펠로시 “24시간~48시간내 미국구조계획 법안 최종 확정” 바이든 최종승인 당일 또는 다음날 서명, 2~3일내 현금입금 1조 9000억달러 규모의 미국구조계획 법안이 내일(10일)까지 연방하원에서 재표결로 최종 승인되고 11일 밤 조 바이든 대통령의 첫 프라임 타임 대국민 연설에 맞춰 서명발효될 것으로 예고되고 있다 대통령 서명후 빠르면 2~3일안에 미국민들의 85%인 2억 8000만명이 1인당 1400달러씩 현금을 입금 받게 될 것으로 예상되고

바이든 구조법안 9일 하원 최종승인, 10일 서명발효 ‘수일내 현금입금’

9일 하원 최종 승인, 10일 대통령 서명, 이르면 15일 전후 현금입금 연방실업수당 2020년 수령분 가운데 1만 200달러는 비과세로 감세혜택 바이든 미국구조계획 법안이 크게 세가지 수정돼 상원에서 가결됨에 따라 내일(9일) 하원에서 재표결로 최종 확정되고 10일 대통령 서명으로 발효돼 이르면 15일을 전후해 1400달러씩 현금지원이 입금될 것 으로 보인다 페이스 아웃 대상인 개인 7만 5000달러에서 8만달러 사이, 부부

바이든 미국구조법안 오늘 상원가결, 10일까지 하원, 대통령 서명까지 마친다

상원 9시간 정회 진통 끝에 마무리 수순, 하원 상원안 그대로 확정 약속 연방실업수당 주당 300달러 유지 대신 9월 6일까지 1주일 연장으로 수정 바이든 미국구조계획 법안이 오늘중(6일) 상원에서 가결되고 곧이어 하원에서 재표결로 최종 승인한후 10일까지는 대통령 서명으로 발효시행될 것으로 예고되고 있다 상원에서는 9시간이나 중단되는 진통끝에 연방실업수당을 주당 300달러를 그대로 유지하는 대신 9월 6일까지 단 1주일 더

바이든 구호 주말 상원, 내주초 하원, 대통령 서명발효 ‘헬프 온 더 웨이’

민주당 이번주말 상원가결, 곧이어 하원재표결, 내주초 대통령 서명 발효 연방실업수당 주당 300달러 유지 대신 9월말까지 한달더 연장 바이든 미국구조계획 법안이 이번 주말에 상원에서 가결되고 곧이어 하원에서 재표결로 최종 승인한후 10일까지는 대통령 서명으로 발효시행될 것으로 예고되고 있다 마지막 순간 수정안으로 연방실업수당은 주당 300달러를 그대로 유지하는 대신 9월말까지 제공하는 것으로 바뀐 반면 미국민 2억 8000만명이 1400달러씩 받는

바이든 현금지원대상 축소로 고소득층 1200만명 제외된다

소득 상한선 개인 8만, 부부 16만달러이상 현금지원대상 제외 성인 1180만명, 자녀 460만명 포함하면 1640만명 바이든 미국구조계획 법안에서 현금지원 대상을 축소함에 따라 고소득층 1200만명이 제외될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연조정소득이 개인 7만 5000달러, 부부 15만달러 이하인 전체의 84%인 2억 8000만명은 변함 없이 1인당 1400달러씩 받게 될 것으로 계산되고 있다 바이든 미국구조계획 법안의 최종 승인을 위해 민주당이 현금지원

미국민 1400달러 상한선 낮춘 상원안 이번주말 가결, 내주 하원 재표결

민주당 지도부 한푼 못받는 고소득 상한선 개인 8만, 부부 16만으로 낮춰 이번 주말 민주당 표만으로 상원가결, 내주 하원 재표결, 대통령 서명 미국민들에게 1400달러씩 제공하는 현금지원 대상의 상한선을 개인 8만, 부부 16만달러로 대폭 낮춘 연방상원의 미국구조계획 법안이 조 바이든 대통령의 지지까지 받아 이번 주말에 독자 가결될 것으로 예고되고 있다 연방하원은 현금지원의 상한선을 낮추고 최저임금 인상을 제외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