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미국물가

미국 9월 물가 8.2% ‘0.1% 낮추는데 그치고 근원물가는 상승’

미국 9월 물가 8.2% ‘0.1% 낮추는데 그치고 근원물가는 상승’

연속 금리인상에도 물가잡기 크게 미흡 연준 0.75 포인트씩 공격적인 금리인상 지속 예상 미국의 9월 CPI 소비자 물가가 8.2%로 고작 0.1 포인트 낮추는데 그치고 주거비, 교통비, 의료비 등을 비롯한 근원 물가는 오히려 6.6%로 대폭 올랐다 공격적인 연속 금리인상에도 물가잡기에 효과를 거두지 못하고 있어 고물가, 고금리의 이중고만 가중되고 있다 미국이 연속 자이언트 스텝으로 기준금리를 대폭 올리고도 40년만의

미국 8월 PCE 물가 6.2%로 0.2포인트 낮추는데 그쳤다

8월 CPI에 이어 PCE 물가도 전달보다 0.2 포인트 낮추는데 그쳐 연준 3연속 0.75포인트씩 5차례 걸쳐 3% 올렸어도 물가잡기 먼길 미국이 공격적인 연속 금리인상에도 불구하고 PCE 개인소비지출 물가도 0.2포인트 낮추는데 그쳐 물가잡기가 난항을 겪고 있다는 우려를 사고 있다 미 전역의 물가를 보여주는 PCE 물가지수는 7월에 6.4%에서 8월에 6.2%로 0.2포인트 낮추는데 그쳐 기대에 못 미쳤다 미국이 공격적인

미국 8월 CPI 소비자 물가 8.3%로 느린 완화 ‘물가잡기 아직 먼길’

대도시 물가 7월 8.5%에서 8월 8.3%로 소폭 완화, 기대에 못미쳐 휘발유값 석달 연속 하락 불구 식품, 주거비, 의료비 등 계속 올라 미국의 8월 CPI 소비자 물가가 8.3%로 너무 느리게 완화돼 물가잡기에는 아직 먼길인 것으로 나타났다 8월에 휘발유값이 대폭 하락했으나 식품과 주거비, 의료비 등 다른 상품과 서비스 가격이 계속 올라 고작 0.2 포인트 낮추는데 그친 것이어서

미국 소비자 물가에 이어 PCE 물가도 완화 ‘물가 잡히나’

연준선호 PCE 물가 6월 6.8%에서 7월 6.3%로 완화 7월 정점 기대, 변동성 심한 유가하락 덕분이어서 아직 속단 일러 미국의 CPI 소비자 물가에 이어 연준이 선호하는 PCE 개인소비지출 물가도 6월의 6.8%에서 7월 에는 6.3%로 완화됐다 휘발유값의 급락 덕분이어서 다른 상품과 서비스 가격이 더 내려야 7월에 인플레이션이 정점을 찍은 것으로 간주될 것으로 보인다 천정부지로 치솟기만 하던 미국의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