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휘발유값

메모리얼 데이 3400만 자동차 여행길 ‘휘발유값 7년만의 최고치’

메모리얼 데이 3400만 자동차 여행길 ‘휘발유값 7년만의 최고치’

전국 평균 보통 무연 휘발유값 3.045 달러, 1년전보다 1달러이상 58% 올라 캘리포니아 유일하게 4달러대 4달러 20센트, 미시시피 2달러 71센트 최저 메모리얼 데이 연휴를 맞아 3700만명의 대이동이 펼쳐지고 있는 가운데 3400만명의 차량 여행객들은 7년만에 최고치를 기록하고 있는 3달러대 고유가 고통을 겪고 있다 미 전역 평균 보통 휘발유값은 현재 3달러 4센트로 팬더믹이었던 1년전 1달러 97센트에 비해 58%나

미국 휘발유값 7년만에 처음 1달러대 하락

  전국평균 21일 1.998달러, 2009년 3월이래 처음 올한해 가구당 550달러 절약, 기름난방가구 800달러 절감   미국내 전국평균 휘발유값이 근 7년만에 처음으로  2달러 아래로 하락했다.   저유가로 미국민들은 올한해 가구당 550달러를 절약하고 기름 난방가구에서는 올겨울철 난방비로 800 달러를 더 절감할 것으로 나타났다.   국제유가의 지속적인 하락으로 마침내 미국내 전국평균 휘발유값이 2달러가 무너지고 1달러대로 주저 않았다  

미국내 절반지역 1달러대 휘발유값

  12월 전국 평균 2.038달러, 25개주 1달러대 하와이, 캘리포니아, 네바다 등은 1달러나 비싸   미국내 휘발유값이 한달가까이 연일 하락하면서 거의 절반지역에서는 갤런당 1달러대의 저유가를 보이 고 있다.   그러나 하와이, 캘리포니아, 네바다 등은 여전히 고유가에 머물러 있어 다른 지역과 1달러나 차이나고 있다.   미국내 휘발유값이 12월 들어서도 연속 25일째 하락하면서 전체의 절반지역에서 1달러대의 저유가 혜택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