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오바마케어

2020 오바마케어 등록 시작, 안정 혜택 되찾았다

2020 오바마케어 등록 시작, 안정 혜택 되찾았다

연방차원 11월  1일부터 12월 15일까지, 주별 마감일 더 길어 보험사 다시 늘고 보험료 평균 4% 하락, 안정세 되찾아 ACA 오바마 케어의 2020년도분 등록이 시작돼 한달반 내지 세달까지의 가입이나 갱신에 돌입했다 2020년도에는 참가 보험사들이 40개사나 늘고 월 보험료는 평균 4% 하락해 오바마케어가 다시 안정을 되찾으며 가입자들도 더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ACA 오바마 케어 건강보험을 2020년

트럼프 ‘오바마 케어 폐지와 대체 내년선거후에나 추진’

오바마 케어 폐지부터 추진하려다 논란끝에 번복 내년 11월 선거 최대쟁점, 누가 승리하느냐에 따라 운명판가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오바마 케어의 폐지와 대체를 내년 대선이후에나 추진할 것임을 밝혔다. 이는 오바마 케어 부터 폐지시키려고 시도하려던 입장을 번복하고 내년 선거이후로 연기한 것으로 해석된다 미국민 2800만명이나 이용하고 있는 ACA 오바마 케어는 적어도 내년 11월 선거때 까지는 그대로 유지될 것으로 보인다

오바마 케어 위헌판결 불구 새해 그대로 유지된다

연방정부 “연방지법 판결 2019년 등록과 커버에 영향 없다” 연방대법원 재심리까지 수년, 워싱턴 의회 대안 다시 모색할 듯 ACA 오바마 케어는 텍사스 연방지법의 위헌 판결에도 불구하고 2019년 새해 등록과 보험 커버에는 아무런 변함없이 그대로 유지된다고 연방정부가 밝혔다 앞으로 오바마 케어는 그대로 유지되는 동안 항소법원과 연방대법원까지 올라가 재심을 받게 되고 워싱턴 의회에서는 대안을 다시 모색하게 될 것으로

2019 오바마케어 등록 15일 자정 마감 임박

연방차원 헬스케어 닷거브 등 대다수 주지역 15일 자정 마감 캘리포니아 1월 15일까지 가능, 새해 등록자 대폭 감소 불가피 오바마 케어 건강보험을 2019년 새해에도 이용하기 위한 등록이 토요일인 15일 자정에 마감된다 캘리포니아는 새해 1월 15일까지 등록할 수 있으나 무보험자에 대한 벌금이 없어져 2019년 등록자들은 10%이상 줄어 들것으로 보인다 ACA 오바마케어 건강보험을 2019년 새해  1월 1일부터 이용하기

2019 오바마케어 등록 오늘 시작, 12월 15일 마감

  11월  1일부터 12월 15일까지 등록, 주별 마감일 다소 길어 무보험자 벌금 없어지고 프리미엄, 정부보조금 동시 낮아져   무보험자 벌금이 없어진 반면 정부보조금은 아직 받을수있는 오바마 케어의 2019년도분 등록이 1일(오늘) 부터 시작돼 12월 15일을 전후해 마감된다   무보험자에 대한 벌금이 폐지돼 오바마 케어 이용자들이 다소 줄어들 수 있으나 정부보조금은 그대로 받을 수 있어 1000만 명

오바마케어 등록 50% 급증, 트럼프 폐기시도 무색

  연방차원 39개주 1~11일가지 등록자 148만명 지난해 보다 46% 늘어 캘리포니아, 워싱턴주, 메릴랜드 등 주별 운용 12개 지역도 50%안팎 급증   2018년도분 오바마케어 건강보험 등록이 50% 안팎으로 급증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공화당의 폐기 시도를 무색하게 만들고 있다   연방차원의 헬스케어 닷 거브를 통한 오바마케어 등록자들은 첫 열흘동안 150만명으로 지난해보다 46% 나 급증했으며 캘리포니아와 워싱턴주, 메릴랜드

2018 오바마케어 등록 시작 ‘선택폭 좁아지고 보험료 인상’

  11/ 1일부터 12월 15일까지 등록, 주별 마감일 다소 길어 보험사 탈출로 선택폭 좁아지고 보험료 19% 올라   앞길이 불투명해진 오바마 케어가 2018년도분 등록을 시작했으나 보험사들의 탈출로 선택폭은 좁아 지고 보험료는 평균 19%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그럼에도 트럼프 공화당의 오바마 케어 폐지와 대체가 아직 성공하지 못하고 있어 1000만명이상이 이용 할 것으로 예고되고 있다  

트럼프 오바마케어 의료비 할인 보조금 중단 ‘와해시도’

  두건의 행정명령에 이어 CSR 할인 보조금 지불 중단 심야발표 각주정부들 ‘사보타주 고의 파괴행위’ 성토 법적소송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오바마 케어의 의료비 할인 정부보조금의 지불을 중단하겠다고 선언해 와해 시도에 가속도를 내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행정명령으로 오바마 케어 흔들기에 착수한지 수시간만에 오바마케어 건강보험 소지자 들이 의료비 할인을 지원받아온 CSR(코스트 쉐어링 리덕션)의 지불을 중지한다고 발표해

트럼프 행정명령으로 오바마케어 와해시도 착수

  두가지 행정명령- 새 연합헬스플랜 신설, 단기보험 1년까지 가능 젊은층, 건강한 사람들 대거 오바마케어 이탈 유도, 와해시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행정명령으로 젊은 층과 건강한 사람들의 이탈을 유도함으로써 오바마케어를 와해시키려는 시도에 착수해 어떤 결과를 가져올지 주목되고 있다   앞으로 6개월이후에 이 행정명령이 시행되면 젊은 층과 건강한 사람들이 낮은 보험료를 찾아 대거 오바마케어를 떠날 것으로 보이는

오바마케어 폐지 법안 또다시 좌초됐다

  폴, 매캐인, 쿠르즈, 콜린스 등 반대로 이번주 표결 포기 10월부터 60표 필요해 오바마케어 폐지 상당기간 난망   오바마 케어를 폐지하려던 트럼프 공화당의 시도가 연방상원에서 지지표미달로 표결에도 부치지 못하고 다시 한번 좌초됐다   더욱이 10월부터는 상원에서 단순과반수 가결이 아닌 60표를 필요로 하기 때문에 공화당의 오바마케어 폐지 시도는 상당기간 더욱 어려워질 것으로 예고되고 있다   오바마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