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오바마케어

오바마케어 정부보조 연장 못하면 내년 프리미엄 53% 급등

오바마케어 정부보조 연장 못하면 내년 프리미엄 53% 급등

바이든 미국구조법 확대된 정부보조 올해 만료 연장하지 않으면 내년 1월 1일부터 오바마케어 프리미엄 53% 올라 ACA 오바마 케어를 통해 제공하고 있는 정부보조금을 연장하지 못하면 내년 1월 1`일부터 프리미엄 보험료가 53%나 급등할 것으로 나타났다 오바마 케어 건강보험료가 급등하면 아예 무보험자로 전락하는 사태를 빚을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미국민 1450만명이나 가입해 이용하고 있는 ACA 오바마 케어 정부 건강보험이

바이든 ‘직장의료보험 가족전체 정부보조 해준다’ 500만명이상 혜택

직장의료보험 가족의료비 연소득의 10%이상이면 가족전체 정부보조 현재는 금지된 500만명이상 정부보조 혜택, 무보험자 20만명 새가입 바이든 행정부가 직장의료보험 이용자의 배우자와 미성년 자녀들까지 가족 전체의 건강보험료 정부보조를 내년부터 받을 수 있게 허용해 520만명 이상 혜택을 보게 됐다 이는 현재는 금지되고 있는 고용되지 않은 배우자, 부양자녀들도 ACA 오바마 케어의 정부보조를 받을 수 있게 이른바 ‘가족결함’ 조항을 고쳐 정부보조를

ACA 오바마 케어 올해 1450만명 등록 ‘사상 최고’

1월 15일 마감 연방차원 1000만, 각주별 450만 등록, 21%증가 캘리포니아, 뉴욕, 디씨 등 6개주 31일까지 오픈, 더늘어날 듯 ACA 오바마 케어를 통한 건강보험에 올해 1450만명이나 등록해 지난해 보다 250만명이나 늘어나며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바이든 행정부 출범이후 등록기간이 한달이상 연장된데다가 건강보험료 정부보조가 확대돼 등록자들이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ACA 오바마 케어 건강보험이 트럼프 시절 폐지 위기에 몰렸다가

오바마케어 특별등록 280만명 추가 가입, ‘1220만명 최고치’

8월 15일 팬더믹 특별등록 마감 280만명 추가 현재 총 1220만명 오바마 케어 건강보험 이용 최다 팬더믹에 따라 시행된 오바마케어 특별등록으로 280만명이나 추가 등록해 정부건강보험 이용자들이 1220만명으로 최고치를 기록하고 있다 오바마 케어 이용자들은 1인당 한달에 67달러씩 건강보험료를 추가 할인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트럼프 시절 폐지 위기에 까지 내몰렸던 ACA 오바마 케어가 바이든 시대에선 정반대로 강화되며 큰

ACA 오바마케어 건강보험 150만명이상 추가 등록했다

2월 15일부터 추가 등록 두달반 동안 150만명, 8월 15일까지 계속 4월 부터는 월 보험료도 매달 1인당 50달러 인하 코로나 사태로 8월 15일까지 추가 등록받고 있는 ACA 오바마 케어에 두달 반 동안 150만명 이상이 쇄도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4월 1일부터 오바마 케어 건강보험 월 보험료가 1인당 50달러씩 낮아진 것으로 확인됐다 코로나 사태 해결을 최우선시하고 있는 바이든

오바마케어 월보험료 1인당 평균 70달러 낮아졌다 ‘변경조치 필요’

미국구조법에 따른 오바마 케어 정부보조금 늘어 월 보험료 인하 헬스케어 닷거브에서 8월 15일까지 변경조치 해야 인하혜택 미국구조법에 따라 오바마케어 건강보험의 월 보험료가 1인당 평균 70달러, 부부는 100~200달러 인하 된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이미 가입한 미국민들은 헬스케어 닷 거브에 접속해 변경조치를 취해야 하고 신규 가입 희망자들은 당초 보다 훨씬 늘어난 8월 15일까지 가입한후 보험사에 보험료를 납부해야

ACA 오바마케어 2월 15일부터 5월 15일까지 추가 등록받는다

바이든 트럼프에 손상된 오바마케어 회복시킨 대통령 행정명령 오바마 케어 특별 추가 등록 2월 15일부터 5월 15일까지 석달간 조 바이든 새 대통령의 행정명령으로 오바마 케어로 불리는 ACA 건강보험을 2월 15일부터 5월 15일 까지 석달간이나 추가 등록할 수 있게 됐다 코로나 사태로 일자리와 건강보험까지 잃은 무보험자 1500만명 가운데 900만명 이상이 추가 등록해 정부보조로 건강보험을 이용할 수 있게

2021 ACA 오바마케어 등록 시작, 12월 15일 마감

연방차원 36개주, 메릴랜드 등 주별 11/1~12/15일 캘리포니아, 디씨 등 최장 내년 1월 31일까지 접수 코로나 사태로 무보험자들이 급증한 가운데 ACA 일명 오바마 케어의 2021년도분 등록이 시작돼 대부분 지역에서 12월 15일 마감된다 주별 독자 웹사이트를 운영하고 있는 지역 가운데 캘리포니아와 워싱턴 디씨 등 10개주는 최장 내년 1월 31일까지 등록받는다 ACA 오바마 케어 건강보험을 2021년 새해에도 이용하기

2020 오바마케어 등록 시작, 안정 혜택 되찾았다

연방차원 11월  1일부터 12월 15일까지, 주별 마감일 더 길어 보험사 다시 늘고 보험료 평균 4% 하락, 안정세 되찾아 ACA 오바마 케어의 2020년도분 등록이 시작돼 한달반 내지 세달까지의 가입이나 갱신에 돌입했다 2020년도에는 참가 보험사들이 40개사나 늘고 월 보험료는 평균 4% 하락해 오바마케어가 다시 안정을 되찾으며 가입자들도 더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ACA 오바마 케어 건강보험을 2020년

트럼프 ‘오바마 케어 폐지와 대체 내년선거후에나 추진’

오바마 케어 폐지부터 추진하려다 논란끝에 번복 내년 11월 선거 최대쟁점, 누가 승리하느냐에 따라 운명판가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오바마 케어의 폐지와 대체를 내년 대선이후에나 추진할 것임을 밝혔다. 이는 오바마 케어 부터 폐지시키려고 시도하려던 입장을 번복하고 내년 선거이후로 연기한 것으로 해석된다 미국민 2800만명이나 이용하고 있는 ACA 오바마 케어는 적어도 내년 11월 선거때 까지는 그대로 유지될 것으로 보인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