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고용성적

미국 2월 실업률 3.5%, 일자리 27만 3천 증가 ‘아직 호조’

미국 2월 실업률 3.5%, 일자리 27만 3천 증가 ‘아직 호조’

코로나 19 반영전 실업률 낮아지고 일자리 증가 예상치 웃돌아 반영되는 3월 고용지표 부터 일자리 증가 급속 냉각 우려 미국의 2월 실업률이 3.5%로 내려가고 일자리를 27만 3000개를 증가시켜 아직은 호조를 유지한 것으 로 나타났다 그러나 코로나 19 사태에 대한 우려와 여파가 반영되는 3월 고용지표 부터는 크게 냉각될 것으로 우려 되고 있다 코로나 19 사태가 아직 반영되지

미국 12월 실업률 3.5%, 14만 5천명 증가 ‘성장유지’

고용증가, 임금상승 둔화 불구 양호한 고용성적 지켜 2019년 한해 211만개 증가, 10년 연속 고용증가 기록 미국의 12월 실업률이 반세기만의 최저치인 3.5%를 유지했고 14만 5000만개의 일자리를 늘려 양호한 1년 고용을 마무리했다 이로서 미국경제에선 2019년 한해 211만개의 일자리를 늘려 10년 성장을 이어갔으나 다소 냉각되기  시작한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경제의 10년 장기 성장을 이끌어온 고용이 2019년의 마지막달인 12월에도 양호한

미국 6월 실업률 3.7%, 22만 4천개 증가 ‘열기 회복’

실업률 0.1 포인트 상승불구 아직 최저치, 고용증가폭 3배 개선 고용 5월 냉각에서 6월 열기 회복, 7월 금리 대폭인하 대신 0.25 내릴듯 미국의 6월 실업률이 3.7%로 올라갔으나 22만 4000개의 일자리를 늘려 고용 열기를 회복했다 고용지표 개선에 따라 7월말 금리를 0.5 포인트 대폭 인하할 가능성은 희박해졌지만 0.25 포인트 내릴  가능성은 아직 60%인 것으로 경제분석가들은 내다보고 있다 미국의

미국경제 ‘뜨거운 고용, 냉각우려 날린다’

4월 실업률 3.6% 50년만의 최저, 26만 3천 증가 고용성적 금리유지, 근로소득 미흡, 저물가 금리인하요인 미국경제가 뜨거운 고용성적으로 냉각 우려를 날리고 있다 미국의 4월 실업률은 3.6%까지 떨어져 반세기만의 최저치를 기록했고 한달간 26만 3000개의 일자리를 늘려 더욱 뜨거워진 고용성적을 보였다 미국경제가 올들어 냉각될 것이라는 우려가 고용성적으로 불식되고 있다 반세기만의 최저치로 떨어진 실업률과 예상을 웃도는 일자리 증가로 고용시장이

미국 1월 실업률 4.1%, 20만명 증가 ‘호조 출발’

  17년만의 최저 실업률 유지, 일자리 창출 예상 웃돌아 시간당 임금 2.9% 상승 근 10년만에 최고   미국의 1월 실업률이 4.1%를 유지하고 20만명의 새일자리를 늘려 2018년 새해를 호조로 출발했다   17년만의 최저 실업률을 유지하고 예상을 웃도는 일자리 증가를 기록한데다가 시간당 임금이 2.9%로 근 10년만에 가장 많이 올라 미국민 소득이 본격 증가하기 시작한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미국 11월 실업률 4.6%, 17만 8천명 증가 호조

  실업률 4.6%로 0.3포인트 하락, 9년만에 최저 17만 8000명 증가로 12월 금리인상 기정사실화   미국의 11월 실업률이 9년만에 최저인 4.6%로 떨어지고 17만 8000명의 일자리를 늘려 고용호조를 이어갔다   이에따라 오는 14일 연준회의에서 1년만에 처음으로 금리인상이 단행될 것으로 가시화되고 있다.   미국의 11월 고용도 호성적을 이어가 12월 금리인상을 굳히고 있다   미국의 11월 실업률은 4.6%로 전달보다

미국 8월 실업률 4.9%, 15만 1천명 증가 둔화

  실업률 불변, 일자리 증가폭 크게 냉각 9월 금리인상 대신 12월로 미뤄질 가능성   미국의 8월 실업률이 4.9%로 변함없었으나 한달간 일자리는 15만 1000명을 늘린 것으로 둔화됐다   일자리 증가폭이 둔화됨에 따라 9월 금리인상 보다는 12월로 미뤄질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는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9월 금리인상 여부를 판가름 할 수 있어 주시돼온 미국의 8월 고용성적이 냉각된

미국 2월 실업률 4.9%, 24만 2천 증원 호조

  실업률 4.9% 완전고용 근접, 20만이상 증원하면 호성적 시간당 임금 1년만에 첫 하락으로 근로자 실망   미국의 2월 실업률이 4.9%를 유지하고 한달에 24만 2000명이나 일자리를 늘리는 고용호조를 보였다.   그러나 시간당 임금이 1년만에 처음으로 하락해 근로자들을 실망시키고 있다.   미국경제가 2월에 4%대의 실업률과 20만명 이상의 고용증가로 더 낳은 고용성적을 기록했다   미국의 2월 실업률은 4.9%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