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articles

미, 러시아 전방위 압박 ‘다른 길 가라’

미, 러시아 전방위 압박 ‘다른 길 가라’

  오바마 “러시아, 다른 길 가지 않으면 대가 치를 것” 미 상하원 러시아 제재 촉구 결의안 채택   우크라이나 사태와 관련해 미국이 러시아에게 다른 길을 가라면서 전방위 압박을 가하고 나섰 으나 러시아를 제지할 수 있을지는 극히 불투명한 것으로 지적받고 있다.

미 유학생 OPT 엉터리, 까다로워진다

  OPT의 절반 고용주 정보, 취업기간 없어 고용주 정보, 기간 등 제출 의무화될 듯   미국 유학생들이 졸업후 일정기간 취업할 수 있도록 허용받는 OPT(Optional Practical Training: 현장취업실습) 프로그램이 엉터리로 운용 되고 있는 것으로 지적받아 이민당국의 관리가 대폭 강화될 것으로 예고되고

미 상원정보위원장 VS CIA국장 정면 충돌

  상원정보위원장 ‘CIA가 정보위 컴퓨터 수색한 것 불법’ 중앙정보국장-“사실과 동떨어져” 일축 반박   미국의 대표적인 정보 총수들인 연방상원 정보위원장과 중앙정보국(CIA) 국장이 CIA의 상원 정보위 컴퓨터 불법수색 여부를 놓고 정면 충돌하고 있다.   미국내 최고 정보책임자들로 누구보다 잘 협력해온 연방상원 정보위원장인

백악관 “미국경제 올해 3.1% 성장한다”

  연례 경제보고서 내년 3.4%, 10년만의 3% 성장 낙관 “일자리, 주택시장 회복, 빚부담 감소 등 호재”   백악관은 미국경제가 올해 3.1% 성장해 10년만에 처음으로 3%대의 견고한 성장을 달성할 것 으로 내다봤다   내년에도 3.4% 성장으로 더 좋아질 것으로 낙관했다.  

오바마케어 덕분 무보험자 급감

  올 1~2월 무보험률 15.9%, 250만명 줄어 5년여만에 최저치, 이달말 1차 마감 더 감소   오바마 케어의 마감시한이 임박해지면서 건강보험 없는 미국민 무보험자들이 급감하고 있는 것 으로 나타났다.   올들어 1월과 2월말까지의 조사에서 무보험자 비율이 1포인트 떨어진 15.9%를 기록해 250만

오바마 민주당 ‘이민자 몰표 겨냥 새 전략’

  올상반기 이민개혁 직접표결 모색, 하반기 추방유예확대 올해 이민개혁안되면 2016년 차기선거 민주 이민자표 독식   버락 오바마 대통령과 민주당 지도부는 올상반기에는 이민개혁법안을 직접 하원표결에 부치는  배제청원을 추진하고 실패시 올하반기나 내년초에는 추방유예 전면확대 카드를 사용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민주당 진영은

미국민 가계융자 사용에 변화

  자동차 늘고 학자금 주춤, 신용카드 감소 학자금 1조 2천억, 자동차 8750억, 신용카드 8560억달러   미국민들은 자동차 할부금융을 늘리고 있는 반면 학자금 융자에선 다소 주춤하고 있고 신용카드 사용은 줄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올 1월 현재 미국민들이 지고 있는 가계

4월 문호 ‘취업 3순위 한달 진전’

  취업 3순위- 2012년 10월 1일, 한달개선에 그쳐 가족 2A 동결, 다른 가족순위 2~7주   4월의 영주권 문호에서는 취업이민 3순위가 한달 진전에 그쳐 예고대로 제자리 걸음이 우려되고 있다.   가족이민에선 2A순위가 연속 동결됐고 다른 순위에서는 2주에서 7주씩 개선됐다.   ◆취업

미 고용성적 선방, 성장둔화우려 해소

  2월 17만 5천명 증가, 3%대 성장에 다시 탄력 연준 채권매입 규모 축소는 지속될 듯   미국의 2월 고용성적이 악천후속에서도 선방한 것으로 나타나 미국경제의 둔화 우려를 해소해 주고 있다.   그러나 예상을 웃돈 고용성적으로 매번 100억달러씩 줄이고 있는 연방준비제도의 돈풀기

미 2월 실업률 6.7% 17만 5천 선전

  실업률 0.1 포인트 상승 불구 일자리 예상초과 악천후 여파 끝나는 3월, 4월 고용지표 예의주시   미국의 2월 실업률이 6.7%로 올라갔으나 17만 5000명의 일자리를 늘려 선전한 것으로 나타 났다   미국고용시장이 확고한 회복세를 유지하고 있는지는 악천후 여파가 사라지는 3월과 4월의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