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articles

오바마 법무장관 급파, 퍼거슨 진화에 전력

오바마 법무장관 급파, 퍼거슨 진화에 전력

  휴가중 일시 워싱턴 귀환, 홀더 법무 현장 지휘 조치 주방위군 투입후 통급 해제, 흑백 맞불 시위로 혼란   미주리주 퍼거슨 사태가 주방위군 투입이후에도 흑인들의 격렬 항의 시위와 백인들의 맞불시위로  혼란상이 가중되자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법무장관을 현지에 급파해 현장 지휘토록

오바마 이민행정명령 시기,폭 막판 부심

  낙선위기 민주당 상원의원들 조기 단행 반대 이민옹호단체들 지연이나 축소시 값비싼 대가 경고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이민행정명령의 시기와 폭을 놓고 민주당내에서 엇갈린 소리를 듣고 있어  해법 찾기에 부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11월 중간선거에서 낙선위기에 몰린 민주당 현역

이라크 사태 중대 진전으로 출구 보인다

  미군 공습, 이라크 정부군과 쿠르드군 모술댐 탈환 이라크 총리교체로 정치적 해법도 성사   이라크 시아파 정부와 쿠르드 자치정부, 미국의 합동작전으로 수니파 반군들을 제압하고 내전 위기에서 탈출할 출구를 찾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합동 군사작전으로 전략적 요충지 모술댐을 수니파 반군으로

이민자, 타주출신 많이 몰리는 주지역 성장주도

  캘리포니아, 텍사스, 플로리다, 버지니아 등 경제이익 본지역 출생자 50%안팎, 외국태생 20% 내외   미국내에서 이민자들과 타주 출신들이 많이 몰리는 주지역이 일자리와 경제성장에서 큰 성과를  거두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대표적인 지역으로는 캘리포니아, 텍사스, 플로리다, 버지니아 등이 이민자들과 타주 출신들의

워싱턴 정치 ‘끝없는 추락’

  대통령 지지율 40% 턱걸이 연방의회 15% 바닥권   버락 오바마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40%에 턱걸이하고 연방의회 지지율은 15%안팎까지 떨어져 워싱턴 정치 불신이 회생 불능 상태에 빠지고 있다.   워싱턴 정치가 끝없는 추락을 거듭하고 있다.   대통령과 연방의회가 미국경제나 미국민들을

오바마 미주리 소요 진정 촉구하고선 골프장

  퍼거슨 시위,소요에 ‘평화·진정’ 호소 휴가지 회견 마치자 마자 골프장 행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미주리주 소도시에서의 시위소요 사태에 대해 자제와 진정을 호소하고선 곧바로 골프장으로 달려가 빈축을 사고 있다.   미주리주 소도시에서 10대 비무장 흑인 청소년이 백인 경찰의 총격으로 사망하는

미, 이라크 총리 교체로 내전 위기 모면 기대

  누리 말리키 버티기 포기하고 8년만에 퇴진 새 총리 중심 권력분점, 내전위기 피할 가능성   미국이 퇴진을 공개 요구해온 누리 알 말리키 이라크 총리가 집권 8년만에 전격 물러나 이라크 사태가 내전위기를 넘기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이라크의 내전위기까지 초래한 인물로

동해병기 연방차원으로 확대 전개

  11월 중간선거 맞아 연방의원 후보들 지지 받아내기 내년 차기 대선 잠룡들 상대, 2017년 국제수로기구 목표   미국내 동해병기 캠페인이 연방차원으로 확대돼 추진되고 있다.   버지니아에서 관철한 미주한인들이 11월 중간선거에 나서는 연방의원 후보들과 차기 미 대선에 나설 대통령 후보들을 상대로

미 이라크 친미지역 석유보호 위해 군사개입

  쿠르드 자치지역 막대한 석유가진 친미지역 수니파 반군 쿠르드 공격에 다급한 군사행동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이라크 전쟁 종료이후 31개월만에 다시 군사개입하고 나선 것은 친미지역 인 쿠르드 자치 지역의 막대한 석유자원을 지키기 위한 것이라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미국은 수니파

9월문호 ‘가족 2A 8개월 진전, 취업 3 연속동결’

  가족 2A순위-2013년 1월 1일(8개월 진전) 취업 3순위-2011년 4월 1일(석달 연속동결)   9월의 영주권 문호에선 가족이민 2A 순위가 오랫만에 8개월이나 급진전된 반면 취업이민 3순위는 연속 동결됐다.   제자리 걸음하고 있는 취업이민 3순위는 새 회계연도가 시작되는 10월 영주권 문호부터는 소폭 진전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