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articles

연준, 미 경제성장률 전망치 소폭 내려

연준, 미 경제성장률 전망치 소폭 내려

  올해 2.8~3.0%, 내년 3.0~3.2% 하향 올해 실업률은 6.1~6.3% 예상   미국의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가 올해와 내년의 미국경제성장률 전망치를 소폭 내려잡았다.   미국경제는 올해 2.8%에서 3.0% 성장할 것으로 수정 전망돼 10년만의 3% 성장이 다소 불투명해 진것으로 보인다   미국경제 성장률이 다소

단순 불체자 추방중단후 미국가족있으면 추방유예

  오바마 행정부 추방정책 개선안 내주 제시 단순불체자 추방중단후 공화당 개혁거부시 추방유예확대   오바마 행정부는 형사범죄없는 단순 불법체류자들의 추방을 중단한 후에 미국가족있는 서류 미비자들의 추방을 유예하는 추방정책 개선안을 마련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오바마 행정부는 내주 히스패닉 의원총회 지도부에게

오바마 VS 푸틴 위험한 파워 대결

  푸틴-제재압박 일축 크림 합병 수순 강행 오바마-서방국 연대 강온전략, 단계별 채찍   크림반도 합병을 강행하고 있는 러시아의 블라드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이를 저지하려는  버락 오바마 미 대통령이 일촉즉발의 위험한 파워 대결을 벌이고 있다.   러시아의 블라드미르 푸틴 대통령이 크림

오바마 케어 마감 보름도 안남았다

  3월 31일까지 건강보험 구입해야 2월말까지430만명 가입, 막판에 몰릴듯   오바마 케어에 따라 건강보험을 보유해야 하는 첫번째 마감일인 3월 31일이 보름도 채 남지 않아 막판에 몰리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3월 31일까지 건강보험을 구입하고 첫 프리미엄을 납부해야 5월 1일부터 보험을

우크라사태, 미 러시아 제재 본격 돌입

  푸틴 측근, 전 우크라 전대통령등 11명 제재 오바마 “간섭 계속할 땐 추가 제재 직면할 것” 경고   미국이 우크라이나 사태와 관련해 러시아에 대한 제재에 본격 돌입했다.   블라드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측근과 러시아로 망명한 전 우크라이나 대통령 등 11명을

미 ‘크림투표 불인정, 러시아 제재 경고’

  백악관 “크림 주민투표 결과 인정 안한다” “푸틴 물러서지 않으면 서방 벌칙 직면”   미국은 러시아 귀속을 선택한 크림 주민투표를 인정하지 않을 것이며 러시아가 물러서지 않으면 서방의 강력한 벌칙에 직면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우크라이나에서 러시아로 귀속하는 결정을 내린 크림 반도의

한미 FTA 실패여부, TPP찬반 놓고 공방

  민주의원들 “무역적자 200억달러 TPP반대” 오바마행정부 “서비스 흑자, 농산물감소로 일시 악화”   한미 FTA 자유무역협정으로 2년만에 미국의 무역적자가 200억달러를 넘어서자 민주당 진영이  실패작으로 규정하고 TPP 체결을 반대하는 근거로 내세우고 있어 정치쟁점으로 비화되고 있다.   민주당 진영에선 연방의원들과 노조,시민단체들이 한국과의 무역적자가

오바마 추방정책 전면 재검토 지시

  국토안보부 “인도적 추방안 마련하라” 단순불체자 추방중단후 추방유예 대폭확대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추방정책을 전면 재검토하라고 지시해 형사범죄없는 단순 불법체류자의 추방중단과 추방유예의 대폭 확대 조치가 단행될 것으로 예고되고 있다.   공화당 하원이 이민개혁을 지연시킬 경우 우선 단순불체자들의 추방부터 중단한 다음

한국인 전용 미국취업비자 올해 성사 총력

  로스컴 하원의원-안호영 주미대사 강조 한국인 전용 취업비자 1만 5천개 통과되나   한미 FTA 자유무역협정 시행 2주년을 맞아 한국인들에게만 한해에 1만 5천개의 전문직 취업비자를 발급하는 ‘파트너 위드 코리아’ 법안을 올해에 성사시키기 위한 총력전이 펼쳐지고 있다   안호영 주미대사가 법안을 상정한

한미 FTA 2주년, 미국 ‘커진 적자에 불만’

  미 무역적자 116억달러에서 2년만에 205억달러로 급증 안호영 대사 “서비스 금융거래에선 미국흑자, 균형으로 보아야”   한미 FTA(자유무역협정)가 발효시행된지 2주년을 맞아 미국의 일부 정치인들과 업계에서 한국과 의 무역적자 급증에 큰 불만을 터틀이고 있다.   그러나 미국은 서비스와 자본투자 등에선 상당한 흑자를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