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articles

혼돈의 버지니아 민주당, 워싱턴 정치까지 강타

혼돈의 버지니아 민주당, 워싱턴 정치까지 강타

트럼프 ‘버지니아 다시 레드’ 민주당 불끄기 안간힘 인종주의 주지사 사퇴거부, 주법무 사퇴용의, 부지사 조사우선 민주당 소속들인 버지니아 주지사와 주법무장관의 젊은 시절 인종주의적 비행과 부지사의 성추문 의혹 으로 불거진 버지니아 정치의 대혼란이 워싱턴 정치에도 직격탄을 가하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을 포함한 공화당측은

H-1B 취업비자 사전,사후 현장실사 나온다

이민당국 현장실사 사후조사에서 사전조사도 확대 신청한 직장, 직종, 직위, 임금 등 맞는지 집중조사 미국의 H-1B 전문직 취업비자에 대해 이민당국이 승인후는 물론 심사중에도 사업장을 직접방문조사하는 현장실사를 벌이고 있어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이민국 요원들은 예고없이 스폰서 회사를 방문해 취업비자 신청자는 사전, 승인자는

미중정상 2월말 회담 없다, 4개국 종전선언도 어려워져

트럼프 “이달에 시진핑 주석과의 만남, 아직 아니다” 4개국 종전선언 어려워져, 중국 협상 전략에 분리대응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국가주석의 2월말 미중정상회담이 불발돼 4개국 정상간 종전선언 도 어려워진 것으로 보인다 2차 미북정상회담에 이어 곧바로 열려 남북미중 4개국 정상들간 종전선언할 가능성이 제기됐으나

한국인 미국비자거부율 트럼프 시대에도 3년 연속 한자리수

2016년 8.65%, 2017년 9.05%, 2018년 7.96% 트럼프 이민빗장에도 양호, 비자면제 지위에 영향 없을 듯 한국인들의 미국비자 거부율이 트럼프 행정부 출범이후에도 3년 연속으로 한자리수를 유지해 비자면제국에는 별다른 영향을 받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한국인들의 미국비자 거부율은 오바마 마지막해인 2016년 8.65%에서 트럼프 첫해인

혼란의 VA 민주당 ‘이번엔 법무장관 흑인분장 파문’

마크 헤어링 주 법무장관 겸 검찰총장도 대학시절 흑인분장 주지사와 법무장관 인종주의 논란, 부지사는 성추문 의혹 버지니아 민주당의 정치적 혼란과 논란이 갈수록 깊어지고 있다 주지사의 인종주의 사진과 부지사의 성추문 의혹에 이어 이번에는 마크 헤어링 주 법무장관 겸 검찰총장 이 대학시절 흑인분장을

트럼프 ‘국경장벽 고수, 위협자제, 이민협상 여지’

“국경장벽 국민보호위한 도덕적 의무, 내가 세우겠다” 국가비상사태 선포나 2차 셧다운 불사는 자제, 협상가능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새해 국정연설에서 ‘초당정치와 단합’을 강조하며 국경장벽을 고수하면서도 국가비상사태선포와 2차 셧다운 위협을 자제하고 이민협상 여지를 열어 놓은 것으로 해석되고 있다 이에따라 새로운 묘책이 제시되지 않아

트럼프 ‘27∼28일 베트남서 김정은과 2차 정상회담’ 빅딜 기대

새해 국정연설에서 2차 미북정상회담 일정 공식 발표 “아직 할 일 많지만 김정은과 관계 좋아”, 보다 구체적인 주고받기 가능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오는 27~28일 베트남에서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2차 미북정상회담을 개최한다 고 공식 발표했다. 8개월만에 만나는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은 이틀간 심도있는

버지니아 주지사에 이어 부지사도 논란 ‘정치 음모인가’

저스틴 페어팩스 부지사, 15년전 성폭행 당했다는 여성 주장 랠프 노섬 주지사 인종주의 사진 논란에 이어 버지니아 민주당 위기 민주당 소속 버지니아 주지사가 인종주의 사진으로 논란에 휩싸인데 이어 부지사는 성추문에 연루된 것 으로 폭로돼 혼란스런 상황이 벌어지고 있다 주지사와 부지사의 논란이

트럼프 연두교서 ‘5대 초당안’ 내놓는다

합법이민제도, 새 무역협정, 사회기반공사, 헬스케어 비용낮추기, 초당외교 극심한 당파대립, 초당안 제시로 돌파 시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내일 밤 행할 연두교서, 새해 국정연설에서 합법이민제도 개선을 비롯한 5대 초당적인 해법들을 제안할 예정이어서 주목을 끌고 있다 5대 초당안으로는 합법이민제도 개선, 새 무역협정, 사회기반시설

인종주의 논란 버지니아 주지사 사퇴 압박, 민주 타격

민주당 노섬 버지니아 주지사 35년전 인종주의 사진 논란 민주당 자당내에서도 사퇴요구 봇물, 노섬 주지사 바람앞에 촛불 민주당소속 랠프 노섬 버지니아 주지사가 35년전 인종주의 사진으로 자당내에서 조차 거센 사퇴 압박을 받고 있어 사임이 불가피해지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버지니아주에서 민주당 주지사가 낙마하게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