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articles

트럼프 다양한 대북 군사옵션들 집중 논의 시사

트럼프 다양한 대북 군사옵션들 집중 논의 시사

  북한공격시 반격괴멸작전, 필요시 선제타격 등 군사옵션 촛점 폭격기, 핵잠수함, 항모전단, 스텔스 전투기 등 고강도 무력시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제임스 매티스 국방장관과 조셉 던포드 합참의장으로 부터 고강도 무력시위와 함께 북한공격시의 압도적인 반격과 필요시의 선제타격을 포함한 다양한 대북옵션을 보고받고 집중

트럼프, 틸러슨 등 핵심참모들의 연말 대탈출 기로에 섰다

틸러슨 국무장관과 닷새동안 세차례 회동 붙잡기 시도 트럼프 변화없으면 연말 틸러슨 등 핵심참모 집단 사퇴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렉스 틸러슨 국무장관을 비롯한 핵심 참모들을 붙잡을 수 있을지, 아니면 집단 사퇴하는 엑소더스 사태까지 겪을지 기로에 서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 전세계에 ‘북한이냐 미국이냐 양자택일’ 압박

  경고는 군사옵션, 실제로는 압박고립 극대화 각국에 행동 요구 중국 대형 은행들 세컨더리 제재, 북한거래국 10개국 무역중단 카드   미국은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에 대해 주로 군사옵션을 경고하고 있으나 실제로는 북한의 돈줄과 무역을 봉쇄해 고립을 극대화 시키는 전략을 구사하며 ‘북한이냐, 미국이냐’

트럼프 ‘수수께끼 대북 군사위협’ 위험한 미치광이 전략

  트럼프 연일 ‘폭풍전 고요’ ‘단한가지만 작동’ ‘미국외교 25년 실패’ 닉슨과 같은 미치광이 전략, 북한 도전 제지 못한채 우발충돌 위험만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연일 ‘폭풍전의 고요’, ‘단 한가지 수단만 작동’ ‘25년간 대북외교실패’ 등으로  수수께끼와 같은 대북 군사위협을 가하고 있어

백악관 요구, 민주당 거부로 DACA 이민빅딜 무산위기

  백악관 불법이민단속, 합법이민축소까지 요구, 민주당 즉각 거부 트럼프 절대요구냐, 협상 시작용이냐  최종 갈림길   트럼프 백악관의 무리한 강경 이민원칙 요구에 민주당 진영이 즉각 거부해 DACA 드리머 보호법안을 위한  이민빅딜이 무산될 위기에 빠지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불법이민단속 뿐만

백악관 DACA 합법신분대가 이민원칙 70가지 요구

  이민단속조치 망라, 가족이민 반감, 점수제 영주권도 포함 연방의회와 협상 가능 범위는 트럼프가 향후 결정   트럼프 백악관이 DACA 드리머들에게 합법신분을 부여하는 대가로 강력한 이민단속 조치들은 물론 합법 이민축소까지 포함해 무려 70가지나 요구하고 나서 이민합의가 난항을 겪을 것으로 보인다  

트럼프 vs 코커 ‘최악의 비난전’ 미국외교 차질

  트럼프 ‘코커 내지지선언 구걸, 국무장관 희망, 내가 모두 거절” 코커  “백악관이 노인 소일하는 성인데이케어센터 된 것 수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공화당 소속 밥 코커 상원외교위원장이 ‘최악의 비난전’을 공개리에 벌이고 있어  북한과 이란 등에 대한 미국외교에 까지 큰 차질을

DACA 드리머 3만 6천명 연장신청 안해 추방대상

  전체 갱신대상의 23% 시한내 제출안해 6개월내 상실 백악관 드림법안 대가 합법이민축소 요구 조짐, 파기위기   DACA 드리머들 3만 6000명이나 연장신청서를 시한내에 제출하지 않아 시한만료로 추방대상에 오르게 됐다   그러나 백악관이 이들을 구해줄 드림법안을 지지하는 대가로 합법이민 절반축소까지 요구할 조짐을

틸러슨 국무, 공개 부인 불구 끊임없는 경질설

  틸러슨-트럼프 공개부인 후에도 교체 불가피 보도 후임에 마이크 폼페오 CIA 국장, 니키 헤일리 유엔대사   렉스 틸러슨 국무장관이 당사자들의 공개 부인에도 불구하고 끊임없는 경질설이 나오고 있다   후임에 마이크 폼페오 CIA 국장이 유력하게 고려되고 있으며 니키 헤일리 유엔대사도 거명되고

미국 허리케인 강타 9월 실업률 4.2%, 3만 3천명 감소 ‘최악’

  실업률 4.2%-2001년 2월이래 16년만에 최저, 노동력 급감 때문 일자리 3만 3천명 감소-2010년이래 7년만에 첫 감소   미국이 허리케인에 강타당한 여파로 9월 실업률이 16년만에 최저치인 4.2%로 하락했으나 일자리가 7년만에 처음으로 3만 3000명 감소하는 최악의 고용성적을 가록했다   다만 허리케인 어마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