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articles

미국 제재조치의 3분의 2는 실패작

미국 제재조치의 3분의 2는 실패작

  미국의 북한,이란 등 제재로 위협저지 못해 중국 이중행보 탓, 중국의 태도변화가 관건   미국이 북한과 이란 등에 대한 제재조치로 압박을 강화하고 있으나 그간의 제재조치의 3분의 2는 실패작이라는 혹평을 듣고 있다.   미국의 제재에도 불구하고 중국, 러시아 등 경쟁국가들은 물론

공화 상하원 추방유예 저지 놓고 자중지란

  공화하원 국토안보부 예산에 추방유예폐기 부착 공화상원-상원통과 불가, 상황알면서 부담 전가   연방상하원을 동시 장악한 공화당이 오바마 추방유예를 저지하는 방법을 놓고 자중지란을 겪고 있다.   공화당 하원이 국토안보부 예산지출안에 추방유예 폐기안을 부착시켜 승인한데 대해 공화당상원 이 부담전가라며 불만을 터틀이고 있어

미국, 전방위 대북제재카드 만지작

  오바마 새해벽두부터 대북압박 강화 테러국 재지정, 돈세탁및 위폐 우려국, 세컨더리 보이콧 등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새해벽두부터 대북제재를 추가한데 이어 북한체제 붕괴까지 언급하고 나서 어떤 제재카드를 쥐고 있는지, 어떤 압박카드를 선택하게 될 지 주목되고 있다.   ◆테러지원국 재지정=버락 오바마

오바마 “북한체제 결국은 붕괴된다”

  “현재와 같은 북한 독재정권 결국은 무너져” 군사력, 제재 보다는 인터넷통한 정보확산 가장 효과적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북한체제가 결국 붕괴될 것이라고 언급해 주목을 끌고 있다.   오바마 대통령은 군사적 대응을 피하되 전방위 경제제재와 함께 인터넷 등을 통해 정보들을 북한내부에

미국 시장들 오바마 추방유예 지키기 나섰다

  로스앤젤레스, 뉴욕, 시카고, 워싱턴 디씨 등 28곳 위법소송 제기한 공화소속 주지사 25명과 맞대결   미국내 불법이민자 500만명의 추방을 유예하려는 오바마 이민개혁 행정명령을 지키기 위해 30 곳에 달하는 대도시 시장들이 나섰다.   공화당 소속 25개주 주지사들이 시행을 가로막으려 소송을 제기한데

미국경제회복, 취업이민신청 30%이상 급증

  1단계 노동허가서 신청서 1분기 31% 늘어 한국 전체의 5%로 3위, 컴퓨터 58%, 캘리포니아 27%   미국경제의 회복이 뚜렷해 짐에 따라 2015회계년도 들어 취업이민 신청이 30%이상 급증한 것 으로 나타났다.   한국인들은 전체의 5%를 차지해 3위를 유지했고 직종별로는 컴퓨터가 58%,

미국 ‘IS 조직원 6천명 사망, 재정난’ 평가

  격퇴작전으로 IS 지도부 절반포함 6천명 사망 추산 유가급락으로 IS 석유밀거래 수입도 급감 추정   최악의 테러조직으로 꼽히고 있는 IS(이슬람국가)는 지도부 절반을 포함해 6000명이상이 6개월 동안의 미국주도 격퇴작전으로 사망했으며 유가급락으로 재정난까지 겪고 있는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알카에다 보다 더

공화, 이민행정명령 시행저지 비밀병기

  의회 재검토 결의안으로 추방유예 실행 저지 시도 오바마 거부권 행사로 가까스로 막아낼 듯   공화당이 오바마 이민개혁 행정명령의 시행을 가로 막기 위한 비밀 병기를 꺼내들고 있어 어떤 사태로 이어질지 우려되고 있다.   공화당의 새 비밀 병기는 행정부의 시행령에 대해

오바마 vs 공화당 ‘중산층 살리기’ 맞대결

  오바마-중산층 감세 위해 부자 증세 공화당-부자증세 거부, 중산층 추가 감세   버락 오바마 대통령과 공화당 의회가 중산층 살리기 방안을 놓고 치열한 맞대결에 돌입하고 있다.   오바마 대통령이 중산층 감세 확대를 위한 부자 증세를 제안한데 대해 공화당은 즉각 거부하면서 도

오바마 ‘부유층 분담으로 중산층 지원하자’

  부유층 증세해 중산층 감세혜택 확대 공화당 즉각 거부, 타협대신 맞대결 선택   버락 오바마 대통령은 새해 국정연설을 통해 불경기 탈출을 공식 선언하고 부유층의 분담으로 다수의 미국민들을 더 지원하는 ‘중산층 경제’를 확대할 것을 촉구했다.   그러나 연방의회를 장악하고 있는 공화당이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