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articles

에볼라 생존자 혈액 수혈 치료법 급부상

에볼라 생존자 혈액 수혈 치료법 급부상

  미국내 항체생긴 생존자 혈액 수혈로 모두 회복 가장 고전적, 전통적 방법으로 에볼라 퇴치 희망   에볼라에서 살아남은 생존자의 피를 수혈받아 치료하는 전통적인 에볼라 치료법이 결정적인 퇴치 법으로 급부상하고 있다.   최근 들어 미국인 에볼라 환자들이 항체가 생긴 생존자의 피를

미 “김정은 재등장 모습 진위 의심 안해”

  국무부 “김정은 공개석상 등장, 진위 의심할 이유는 없어” 미 언론들 중병설, 쿠테타설 일축, 건강상태 의문은 남아   북한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 1위원장이 40일만에 공개석상에 재등장한데 대해 미국에선 진위를  의심하지 않고 있는 그대로 평가하고 있다는 반응을 보였다.   미 언론들은

오바마 43만 8500명 추방 또 신기록

  2013년도 추방 전년보다 5% 늘어 최고치 추방재판, 심사없는 국경 즉석 추방 급증   오바마 행정부는 서류미비 청소년 추방유예 정책에도 불구하고 2013년 한해동안 43만 8500명 을 추방해 사상 최고치를 경신한 것으로 드러났다.   미국내 이민단속과 추방은 감소했으나 국경에서의 체포와 즉시

미 에볼라 새 대응책으로 강력 대처

  CDC “고열환자 일단 에볼라 의심해 초동 대처” 의료진 보호방식 재점검, 교육훈련 배가   미국은 자국내 첫번째 에볼라 전염사태까지 발생하자 의료진의 감염방지에서 의심환자 초동대처 에 이르는 모든 단계에서 새로운 접근방식으로 강력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미국은 의료진들의 감염을 철저히 막을 수

미 에볼라 두번째 확진, 본토내 첫 전염 발생

  첫 사망환자 치료했던 텍사스 병원 여성간호사 확진 미본토내 첫번째 전염 사례, 에볼라 공포 확산   미국에서 두번째 에볼라 확진 환자이자 첫번째 자국내 전염 사례가 발생해 에볼라 불안과 공포가  확산되고 있다.   미국내 첫번째 에볼라 사망자를 치료했던 텍사스 병원의 여성

공화 ‘천하통일’ vs 민주 ‘단기역전’

  공화: 이번에 상하원, 2년후 백악관까지 민주: 이번에 의회내줘도 2년만에 재탈환, 백악관수성   한달도 채 남지 않은 11월 4일 중간선거에서 공화당의 상하원 동시 장악 가능성이 가시화되자 대선도 치르는 2016년 차기 선거까지 겨냥한 공화,민주 양진의 막판 결전이 벌어지고 있다.   공화당은

11월 문호 ‘취업 3순위 8개월 진전’

  취업 3순위-2012년 6월 1일  큰폭 진전 가족이민-최소 1주~최대 2개월, 보통 속도   11월의 영주권 문호에선 취업이민 3순위가 예고대로 8개월이나 급진전된 반면 가족이민에선 최소 1주에서 최대 2개월 나아가 보통 속도를 보였다.   ◆취업이민 3순위 8개월 급진전=취업이민 3순위 신청자들의 기다림 고통이

미 에볼라 저지작전 국가안보차원 전개

  오바마 “에볼라 퇴치 최우선 안보과제” CDC “지금 못막으면 제 2의 에이즈된다”   에볼라를 지금 막지 못하면 제 2의 에이즈가 될 것이라는 적색경고가 나온 가운데 미국정부는 국가안보 차원에서 에볼라 저지와 퇴치 작전에 돌입하고 있다.   미국은 미군 4000명을 서아프리카에 파견하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