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articles

한국인 전용 미국취업비자 법안 다시 시동

한국인 전용 미국취업비자 법안 다시 시동

  한국인에게만 1만 5천개 취업비자 발급 법안 재상정 최초 공동제안자 양당의원 20명, 초당적 지지   한국인들에게만 매년1만 5000개의 전문직 미국취업비자를 제공하자는 법안이 미 의회에서 재추진되기 시작했다.   지난 회기에서 무산됐던 한국인 전문직 전용 미국취업비자 신설법안이 초당적 지지로 연방하원 에 다시

오바마 추방유예 가동위한 법적투쟁 공식 돌입

  연방지법 중지명령 긴급 유예, 항소장 동시 제출 오바마 공식 반격 불구 조기 시행 어려워   오바마 행정부가 추방유예 확대조치의 시행을 위해 긴급 유예를 신청하는 동시에 항소장을 제출 하며 본격적인 법적투쟁에 돌입했다.   그러나 긴급유예 신청이 받아들여지거나 항소법원에서 승소할 가능성이

오바마, 공화당 진영에 잇따라 손발 묶인다

  이민행정명령 중단, 국토안보부 폐쇄위기, 오바마케어 공화당 늪에서 헤쳐나오지 못하면 빈손으로 퇴임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이민개혁 행정명령을 비롯한 업적과제들을 추진하다가 공화당 진영의 의회 와 법원에 의해 손발이 묶이고 있어 돌파할 수 있을지 주목되고 있다.   오바마 대통령이 공화당의 파상

미국 IS전쟁 ‘4월 모술 탈환작전’으로 판가름

  4월 2만~2만 5천명 동원 모술 탈환작전 전개 이라크정부군 1만+쿠르드군 1만+미 지상군 수천명   미국의 IS 격퇴 전쟁은 2만 5000명의 지상군을 동원해 4월에 단행키로 한 이라크 모술 탈환 작전으로 방향과 승패까지 판가름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미국은 특수부대를 중심으로 수천명의

오바마, 추방유예중지 ‘긴급유예’로 번복투쟁 돌입

  항소와는 별도로 연방지법에 긴급유예 신청키로 올 상반기에 추방유예 시행 착수 어려울 듯   오바마 행정부가 법원에 의해 연기된 추방유예확대 조치를 가동시키기 위해 일시 중지명령을 번복시키기 위한 긴급 유예를 신청키로 하는 등 법적 투쟁에 돌입했다.   그러나 조기에 법적투쟁에서 승소할

오바마케어 틀린 세금정보, 세금환급 지연

  80만명 세금보고 2~3주, 환급 3월하순으로 지연 오바마 케어 추가 등록기간 3/15~4/30   연방정부가 80만명에게 오바마케어와 관련된 틀린 세금정보를 제공하는 바람에 세금보고와 세금 환급이 지연되는 사태가 벌어지고 있다.   연방정부는 대신에 아직 건강보험을 구입하지 못한 미국민들에게 벌금을 피할 수 있도록

미국 투자이민 ‘경제효과없고 잦은 사기’

  미 증권거래위 변호사 20여명 제재 투자사기 빈발, 경제효과 없어 개혁대상   50만달러내지 100만달러를 투자하면 영주권을 받을 수 있는 미국의 투자이민이 미국경제성장  효과 보다는 잦은 투자사기로 도마위에 오르고 있다.   미 증권거래위원회가 집중 조사해 투자이민을 소개하고 거액의 수수료를 챙긴 변호사

미국 근로자 90% 시간당 임금 줄었다

  2014년 한해 최저임금 계층 제외하고 모두 줄어 2007년 불경기전과 비교시 고임금층제외 모두 감소   미국 근로자들은 지난해 최저임금 계층 10%를 제외하고는 대다수가 실질 임금이 줄어들어 경기 회복을 체감하지 못하고 경제난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014년 한해동안에는 최저임금계층 10%만

오바마 새 추방유예 시행 장기 지연 불가피

  법적투쟁에 시간 걸려 시행일자 재설정 불투명 올 상반기 시행 어려워질수도, 불체자 고통   시행이 중지된 오바마 추방유예 확대 조치가 상당기간 지연될 것으로 보여 서류미비자 500만명 이 심각한 고통을 겪게 될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법적투쟁에 시간이 걸려 올상반기 시행이

오바마 ‘각국, 지역사회 공동 반테러 총력전’ 촉구

  IS 등 극단주의 무장단체 격퇴에 각국 주력해야 지역사회 합동으로 청소년 가담 미리 막아야   버락 오바마 대통령은 IS를 비롯한 극단주의 테러집단을 격퇴하는데 전세계가 협력하고 각국의 청소년들이 과격집단에 가담하지 못하도록 지역사회가 직접 나서는 등 총력전을 펴자고 제의했다.   오바마 대통령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