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articles

미 이민 늘리면 더 많은 일자리 창출

미 이민 늘리면 더 많은 일자리 창출

  구글, 이베이 등 500대 기업의 40% 이민자 창업 이민자 창업 중소업체 500만명 고용 7760억달러 매출   미국내 이민자들이 창업과 혁신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해오고 있어 이민을 늘리면 더많은 일자리 를 창출할 것으로 나타났다.   이민의 나라로 불리고 있는 미국은 역시

공화하원 서류미비자 합법신분만 제공

  1월말 이민개혁 원칙에 제한적 구제방식 채택시사 최종 협상에서 그보다 확대될 가능성   공화당 하원 지도부가 이달말 제시할 이민개혁 기본원칙에서는 서류미비자들에게 합법비자만을 부여하는 방안을 추진할 조짐을 보여 주시되고 있다.   다만 최종 협상에서는 불체 청소년들에 한해 시민권을 허용하는 등 그보다는

타겟 해킹 피해자 1억명 넘는다

  최소 7천만명 최대 1억 1000만명 당초보다 2~3배 확대, 미 성인의 3분의 1   대형 마트인 타겟에서 해킹된 신용카드 정보 등으로 피해 입을수 있는 미국인들이 최소 7천만명 최대 1억 1000만명이나 되는 것으로 확대돼 충격을 던져주고 있다   타겟측은 당초 4000만명으로

미 12월 실업률 6.7% 불구, 7만 4천 증원 실망

  실업률 6.7% 5년여만에 최저, 폭설및 혹한때문 7만 4000명 증원 3년만에 최악, 예상치 미달   미국의 12월 실업률이 6.7%로 급락했으나 일자리는 7만 4000명 늘리는데 그쳐 실망스런 고용 성적을 기록했다.   2013년의 마지막달인 12월의 미국 고용지표는 실망과 우려를 되살리면서 한해를 마감했다.

공화잠룡 선두 크리스티 정치스캔들로 위기

  크리스티 긴급 회견 사과, 해당 참모 해고 핵심 참모들 민주시장 골탕먹이기 위해 고의 교통체증   차기 미국대선의 공화당 선두주자로 꼽히는 크리스 크리스티 뉴저지 주지사가 정치보복을 위한  고의 교통체증 유발 스캔들로 최대의 위기를 맞고 있다.   크리스티 주지사는 자신이 무관하지만

소셜번호 도용, 부정세금환급 급증

  2012년 60배, 2013년에도 66% 증가 타인 소셜번호로 조기 세금보고해 환급 챙겨   소셜 시큐리티 번호를 도용해 부정하게 세금환급을 받는 사태가 급증해 비상이 걸렸다.   타인의 소셜번호로 연초에 세금보고해 허위로 환급을 받는 사례는 2012년 읿제단속으로 60배나 급증한데 이어 지난 한해에도

미 북극한파 사흘에 50억달러 경제피해

  업체 영업 단축, 소비지출 축소 여파 한파만 사흘에 그쳐 2010년 피해보다는 적어   미국전체의 3분의 2 지역에 몰아닥친 북극한파로 단사흘만에 50억달러의 경제적 피해를 입히고 있는 것으로 추산되고 있다.   2010년 폭설과 혹한이 겹쳐 1주일간 지속됐을 때 250억내지 300억달러의 피해를

2월 문호 ‘취업 3순위 2개월 진전’

  취업 3순위- 2012년 6월 1일, 2개월 개선 가족 2A 동결, 다른 가족순위 3~5주   2014년 새해 2월의 영주권 문호에서는 취업이민 3순위가 2개월 진전을 기록해 정상적인 진행 속도를 보였다.   가족이민에선 전달과 같이 2A순위가 연속 동결됐고 다른 순위에서는 3주에서 5주씩

한미 외무 ‘북한위협에 빈틈없는 공동대응’

  윤병세-케리 새해 첫 한미외무장관 회담 미 본토 기갑사단 800명 한국 순환배치 발표   한국과 미국의 외무장관들은 북한의 어떠한 위협에도 한미동맹이 한치의 틈도 없는 단결로 공동 대처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미국은 이에맞춰 미본토에 주둔하고 있는 기갑사단소속 1개 기계화대대 병력 800명과

불체자 운전면허, 대학학비 허용지역 급증

  운전면허 허용-한해 8개주 급증 현재 11개주 거주민 학비-한해 4개주 추가 현재 16개주   2014년 새해 서류미비자들에 대한 운전면허증 발급과 저렴한 거주민 학비 적용 등 친이민정책 을 시행하는 주지역이 크게 늘어났으나 아직도 미국이 거의 반분되고 있다.   서류미비자들에 운전면허증을 발급하는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