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articles

미 고용성적 선방, 성장둔화우려 해소

미 고용성적 선방, 성장둔화우려 해소

  2월 17만 5천명 증가, 3%대 성장에 다시 탄력 연준 채권매입 규모 축소는 지속될 듯   미국의 2월 고용성적이 악천후속에서도 선방한 것으로 나타나 미국경제의 둔화 우려를 해소해 주고 있다.   그러나 예상을 웃돈 고용성적으로 매번 100억달러씩 줄이고 있는 연방준비제도의 돈풀기

미 2월 실업률 6.7% 17만 5천 선전

  실업률 0.1 포인트 상승 불구 일자리 예상초과 악천후 여파 끝나는 3월, 4월 고용지표 예의주시   미국의 2월 실업률이 6.7%로 올라갔으나 17만 5000명의 일자리를 늘려 선전한 것으로 나타 났다   미국고용시장이 확고한 회복세를 유지하고 있는지는 악천후 여파가 사라지는 3월과 4월의

미 첨단 일자리 늘려야 소득불균형 해소

  실질 실업률 13%, 파트타임 18% 등 30%이상 저소득 첨단분야 구인난, 소득 26% 더 높아, 직업훈련, 창업 확대   미국 근로자들의 13%나 일자리를 찾지 못하고 있고 18%는 파트타임으로 일하고 있어 미국내 소득 불균형이 극심해지고 있는 것으로 지적되고 있다.   이를

미국,유럽 VS 러시아 충돌코스 우려

  크림 자치공 러시아 합병 강행 시작 불법행동 규정, 러시아 제재, 무력시위 돌입   미국과 유럽연합 등이 러시아에 대한 제재와 압박을 가하기 시작한데 맞춰 크림반도의 러시아 합병이 강행되고 있어 우크라이나 사태가 정면 충돌코스로 치닫고 있다.   우크라이나 사태가 전략적 요충지

동해병기 VA 최종관문 통과 확정

  주하원 전체회의 교차표결 82대 16 가결 막판 자동폐기 고비 극복, 주지사도 서명할듯   동해병기법안이 버지니아 주의회 교차표결에서 최후 고비를 넘기고 82대 16이라는 압도적 지지 로 최종 관문을 통과해 확정됐다.   버지니아 주지사도 서명할 수 밖에 없을 것으로 보여 오는

미러 외무 우크라 해법 못찾아

  케리-라브로프 “계속 논의” 미, 유럽국가 무력시위, 제재 모색   우크라이나 사태와 관련해 미국은 러시아와의 외무장관 회담에서 해결책을 아직 찾지 못하자  유럽 국가들과 공동으로 러시아 압박을 한층 강화하고 나섰습니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크림반도 무력장악으로 고조된 긴장사태를 해소하기 위해 미국과 러시아

베이너 “이민개혁 노력중” 연일 강조

  “대통령, 동료의원들과 진전방안 논의중” 올해 성사의지 또는 선거용인지 행동으로 보여야   연방하원을 장악하고 있는 공화당의 존 베이너 하원의장이 이민개혁법안을 강력 추진하겠다는  입장을 연일 강조하고 있어 이민개혁의 올해안 성사 가능성을 높이고 있다.   그러나 버락 오바마 대통령에게 답보상태의 책임을 돌리고

오바마 3조 9천억달러 2015 예산안 발표

  세입 3조 3천억, 세출 3조 9천억, 5640억달러 적자예산 경기부양에 6천억달러, 부자증세 제시해 공화 반발   버락 오바마 대통령은 3조 9000억달러 규모의 2015회계연도 연방예산안을 편성해 의회에 제출 했다.   그러나 오바마 대통령이 법인세제 개혁으로 기업들과 부유층의 세금을 올려 사회기간시설 공사

불법이민자 렌트 금지 못한다

  연방대법원 심리거부로 항소법원 판결 확정 미국내 160여개 지역 렌트금지 시도 무산   불법이민자들에게 렌트를 금지시키려는 일부 지역의 이민단속 규정은 위법이라는 판결이 연방 대법원의 심리 거부로 확정됐다.   이로서 미국내 160여개 지역정부들이 시도해온 불법이민자 렌트금지는 시행하지 못하게 됐다.   불법이민자들에게

오바마, 푸틴 에너지 돈줄 조인다

  러시아 석유, 개스 수출길 틀어막기 카드 거론 수년 걸리지만 총안쏘고 푸틴 저지 가능성   미국은 우크라이나 일부를 군사적으로 장악하기 시작한 러시아에 대해 군사대응을 피하는 대신 석유와 천연개스 등 에너지 돈줄을 틀어막는 경제압박카드를 구사할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이는 러시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