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articles

아태계 의원총회 ‘획기적 이민행정명령 압박’

아태계 의원총회 ‘획기적 이민행정명령 압박’

  연방의회 정회원 17명, 준회원 23명 백악관 압박 연기에 유감표명, 연말안 획기적 조치 반드시 단행   히스패닉에 이어 아시아 태평양계 의원총회가 버락 오바마 대통령에게 획기적인 이민행정명령을  반드시 단행하도록 압박하고 나섰다.   이에 대해 백악관은 아태계 의원총회의 권고사항을 전달받고 최대한 반영할

미, 일부 동맹국들과 함께 곧 시리아 공습 시작

  1~2개 동맹국 시리아 공습에 직접 동참할 듯 오바마 유엔총회 참석직후 시리아 공습 착수   미국이 이르면 이번주부터 일부 동맹국들의 동참으로 시리아내 IS 공습에 돌입할것으로 예고하고 있다.   미국의 시리아 공습은 그러나 아사드 정권 유지에 도움을 주는 부작용이 우려돼 공습

오바마케어 실제 이용자 730만명

  최초 가입자 800만명에서 70만명 줄어 2차연도 11월 15일부터 1300만명 이용 예상   오바마 케어를 통해 건강보험을 가입한 후 보험료를 지불하고 이용하고 있는 실제 이용자들은 730만명인 것으로 공식 집계됐다.   이는 연방의회의 예상치 600만명 보다 훨씬 많은 것이지만 4월 중순

히스패닉 의원총회 이민행정명령 연기 수용

  올연말안에 획기적 조치 조건부 연기에 동의 이민단체들 “면제부 준셈” 비판, 강한 압박 지속   민주당 진영에서 이민개혁을 주도해온 히스패닉 의원총회가 버락 오바마 대통령의 이민행정명령   연기를 수용하고 나서 논란을 가중시키고 있다.   히스패닉 의원총회는 백악관 회동에서11월 4일 중간선거가 끝나고 올성탄절

취업이민신청자들 모든 이민서류 제출 곤혹

  미국 최초 입국시부터 비자, 연장및 변경 서류 제출해야 체류신분상실 여부, J-1 본국귀국 의무 여부 집중조사   미 이민서비스국이 취업이민 영주권 신청자에 대한 모든 이민증명 서류들을 제출받아 엄격하게  정밀 심사하고 있어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이민국은 특히 체류신분 상실 여부와

미 시리아내 IS 공격 태세 완료

  미 시리아내 공습목표 목록까지 작성 끝내 이라크정부군, 쿠르드 자치군, 시리아 온건 반군 지상전   미국은 시리아내 IS 목표물에 대한 공습을 단행하고 시리아 온건파 반군 등을 내세워 3각 지상전 을 벌이는 공격 플랜을 확정하고 버락 오바마 대통령의 명령만 기다리고 있는

오바마 “미군 지상군 파병은 없다”

미 중부군 사령부 방문 지상군 파병설 진화 소규모 특수전 가능성은 남아   버락 오바마 대통령은 IS 격퇴작전에 미군 지상군의 파병은 없을 것이라며 파병설을 진화하고 나섰다.   그러나 소규모 미군들이 특수전을 펼칠 가능성은 남아 있는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펜타곤 지휘부의

미국 ‘돈풀기 10월 종료, 조기 금리인상 없다’

  연준 10월 마지막 채권매입, 11월부터 매입 안해 “상당기간 초저금리 유지”, 조기인상론에 찬물   미국의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는 채권매입 돈풀기를 예고대로 10월에 종료하는 대신 기준금리를 조기에 올리지는 않을 것임을 분명히 했다.   연준은 올해 미국경제성장률이 2~2.2%에 그칠 것으로 하향조정하며 조기 금리인상론에

한국, IS 격퇴작전에 군사 지원하나

  김관진 “IS 격퇴 군사지원 정확한 윤곽 나오지 않아” 미국 군사지원 요청, 한국 수용 가능성 제기   미국이 주도하고 있는 IS 무장단체 격퇴작전에 한국이 인도적 차원을 넘어 군사적인 지원까지  나설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김관진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은 “IS 격퇴를 위한

미 ‘IS 격퇴작전시 미군 지상전 참여도 불사’

뎀프시 “미군 고문단 이라크군과 합동지상전 가능” 오바마 공습타겟 보고받아 시리아 공습 임박징후   미국이 IS 무장단체 격퇴작전에서 미군 군사고문들이 이라크군과 합동 지상전에 나설 가능성을 시사하고 나서 확전될 징후를 보이고 있다.   마틴 뎀프시 미 합참의장은 미군 군사고문들이 이라크 정부군과 쿠르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