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 articles

차기 연준의장 파월 지명, 점진적 금리인상 지속 예고

차기 연준의장 파월 지명, 점진적 금리인상 지속 예고

  트럼프 40년만에 처음 옐런 의장 재지명 않고 파월 낙점 파월 내년 2월 취임해도 옐런과 성향같아 현행 정책 유지할 듯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미국의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 차기 의장에 제롬 파월 연준이사를 공식 지명 했다   40년만에 처음으로 재닛 옐런

2018 오바마케어 등록 시작 ‘선택폭 좁아지고 보험료 인상’

  11/ 1일부터 12월 15일까지 등록, 주별 마감일 다소 길어 보험사 탈출로 선택폭 좁아지고 보험료 19% 올라   앞길이 불투명해진 오바마 케어가 2018년도분 등록을 시작했으나 보험사들의 탈출로 선택폭은 좁아 지고 보험료는 평균 19%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그럼에도 트럼프 공화당의

뮬러 특검 트럼프 내통의혹 꼬리 잡았나 초긴장

  유죄시인 파파도플러스, 러시아 해킹 클린턴 타격 이메일 연결 의혹 특검수사 스모킹 건은 아니지만 꼬리 잡기 시작 관측   러시아 스캔들을 수사하고 있는 로버트 뮬러 특별검사가 트럼프 선거캠프에서 일했던 30세 청년보좌관 으로 부터 러시아 내통의혹의 꼬리를 잡았을 가능성이 드러나 긴장이

트럼프 선대위원장 매나포트 첫기소, 특검수사 초비상

  로버트 뮬러 특별검사 첫번째로 2명 기소, 1명 유죄시인 러시아 스캔들 수사, 트럼프 가족, 대통령 탄핵 초래할지 중대 국면   트럼프 선대위원장이었던 폴 매나포트씨가 첫번째로 기소돼 러시아 스캔들에 대한 로버트 뮬러 특별 검사의 수사가 연쇄 기소로 이어지고 대통령 탄핵의 불씨까지

트럼프 선대위원장 매나포트 첫기소, 특검수사 가속도

  로버트 뮬러 특별검사 마침내 첫번째로 2명 기소 러시아 스캔들 수사 어디로 향할지 중대 국면   트럼프 선대위원장이었던 폴 매나포트씨가 첫번째로 기소돼 러시아 스캔들에 대한 로버트 뮬러 특별 검사의 수사가 본격 처벌 단계에 접어들고 있다   특별검사의 수사가 러시아 내통의혹과

트럼프 마약성 진통제 ‘오피오이드’ 남용 비상사태 선포

  트럼프 “오피오이드 남용 대유행은 공중보건의 비상사태” 미국서 남용으로 하루 175명, 한해 6만 4000명 사망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마약성 진통제 ‘오피오이드’ 남용이 전염병처럼 번지고 있다면서 공중보건 비상사태를 선포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내에서 마약성 진통제 오남용으로 매일 175명, 한해에 6만

반트럼프, 온건파, 친이민 공화상원의원들 잇단 불출마

  밥 코커에 이어 제프 플레이크 상원의원 불출마 선언 강경파 공화 경선후보 득세, 내년 본선거 민주당 승리 가능성도   반트럼프, 중도온건, 친이민파 공화당 상원의원들이 잇따라 내년 중간선거의 불출마를 선언하고 있어  어떤 파장을 불러올지 주목되고 있다   공화당 강경파 후보들이 대거

예산결의안 상원통과, 초대형 감세및 세제개혁 첫발

  예산결의안 51대 49로 통과, 세제개혁 속도내고 쉽게 가결 가능 트럼프 공화당 대규모 감세 포함 세제개혁법 11월초부터 본격 추진   예산 결의안이 연방상원에서 통과돼 초대형 감세와 세제개혁법안을 추진하기 위한 첫발을 내딪고 있다   11월초에 공화당의 감세와 세제개혁법안이 공식 상정되면 올연말

트럼프 취임후 오바마 정책 860개나 뒤엎었다

  10개월간 헬스케어, 이민, 자유무역, 핵합의까지 860개 상무장관 “앞으로도 매일 찾아내 제거할 것”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취임후 10개월 동안 오바마 정책 860개나 뒤엎은 것으로 나타났다   오바마 케어와 DACA 추방유예, 나프타와 한미 FTA의 재협상, 이란핵협정 불인증까지 무려 860개의 오바마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