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 articles

2018 중간선거 ‘선택의 날’ 밝았다

2018 중간선거 ‘선택의 날’ 밝았다

  6일 중간선거 1억 5천만명 안팎 투표 공화 상원다수당 유지, 민주 하원다수당 탈환   연방상원의원 35명과 하원의원 435명 전원, 주지사 36명을 선출하는 2018년 중간선거가  오늘(6일) 전역에서 일제히 실시되고 있다   중간선거직전 막판 판세에서도 공화당은 연방상원 다수당을 가까스로 유지하는 반면 민주당은

선거전야 판세 ‘상원공화당, 하원민주당’ 힘겨운 장악

  연방상원 공화 1석 늘려 51대 49에서 52대 48, 5곳 동률접전중 연방하원 민주 26석 늘려 221대 214로 다수당 교체   11월 6일, 내일 실시되는 중간선거에서는 선거전야의 판세에서도 공화당은 연방상원 다수당을 유지 하는 반면 민주당은 연방하원 다수당을 탈환할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미국 10월 실업률 3.7%, 25만개 증가 ‘호조’

  실업률 3.7% 48년만의 최저치 유지, 25만개 증가 예상상회 시간당 임금 10년만에 처음 3%이상 상승, 연말대목 기대   미국의 10월 실업률이 반세기만에 최저치인 3.7%를 유지하고 한달간 25만개의 일자리를 늘리는 호조를 보였다   더욱이 시간당 임금(시급)이 10년만에 처음으로 3%이상 올라가 연말대목의

2019 오바마케어 등록 오늘 시작, 12월 15일 마감

  11월  1일부터 12월 15일까지 등록, 주별 마감일 다소 길어 무보험자 벌금 없어지고 프리미엄, 정부보조금 동시 낮아져   무보험자 벌금이 없어진 반면 정부보조금은 아직 받을수있는 오바마 케어의 2019년도분 등록이 1일(오늘) 부터 시작돼 12월 15일을 전후해 마감된다   무보험자에 대한 벌금이

중간선거 D-7 ‘어느쪽 승리해도 5석안팎 신승’

  연방상원-공화 2석 늘려 다수당 파워 약간 확대 연방하원-민주 26석 빼앗아 다수당 탈환 불구 신승   *연방상원 일주일전 판세분석표 공화 민주 접전 현재 51석 49석   D-7 판세 50석 44석 6석(애리조나,인디애나,미주리,몬태나, 네바다) 선거후 예상 53석 47석   노스 다코타 1석

선거막판 대형사건, 트럼프 3대 전략으로 맞선다

  선거막판 사제폭탄 소포에 이어 유대교 회당 총기난사 트럼프 3대 전략 ‘공포작전, 비난게임, 화제전환’   11월 6일 중간선거를 앞두고 반트럼프 진영에 사제 폭탄 소포들을 10개이상 보낸 정치테러가 시도된데 이어 유대교 회당에서 총기를 난사해 11명이나 숨지게 한 증오범죄 까지 발생해 선거

반트럼프 폭탄소포 용의자 체포 ‘공화당원, 각종 범죄전과’

  폭탄소포 보낸 용의자 플로리다 거주 56세 남성 시저 세이악 공화당원불구 각종 범죄전과로 중간선거 중대변수 안될듯   반트럼프 진영 민주당 고위인사들에게 10여개 사제폭탄 소포를 보낸 용의자로 플로리다에 거주하는 56세 남성, 시저 세이악이 체포돼 5가지 연방범죄 혐의로 기소됐다   세이악은 공화당원이지만

미국경제 3분기 3.5% 성장 양호

  올해 13년만에 3.1% 성장률 기록 기대 기업지출, 보호무역 등에서 내년 둔화 조짐   미국의 3분기 경제성장률이 3.5%를 기록해 양호한 성적을 유지했다   소비지출과 정부지출이 늘어나 활력을 유지했으나 기업지출과 무역전쟁 여파 등으로 향후 성장률은 둔화될 조짐을 보였다   미국경제가 올해

반트럼프 진영에 보내진 폭발물 소포 증가, 용의자 색출작전

  바이든 전 부통령, 영화배우 드니로 등 폭발물 소포 10건으로 늘어 FBI 등 미 전역 용의자 추적, 열흘남은 중간선거 변수되나   반 트럼프 진영에 보내진 폭발물 소포가 조셉 바이든 전 부통령과 영화배우 로버트 드니로 등이 추가돼 10건으로 늘어나면서 대대적인 범인색출

오바마, 클린턴등에 사제폭탄 소포 대거 보내져 ‘테러비상’

  민주당 출신 전직 대통령 등 반트럼프 민주당 인사들 겨냥 반트럼프 발언자들에 대한 정치테러인지, 지지층 결집용인지 주시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과 빌 클린턴 전 대통령,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 등 민주당 고위인사들에게 사제 파이프 폭탄과 폭발장치가 들어 있는 소포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