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 articles

미국경제 현 2분기부터 3% 성장으로 급등

미국경제 현 2분기부터 3% 성장으로 급등

  올 1분기 1.5%에서 2분기부터 3%로 급등 실업률 올 중반 6.5%, 올 연말 6.2%로 하락   미국경제는 현재의 2분기부터 3% 성장으로 급등해 올해 10년만의 처음으로 3%대 성장에 근접할 것으로 경제분석가들이 예측했다.   이와함께 한달에 20만 1000명씩 일자리를 늘려 실업률이 올

세금보고 연기, 세금 분할납부

  세금보고 불가시 연기신청하면 10월 15일까지 연기 세금액 5만달러이하 분할납부신청하면 72개월 분할   연방세금보고를 마쳐야 하는 마감일이 닷새밖에 남지 않아 이제는 6개월 자동 연기를 신청하고 납부할 세금부터 먼저 분할 납부해야 할 것으로 권고되고 있다.   2013년도분 연방소득세 세금보고가 15일 마감됨에

메디케어로 떼돈버는 의사들 많다

  100만달러이상 4천명, 최고 2100만달러 의사들 과다 청구, 당국 밑빠진 독 물붓기 지불   미국내 상당수 의사들이 노년층 의료보험인 메디케어를 통해서 한해 수백만, 수천만 달러를 버는 것으로 드러나 메디케어를 둘러싼 논란을 부채질 하고 있다.   메디케어를 통해 의사들이 진료비를 과다

세금보고시 조정소득 줄이는 공제대상 관심

  AGI 낮추면 세금덜내고 정부베네핏 많이 받아 건강 및 은퇴저축계좌, 자영업자 공제대상에 관심   연방세금보고시 미국 납세자들에게 중요한 조정소득(AGI)을 줄일 수 있는 공제대상들이 많이 있어 적극적으로 활용해야 할 것으로 권고되고 있다.   조정소득을 낮추면 세금을 덜내고 정부 베네핏을 더 많이

세금보고, 세금환급 사기 기승

  IRS 전형적인 세금사기 경고령 세금환급 노리기 가장 많아   연방소득세 세금보고를 해야하는 택스 시즌을  맞아  세금보고 또는 세금환급 사기행위들이 기승 을 부려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세금보고 시즌에 역시 납세자들의 호주머니를 노리는 불청객, 사기범들이 활개치고 있다는 미 국세청(IRS)의 경고가

세금보고 15일 마감 ‘열흘 남았다’

  아직 세금보고 안한 4천만명 막판 몰려 세금납부 연기안돼 분할 또는 크레딧카드로 납부   2013년도 소득에 대한 연방세금보고를 마쳐야 하는 마감일인  4월 15일이 열흘밖에 남지 않아 막차를 타려는 납세자들이 몰리고 있다.   대학생 학비와 재택 근무자들에 대한 세제혜택이 늘어난 반면

미 3월 실업률 6.7%, 19만 2천 증원

  실업률 불변, 일자리 증가폭 필요치에 근접 올해 고용시장, 경제성장에 탄력 기대   미국의 3월 실업률이 6.7%로 변함없으나 19만 2000명의 일자리를 늘려 호성적을 기록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는 미국경제에서 필요로 하는 한달 20만 증가에 근접한 것이어서 경제회복세에 탄력을 가할

미 무제한 기부 허용, 돈선거 부채질

  연방대법원 5대 4 판결, 선거자금 총액제한 위헌 여러명, 여러번 기부가능 돈선거 격화될 듯   미국 유권자 개인의 선거자금 기부 한도를 총액으로 제한하는 현행법이 위헌이라는 연방대법원의 판결이 나와 미국의 돈선거를 더욱 부채질 할 것으로 예고되고 있다.   이번 연방대법원의 판결로

오바마케어 710만 가입, 보름간 추가가입 시작

  3월 31일 710만 가입으로 마감, 마감일 북새통 신청절차 시작했으면 4월 15일까지 추가시간   오바마 케어가 목표치를 돌파한 710만명의 건강보험 가입으로 마감됐으나 마감일에 북새통을 이뤄 완료하지 못한 수십만명에게 추가 시간이 주어져 4월 15일까지 가입이 진행되고 있다.   오바마 케어에 따라

오바마케어 마감불구 수십만 추가가입 시작

  마감일 당일 온라인 480만, 콜센터 200만통 신청절차 시작했으면 4월 15일까지 추가시간   오바마 케어를 통한 건강보험 가입 마감일이 지났으나 수십만명에게 추가 시간이 주어져 최소한  4월 15일까지는 계속 가입할 수 있는 상황이 전개되고 있다.   오바마 케어에 따라 건강보험을 가입해야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