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 articles

미 동북부 스노마겟돈 피해 속출

미 동북부 스노마겟돈 피해 속출

  스노마겟돈 가장 많은 10~28인치 눈폭풍 21명 사망, 50만가구 단전, 8천편 취소   워싱턴 디씨를 비롯한 미 동북부 지역을 강타한 스노마겟돈 눈폭풍으로 20명이상이 사망하고 50만가구의 대규모 단전사태와 8천편의 항공편이 취소되는 등 큰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연방정부는 다시 문을 열었으나

오바마케어 급증, 총 330만명 가입

  1월 한달 115만명, 53% 급증, 처음으로 목표추월 4개월간 총 330만명, 3월말까지 600만 목표 달성가능   오바마 케어 가입자들이 올 1월 목표를 넘어선 115만명을 기록하면서 현재까지 330만명에 도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런 추세라면 3월말까지 정부 목표치인 600만명 가입을 달성할 수도

미 동북부 최대 눈폭풍에 셧다운

  가장 많은 10~18인치 폭설, 영하 추위 연방정부, 각급학교, 공항 등 모두 문닫아   워싱턴 디씨를 비롯한 미 동북부 지역이 스노마겟돈으로 불리는 눈폭풍에 강타당해 정부기관들과 각급 학교들이 문을 닫고 수천편의 항공편이 취소되는 등 마비되고 있다.   워싱턴 디씨 일원과 뉴욕

미 동북부 최대 눈폭풍 강타 마비

  가장 많은 10~15인치 폭설, 영하 추위 연방정부, 각급학교, 공항 등 모두 문닫아   워싱턴 디씨를 비롯한 미 동북부 지역에 올 겨울들어 가장 많은 눈폭풍이 몰아닥쳐 또다시 마비 시키고 있다.   연방정부와 지역정부, 각급학교, 공항 등이 모두 폐쇄되고 있다.  

미 내년 3월 중순까지 국가 디폴트 없다

  내년 3월 16일까지 부채한도상향 상하원 모두 통과 앞으로 1년간 국가부도 볼모 투쟁, 디폴트 위험 모면   미국의 국가부채 한도를 내년 3월 중순까지 쓸수 있도록 올리는 방안이 연방 상하원에서 잇따라 승인돼 앞으로 1년여동안 국가부도위기를 피할 수 있게 됐다.   존

미 1년간 국가부도위기 모면했다

  공화당하원 조건없는 부채한도 올리기 전격 선택 정면충돌 피하고 내년 3월까지 국가부채한도 상향   공화당하원의 전격 후퇴로 미국이 내년봄까지 국가부채한도를 둘러싼 극한 대립과 국가부도위기 를 피할 수 있게 됐다.   공화당 하원 지도부가 조건없는 국가부채한도 올리기를 선택해 미국이 내년 3월말

옐런 “돈풀기 축소, 제로금리 지속”

  신흥국 금융위기, 미 고용약화 불구 축소 불변 옐런 신임의장 미 의회 청문회 데뷔 무대   재닛 옐런 미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신임 의장은 돈풀기 채권매입규모를 축소해 나가되 제로 금리는 유지하는 현행 정책을 지속할 것임을 선언했다   미국의 새로운 경제 조타수로 취임한

대학학비 팹사제출 서두르세요

  대다수 주립대학 열흘내 제출 바람직 연방, 주정부 무상보조, 융자에 필수   대학 학자금을 보조받고 융자를 이용하려면 팹사(FAFSA: Free Application for Federal Student Aid) 신청서를 앞으로 열흘이내인 20일까지 제출해야 할 것으로 권고되고 있다.   연방과 주정부의 무상 학비보조를 받고 학자금

미 1월 실업률 6.6%, 11만 3천 기대이하

  1월 실업률 6.6%로 0.1포인트 더 하락 일자리 11만 3천개 증가로 예측치에 절반 미국의 새해 첫달인 1월 실업률이 6.6%로 더 하락했으나 11만 3000개 일자리 증가로 예측치 보다 절반에 그쳐 우려를 낳고 있다. 미국의 고용지표가 연말연시에 기대에 크게 못미치면서 저성장 우려를

미국경제 올해 10년만에 3% 성장 가능

  보수적인 미의회예산국도 3.1% 성장 예측 2005년이래 10년만의 3%대 성장   미국경제가 올해 10년만에 처음으로 3% 건실한 성장을 기록할 것으로 미 의회예산국(CBO)이  예측했다.   또 실업률도 6%대 중반아래로 떨어지고 연방적자도 5000억달러 안팎으로 대폭 줄것으로 전망 됐다.   미국경제가 2014년에는 견고하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