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 articles

미 타겟 신분도용 피해 본격 속출

미 타겟 신분도용 피해 본격 속출

  해킹 신상정보로 사기카드발급 사용 본인 행세 상거래, 신용기록 추락 등 피해   미국의 대형 소매점, 타겟에서 유출된 고객 신분 도용 범죄의 피해가 본격 속출하고 있어 파문이  확산되고 있다.   해킹된 신상정보들로 사기 카드를 발급해 마구잡이로 사용하거나 본인 행세를 하며

미 동북부 눈폭풍 한파에 셧다운

  워싱턴,뉴욕,보스턴등 6~15인치 폭설, 10도아래 혹한 각급 학교 문닫고 빙판길 교통차질로 도시기능 마비   워싱턴 디시와 뉴욕 등 미 동북부 일대에 또다시 눈폭풍에 이어 한파까지 몰아닥쳐 각급학교들이 연이틀 문을 닫고 빙판길 교통 차질 등으로 셧다운되고 있다.   6인치에서 최대 15인치의

미 동북부 또다시 눈폭풍 마비사태

  워싱턴,뉴욕,보스턴등 6~12인치(15~30센티) 폭설 연방정부, 각급 학교 문닫아 도시기능 셧다운   워싱턴 디시와 뉴욕 등 미 동북부 일대에 또다시 눈폭풍이 몰아닥쳐 연방정부와 각급학교 들이 문을 닫는 등 셧다운 되고 있다.   6인치에서 최대 1피트(12인치)의 폭설이 퍼붓고 강풍과 영하의 혹한까지 겹치고

미 돈풀기, 회의때 마다 100억달러씩 줄인다

  1월말에도 650억달러로 2차 100억달러 축소예상 제로금리는 올해 내내 올리지 않을 듯   미국은 축소하기 시작한 채권 매입, 돈풀기 경기 부양책을 1월말에도 2차로 100억달러를 더  줄이는 등 매번 금리정책회의 때마다 감축할 것으로 예고되고 있다.   그러나 또다른 경기부양책으로 시행하고 있는

오바마케어 무보험자 가입 아직 적다

  석달 가입자 220만명중 무보험자 11% 가입자의 3분의 2는 기존보험에서 전환   오바마케어에 따라 건강보험에 새로 가입하는 미국인들의 대다수는 기존 보험에서 바꾸려는 경우 이며 무보험자들의 가입은 아직 저조한 것으로 나타났다.   석달동안 가입한 220만명 가운데 75%나 이미 건강보험을 갖고 있던

대학 학비보조 위해 FAFSA 서둘러라

  올해 온라인세금보고 1월 31일부터 가능 대학생 학부모 1월중, 늦어도 2월초 팝사제출   연방소득세 온라인 세금보고가 1월말에나 가능해 지지만 대학에 진학하는 신입생과 재학생들을 두고 있는 학부모들은 학비보조 신청서인 FAFSA(팝사)부터 1월중 또는 2월초까지 제출해야 할 것으로 권고되고 있다.   매년 4월

빠른 성장 이끄는 미국내 10개 주에 몰린다

  다코다, 유타, 콜로라도, 텍사스, 플로리다 인기 일자리 경제 안정, 집값이나 생활비 싼곳 몰려   미국내에서는 일자리와 경제 때문에 중북부의 노스 다코다, 서부에선 유타, 콜로라도, 남부에선 텍사스, 플로리다 등에 대거 몰려들면서 인구와 성장이 가장 빠르게 진행되고 있다   미국이 주택시장의

미국내 차압주택 한해 30%이상 급감

  2013년 한해 차압절차 75만채 33% 줄어 판매안된 차압주택 120만채 피크때보다 절반   미국내 차압주택들이 지난해 30%이상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주택시장이 회복되고 미국민 일자리와 소득이 되살아나 주택차압이 최저수준으로 떨어진 것으로  밝혀졌다.   미국의 주택시장이 붕괴되면서 급증했던 Foreclosure(포클로저), 즉 차압주택들이

미국민 연말대목 지갑 활짝, 성장 탄력

  쇼핑시즌 소매판매 3개월 연속 증가 4분기 성장률 3% 가능, 새해 전망도 밝아져   미국의 최대 쇼핑시즌에 소매매출이 3개월연속 증가해 미국민 소비지출과 경제성장에 탄력을 가하고 있다.   미국의 12월 소매판매가 0.2% 늘어 예상치를 웃돌았으며 4분기 경제성장률이 3%까지 올라갈 것으로 기대되고

타겟 해킹 피해자 1억명 넘는다

  최소 7천만명 최대 1억 1000만명 당초보다 2~3배 확대, 미 성인의 3분의 1   대형 마트인 타겟에서 해킹된 신용카드 정보 등으로 피해 입을수 있는 미국인들이 최소 7천만명 최대 1억 1000만명이나 되는 것으로 확대돼 충격을 던져주고 있다   타겟측은 당초 4000만명으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