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 articles

미 대사 등 공직후보 250여명 인준 적체

미 대사 등 공직후보 250여명 인준 적체

  대사 56명 등 행정부 224명, 사법부 29명 대기중 정치권 신경전으로 1년이상 대기자들도 다수   미국이 대사후보 50여명을 비롯해 250명이상의 공직 후보들에 대한 상원 인준 적체로 차질과 몸살을 겪고 있다.   대사 지명자 56명을 포함해 행정부에서 224명, 사법부에서 29명의 공직

미 동부연안 석유개스탐사 10년만에 허용

  플로리다~델라웨어 400마일 대서양 연안 시추 2017년 시작, 2026년 부터 석유나 개스 생산 가능   플로리다에서 델라웨어에 이르는 미 동부 대서양 연안에서 10년만에 처음으로 석유와 개스탐사 가 허용돼 에너지 가격 하락과 경제 활성화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2017년부터 석유와 개스

공화 상하원 6~7석 늘려 동시 장악 가능성

  상원-공화 45대 민주 55에서 52대 48로 바뀔 듯 하원-공화 234, 민주 199에서 공화 240, 민주 195   공화당이 11월 중간선거에서 상원에서 7석, 하원에서 6석을 늘려 연방 상하원을 동시에 장악할 가능성이 있다고 워싱턴 포스트가 보도했다.   그럴 경우 공화당은 상원에서

오바마 2기 충신들만 있어 더 헤맨다

  쓴소리, 변화 요구할 참모 없어 1기때 팀 오브 라이벌들과 상반   버락 오바마 대통령은 1기때의 라이벌 출신 참모들과는 상반되게 2기때에는 충신들만 기용함으 로써 쓴소리나 변화를 요구할 참모들이 없어 더 헤매고 있다는 지적을 받고 있다.   버락 오바마 대통령은 2기

미국경제 올해 성장률 2%에도 미달 우려

  전미기업경제학회 올 성장률 1.6%로 대폭 하향 2분기부터 3% 급반등 불구 1분기 마이너스 성장 여파   미국경제는 올해 1분기의 마이너스 성장으로 2분기부터 반등해도 전체 성장률이 2%에도 못미칠 것으로 경제학자들이 내려잡고 있다.   이같은 예측이 현실화될 경우 10년만에 처음으로 기록할 것으로

미 첨단전공 대졸자 70%, 다른 업종에서 일한다

  첨단분야 구인난, 인력부족 부채질 첨단 전공취업 유도, 외국인재 영입확대   미국에서 첨단분야 전공 대졸자들의 4분의 3이나 해당 전공 업종에서 일하지 않아 첨단기업들의 구인난과 인력부족을 부채질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때문에 인력수급정책, 이민정책의 개편이 갈수록 시급해지고 있는 것으로 지적되고 있다.

미 연방상원 다수당 놓고 치열한 접전

  현재 확보 민주 46, 공화 46석 동률 8곳 격전, 양당 다수당 장악 가능성 반반   미국의 연방하원 다수당은 공화당이 유지할 것으로 굳어지고 있으나 연방상원 다수당은 양당의 가능성이 반반씩으로 치열한 접전을 벌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여름철 판세분석에선 민주, 공화

미 건강보험없는 무보험률 최저치 급락

  작년 3분기 18%에서 올 2분기 13.4% 오바마케어로 신규 건강보험 대거 가입   오바마 케어의 시행으로 미국내에서 건강보험 없는 무보험률이 13.4%로 급락해 최저치를 기록하 고 있다.   미국의 전국민 건강보험 시대를 내건 오바마 케어가 본격 시행됨에 따라 건강보험 없는 무보험률

미 채권매입 돈풀기 10월 종료 예고

  연준 “경기개선 지속땐 10월 종료에 동의” 돈풀기 10월 종료시 내년 3~4월 금리인상시작   미국이 채권매입을 통한 돈풀기를 10월말에 종료할 것임을 예고하고 있다.   그럴 경우 제로금리를 끝내고 금리를 올리기 시작하는 시기가 내년 3월이나 4월로 앞당겨 질 것 으로 예측되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