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 articles

소셜 연금 새해 2.8% 더 받는다 ‘7년만에 최고’

소셜 연금 새해 2.8% 더 받는다 ‘7년만에 최고’

  2.8% 인상, 2012년 이래 7년만에 가장 많이 오른다 소셜 연금 한달 평균 39달러 더 받는다, 급등하는 의료비 충당 못해   소셜 시큐리티, 사회보장 연금이 새해에는 7년만에 최고로 많이 올라 2.8% 더 받게 된다   이에따라 6200만명의 은퇴자들은 새해 1월부터

미국 세무조사 6년연속 감소 160명당 1명

  2017년 세무조사 0.6%, 15년이래 최저치 부유층, 공제신청많은 저소득층 세무조사 많아   미국의 IRS 세무조사가 6년 연속 감소하며 160명 1명꼴에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   공제를 많이 신청한 저소득층과 자영업자, 부유층이 비교적 많이 세무조사를 받은 것으로 집계됐다   미국민 납세자들이 세금보고를

캐버노 연방대법관 상원인준 사실상 확정

  공화 플레이크, 콜린스, 민주 맨신 의원 찬성 토론종결과 같은 51대 49로 상원 최종인준 확실   고교시절 성추행 의혹에 대한 수모를 겪은 브렛 캐버노 연방대법관 지명자의 상원 인준이 사실상 확정 됐다   부동표가운데 공화당의 3명중 2명과 민주당 상원의원 1명이 지지하고

미국 9월 실업률 3.7% 반세기 최저치, 13만 4천개 증가 냉각

  실업률 3.7% 0.2 포인트 하락, 1969년이래 48년만에 최저치 일자리 13만 4천개 증가, 전달 27만개에서 반토막, 허리케인 여파   미국의 9월 실업률이 3.7%로 더 떨어지며 48년, 즉 반세기만에 최저치를 기록했으나 일자리는 13만 4000개 증가에 그쳐 급속 냉각됐다   다만 허리케인

캐버노 미투폭로 수모끝 연방대법관 상원인준 기울었다

  FBI 캐버노 고교시절 사건 현장에 있던 친구 등 9명 추가조사 공화상원 “새 확증없어 인준확실” 민주상원 “당사자 제외 불완전 조사 면죄부”   브렛 캐버노 연방대법관 지명자의 성추문 의혹에 대한 FBI 조사 결과 공화당 상원의원들이 단합해 인준 찬성으로 기울어 이르면 오늘중

캐버노 FBI 조사로 상원인준으로 기운다

  FBI 캐버노 고교시절 사건 현장에 있던 친구 등 10명 추가조사 공화상원 “새 확증없어 인준확실” 민주상원 “불완전 조사로 면죄부”   브렛 캐버노 연방대법관 지명자의 성추문 의혹에 대한 FBI 조사 결과 공화당 상원의원들이 단합해 긍정 평가하고 나서 상원인준쪽으로 기울고 있다  

FBI 보충조사 완료, 캐버노 운명 오늘 내일 판가름

  FBI 조사보고서 제출, 오늘 상원의원들에 극비 브리핑 내일 토론종결표결, 모레 최종인준표결, 공화당 두여성상원의원이 열쇠   브렛 캐버노 연방대법관 지명자의 성추문 의혹에 대한 FBI의 보충조사가 완료돼 그의 운명이 오늘과 내일중 판가름날 것으로 보인다   인준권을 가진 상원의원들은 오늘 FBI가 제출한

미국 의료비용 급등으로 회사,직원 동시 몸살

  건강보험료 올해 1만 9600달러 전년보다 5% 급등 회사 직원보험료 부담 가중, 종업원 본인분담금 디덕터블 높아져   미국내 고용주와 종업원들이 한해에 부담하는 의료보험이 올해 5% 급등해 동시에 부담이 가중되고 있다   의료보험 프리미엄(보험료)와 디덕터블(본인부담금)이 모두 오르면서 한해 건강보험만으로 2만달러나 부담하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