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 articles

언더워터 깡통주택 처음 10%아래로 떨어졌다

언더워터 깡통주택 처음 10%아래로 떨어졌다

언더워터 438만채 9.1%, 10여년만에 처음 한자리수 에큐티 많은 주택 1450만채 LA 양호, 시카고 저조 주택가격보다 모기지 빚이 더 많은 언더워터 일명, 깡통주택들이 주택시장 붕괴이후 처음으로 10% 아래로 떨어졌다 전역의 언더워터 주택들은 현재 438만 2000채로 전체의 9.1%를 차지하고 있으며 워싱턴 일원은

백악관 비서실장 존 켈리 퇴진, 유력 후임자 고사로 혼란

켈리 후임 유력했던 닉 에이어스 막판에 고사 연말에 후임 비서실장 다시 선택, 새 후보 4명 거명 트럼프 백악관 비서실장이 17개월만에 다시 교체되고 있으나 존 켈리 비서실장의 후임으로 유력시됐던 닉 에이어스 부통령 비서실장이 막판에 고사하는 바람에 혼란을 겪고 있다 닉 에이어스는

새 법무장관 윌리엄 바, 유엔대사 헤더 나워트

윌리엄 바 법무장관 지명자: 아버지 부시 시절 이미 장관역임 헤더 나워트 유엔대사 지명자: 폭스 기자, 국무부 대변인에 이어 대사 트럼프 행정부의 새 법무장관에 윌리엄 바 전 장관이 다시 기용됐고 새 유엔대사에는 헤더 나워트 국무부 대변인이 지명됐다 존 켈리 백악관 비서실장도

미국 11월 실업률 3.7% 유지, 15만 5천개 증가 ‘둔화’

실업률 3.7% 반세기만의 최저치 유지, 일자리 증가는 예상치 밑돌아 연준 12월 금리인상 가능성 70%에서 78%로 올라가 미국의 11월 실업률이 3.7%로 반세기만의 최저치를 유지하고 15만 5000개의 일자리를 늘렸으나 다소 둔화됐다 그럼에도 12월에 또한차례 기준금리를 올릴 가능성은 더 높아진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고 조지 H.W. 부시 11년만의 국장 ‘영원한 작별’

  5일 오전 워싱턴 내셔널 성당 11년만의 국장거행 국가애도의 날 추모객들 마지막 깊은 애도와 경의   고 조지 허버트 워커 부시 대통령이 11년만의 국장을 통해 엄숙한 추모와 경의속에서 영원한 작별을 고했다.   미국은 5일 워싱턴 내셔널 성당에서 11년만의 국장을 거행하고

부시의 ‘마지막 워싱턴 여행’에 추모와 경의 물결

  마지막 워싱턴 여행 나선 부시 의사당 중앙홀 안치 트럼프 부부, 상하원의원, 대법관들, 전현직 각료, 일반 국민들 애도   94세를 일기로 타계한 고 조지 허버트 워커 부시 대통령이 영면에 앞서 ‘마지막 워싱턴 여행’을 하고 있다.   그의 시신이 안치된 연방의사당

품격, 결단, 통합 지도력 남긴 ‘아버지 부시’

  금수저 예일대에서 2차대전 참전해 구사일생한 품격있는 엘리트 냉전종식, 걸프전승리 결단력, 정적과 손잡고 국가에 봉사한 통합지도력   타계한 미국의 41대 대통령, 조지 허버트 워커 부시 대통령은 품격과 결단력을 지닌 통합의 지도력이란 고귀한 유산을 남긴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워싱턴에서는 오늘

트럼프 시대 무보험 아동 10년만에 늘었다

  무보험 아동 오바마시절 365만에서 트럼프 첫해 393만명 무보험률 4.7%에서 5%로 높아져, 텍사스, 플로리다, 캘리포니아 많아   미국내 건강보험없는 무보험 아동들이 트럼프 행정부 출범으로 10년만에 처음으로 늘어난 것으로 나타 났다.   무보험 아동들은 오바마 시절 365만명에서 트럼프 첫해에 393만명으로 27만

파월 연준의장 미국 금리인상 속도조절 시사

  “현재 금리 중립범위 바로 아래에 근접” 12월 금리인상 중지 또는 내년 인상횟수 축소할 듯   미국의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 의장이 현재의 기준금리가 중립 수준에 근접했다고 밝혀 금리인상을 일시 중지하거나 횟수를 줄일 것으로 해석되고 있다   지나친 금리인상으로 일반서민들이 힘들어지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