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 articles

트럼프 인종주의 반발해 줄사퇴한 경제자문단 아예 해체

트럼프 인종주의 반발해 줄사퇴한 경제자문단 아예 해체

  인종주의 부채질에 반발한 재계, 노동계 대표들 잇따라 자문단 사퇴 트럼프 ‘제조업 자문위원회’, 전략정책 포럼 등 두곳 해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인종주의 발언에 실망해 백악관 자문단이 잇따라 사퇴하자 두개의 자문회의를 아예 해체하는 맞대응 조치를 취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이런

트럼프 하루만에 다시 백인우월, 인종주의 부채질

  대안우파 뿐만 아니라 대안좌파도 책임, 양비론 못말리는 트럼프 백인우월, 인종주의, 갈등 증폭 우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버지니아 샬러츠빌 폭력사태에 대해 하루만에 다시 양쪽에 책임있다며 양비론 으로 되돌아가 인종주의 논란에 기름을 붓고 있다   특히 트럼프 대통령이 대안우파 뿐만

백악관 극우파의 상징 스티브 배넌 해임 임박

  백인우월주의 폭력사태 두둔 조언했다가 고립무원 극우강경책 밀어부쳐 백악관내 고립무원, 대통령신뢰 상실   트럼프 백악관내 극우파의 상징인물인 스티브 배넌 수석전략가의 해임이 임박해진 것으로 잇따라 보도 되고 있다   스티브 배넌 수석전략가는 이미 백악관안에서 고립무원에 빠졌다가 백인우월주의자들의 폭력사태에도  두둔하도록 조언했다가 거센

트럼프 백인우월 폭력 ‘범죄자’ 직격탄 ‘뒤늦은 불끄기’

  역풍 맞은 트럼프 백인우월주의 다시 정면 비판 백인우월주의자 다른 곳 시위계획, 뒤늦은 불끄기 효과의문   백인우월주의자들의 버지니아 유혈사태에도 양비론을 폈다가 거센 역풍을 맞자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폭력사태를 일으킨 KKK, 네오나치 등 백인우월주의자들을 ‘범죄자’로 직접 비난하며 긴급 진화에 나섰다  

미국 백인우월시위 유혈사태로 인종증오, 내부테러 우려

  백인우월주의자들 폭력집회 와중 차량돌진 테러행위 트럼프 ‘여러편 책임’ 돌려 인종증오, 국내테러 논란 부채질   워싱턴 인근 버지니아에서 백인우월주의 폭력시위 끝에 차량 돌진과 경찰헬기 추락 등으로 3명이 사망 하고 30여명이 부상당하는 유혈사태가 벌어져 미국내 인종증오, 국내 테러를 둘러싼 긴장이 고조되고

뮬러 특검 vs 트럼프 진영 사활건 맞대결 격화

  뮬러 특검 연방대배심 활용 검은돈 의혹까지 파헤쳐 트럼프 진영 ‘러시아 스토리 조작, 특검 편파적 마녀 사냥’   로버트 뮬러 특별검사가 연방대배심을 활용해 러시아 스캔들 수사에 가속도를 내고 있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진영과 맞대결이 본격화되고 있다   뮬러 특별검사는 특히

미국 7월 실업률 4.3%, 20만 9천명 증가 호조

  실업률 4.3%로 하락, 20만 9천명 증가 예상 웃돌아 연준 보유자산 축소, 한번더 금리인상 그대로 진행   미국의 7월 실업률이 4.3%로 다시 내려가고 한달간 20만 9000명의 일자리를 늘려 호조를 유지했다   이에 따라 연준은 이르면 9월부터 보유자산 축소에 착수하고 늦어도

오바마케어 일방적 폐지 대신 초당적 개선 급부상

  상원 9월 4일 초당적 개선안 마련위한 청문회 개최 하원 양당의원 40명 문제해결사 초당적 개선안 추진   공화당의 일방적인 오바마 케어 폐지 대신에 초당적인 개선안이 본격 추진되고 있어 주목을 끌고 있다   연방상원에선 위원장급 양당 중진의원들이 9월초 청문회를 개최키로 합의했고

백악관 새 비서실장 취임일에 공보국장 열흘만에 경질

  분란 일으켜온 스카라무치 공보국장 10일만에 해임 존 켈리 신임 비서실장이 경질요구, 백악관 장악 나서   백악관의 존 켈리 신임 비서실장이 공식 취임한 날 앤서니 스카라무치 공보국장이 열흘만에 경질되는  이례적인 상황이 발생했다   백악관은 스카라무치 공보국장의 부적절한 발언 때문에 해임했으며

트럼프 백악관 쇄신 이어 개각 불가피

  비서실장 프리버스 경질후 존 켈리 안보부 장관 기용 국토안보부 장관 세션스 이동 고려, 법무장관 교체위한 포석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6개월만에 비서실장을 포함한 백악관 참모진을 일대 개편한데 이어 국토안보부 장관은 물론 법무장관까지 개각을 단행할 것으로 예고되고 있다   백악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