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뉴스 articles

미 형사범죄 불법이민자 대거 석방 논란

미 형사범죄 불법이민자 대거 석방 논란

  지난해 19만 3천명 단속 6만 8천명 석방 35% 석방률 샌앤토니오, 뉴욕, 워싱턴, 애틀란타, LA 등 석방률 높아   미국이 형사범죄 전과가 있는 불법체류자들을 지난해 19만 3000여명을 단속했으나 그중 35%인 6만 8000명이나 대거 석방한 것으로 나타나 논란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미 이민개혁 표류 어떻게 되나

  민주-배제청원 성공희박, 이민자표 독식만 노려 공화-말로만 이민개혁 행동안해, 차기대선 겨냥가능성   이민개혁을 놓고 공화당은 지연전략과 변명거리로 일관하고 있고 민주당은 당파적인 이민표심 독식에만 신경쓰고 있어 이민사회를 멍들게 하고 있다.   다만 이민자 표로 승부가 갈릴 2016년 차기 대통령 선거에 맞춰

미국 장기체류 한국인 14만명

  전체 외국인의 7.4%, 국가별 3위 한인 거주자중 유학생·가족 3분의 2   영주권자가 아니지만 미국에 장기 체류하고 있는 한국인들은 14만명으로 국가별로는 세번째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14만명중에서 유학생이 약 10만명으로 가장 많고 취업자와 교환 연수자의 순으로 집계됐다.   미국시민권자나 영주권자가

민주하원 이민개혁법안 직접 표결 상정

  민주하원 지도부 이민개혁법 배제청원 공식 추진 민주 200명 전원찬성해도 공화 불참으로 과반 미달   민주당 하원지도부가 결국 하원 과반수의 지지로 이민개혁법안을 직접 표결에 부치는 배제청원 (Discharge Petition)카드를 들고 나왔으나 성사가능성은 불투명한 것으로 보인다   공화당 하원지도부가 압박을 받고 이민개혁에

96년생 국적이탈신고 마감 ‘막판 당황’

  국적이탈시 한국 출생신고 안돼 있어 어려움 미국출생이어도 당시 부모 이민자 아니면 자동 한국적   올해 만 18세가 되는 1996년생 선천적 복수국적자의 국적이탈 신고 마감이 오는 31일로 열흘 밖에 남지 않았으나 본인 출생신고가 안돼 있는 경우 등에서 막판에 큰 어려움을

단순 불체자 추방중단후 미국가족있으면 추방유예

  오바마 행정부 추방정책 개선안 내주 제시 단순불체자 추방중단후 공화당 개혁거부시 추방유예확대   오바마 행정부는 형사범죄없는 단순 불법체류자들의 추방을 중단한 후에 미국가족있는 서류 미비자들의 추방을 유예하는 추방정책 개선안을 마련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오바마 행정부는 내주 히스패닉 의원총회 지도부에게

오바마 추방정책 전면 재검토 지시

  국토안보부 “인도적 추방안 마련하라” 단순불체자 추방중단후 추방유예 대폭확대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추방정책을 전면 재검토하라고 지시해 형사범죄없는 단순 불법체류자의 추방중단과 추방유예의 대폭 확대 조치가 단행될 것으로 예고되고 있다.   공화당 하원이 이민개혁을 지연시킬 경우 우선 단순불체자들의 추방부터 중단한 다음

한국인 전용 미국취업비자 올해 성사 총력

  로스컴 하원의원-안호영 주미대사 강조 한국인 전용 취업비자 1만 5천개 통과되나   한미 FTA 자유무역협정 시행 2주년을 맞아 한국인들에게만 한해에 1만 5천개의 전문직 취업비자를 발급하는 ‘파트너 위드 코리아’ 법안을 올해에 성사시키기 위한 총력전이 펼쳐지고 있다   안호영 주미대사가 법안을 상정한

한국인 전문직 취업비자 관철 캠페인 돌입

  워싱턴 지역 한인회 온라인 서명, 로비 착수 미전역 확산, 5월 연방하원 승인 목표   한국인들에게만 한해에 1만 5천개의 전문직 취업비자를 발급하는 법안을 연방의회에서 승인받기 위해 한인단체들이 대대적인 서명과 로비운동에 돌입했다.   워싱턴 지역 한인회들이 뉴욕과 로스앤젤레스 등 미 전역의

미 유학생 OPT 엉터리, 까다로워진다

  OPT의 절반 고용주 정보, 취업기간 없어 고용주 정보, 기간 등 제출 의무화될 듯   미국 유학생들이 졸업후 일정기간 취업할 수 있도록 허용받는 OPT(Optional Practical Training: 현장취업실습) 프로그램이 엉터리로 운용 되고 있는 것으로 지적받아 이민당국의 관리가 대폭 강화될 것으로 예고되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