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뉴스 articles

오바마 ‘광범위한 추방유예 단행’ 확약

오바마 ‘광범위한 추방유예 단행’ 확약

  히스패닉 의원총회에 국경문제 불구 단행 약속 시민권자, 드리머들의 불체부모 470만명 확실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금명간 광범위하고 관대한 서류미비자 추방유예조치를 반드시 단행할 것 임을 확약했다.   히스패닉 의원총회는 미 시민권자와 드리머들의 불체 부모 470만명에 대한 추방유예 등 대규모 구제방안을

밀입국 아동 분산 수용, 각 주 거부로 난항

  오바마 요청에 10개주가운데 8개주 거부 공화, 민주 출신 주지사들 대부분 난색   오바마 행정부가 나홀로 밀입국 아동들을 각 주지역에 분산 수용하려는 계획이 장벽에 부딪혀 곤혹을 치르고 있다.   각 주지사들에게 밀입국 아동 보호를 요청했으나 거의 대부분 거부하거나 난색을 표시하고

미 밀입국 아동 사태로 이민자 구제 지지 하락

  불법이민자 구제 지지율 73%에서 68%로 떨어져 티파티 부정여론 더 많아지고 공화당원 반분   밀입국 아동들이 밀려든 국경위기로 이민자 구제를 지지하는 미국민 여론이 하락하는 역풍을 맞고 있다.   불법이민자들에게 합법신분을 부여하는데 지지하는 미국민 여론이 5~15포인트나 하락한 것으로 조사됐다.   부모동반없이

오바마, 공화당 이민정책 불신 동시 고조

  오바마 이민대처 지지 33%, 불신 58% 공화당 이민대처 지지 23%, 불신 66%   밀입국 아동 사태와 이민개혁의 무산으로 버락 오바마 대통령과 공화당의 이민정책에 대한 불신 이 최고조에 달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같은 이민정책 불신으로 이번 11월 중간선거에선 민주당이,

미 나홀로 밀입국 아동 열흘내 신속 처리

  7일내 난민망명 신청, 3일내 이민판사 결정 무자격자 즉시 신속추방, 자진출국도 허용   나홀로 밀입국 아동 사태를 해결하기 위해 일주일 안에 난민망명을 신청할 수 있도록 허용하고 사흘안에 이민판사가 체류허용여부를 판정하는등 열흘안에 신속처리하는 초당적인 방안이 나왔다   새방안은 이와함께 자진출국도 허용하고

오바마 선거판 흔들 빅뱅 이민조치 고려

  가족관계, 3D 취업자 중심 500~700만 추방유예 이민자 표심 되돌려 선거판도 빅뱅 시도   버락 오바마 대통령은 미국시민권자의 불법체류 부모 380만명과 농장근로자 100만명 등 500만 내지 700만명의 서류미비자들에 대해 추방을 유예하고 워크퍼밋을 제공하는 초대형 구제조치를 단행할 것을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미 나홀로 밀입국 불끄기 수년 걸린다

  긴급예산 삭감, 자진출국으로 신속추방안 논의 진화책 마련돼도 이미 사태악화로 1~2년 걸려   나홀로 또는 어린 아이만 데리고 미국국경을 넘는 밀입국 아동 사태를 막기 위해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불끄기를 시도하고 있으나 상황이 너무 악화돼 있어 진화에 수년이 걸릴 것으로 예상

취업이민 노동허가서 처리 빨라졌다

  감사 안 걸리면 5개월, 두달 진전 감사 걸리면 17개월 걸려 진전없어   *노동허가서(LC) 수속기간(미 노동부) 구분 5월 6월 7월 통상 심사 13년 10월(7개월) 13년 12월(6개월) 14년 2월(5개월) 감사(Audit) 13년 1월(16개월) 13년 1월(17개월) 13년 2월(17개월)   취업이민의 첫 관문인 노동부의

8월 문호 ‘취업 3, 가족 2A 연속동결’

  취업 3순위-2011년 4월 1일(동결) 가족 2A순위-2012년 5월 1일(동결)     8월의 영주권 문호에서도 취업이민 3순위와 가족이민 2A 순위의 컷오프 데이트가 연속 동결됐다.   이 두범주의 영주권 수속자들은 새 회계연도가 시작되는 10월 영주권 문호때까지 두달을 더 기다 려야 할 것으로

오바마 나홀로 밀입국 차단에 37억달러 긴급 요청

  37억달러 긴급투입 ‘아동 밀입국’ 불끄기 8개월동안 밀입국 아동 5만 2천명 쇄도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부모동반없이 국경을 넘고 있는 나홀로 밀입국 아동들을 차단하기 위해 37억 달러의 긴급 예산을 연방의회에 공식 요청했다.   오바마 대통령은 이 긴급 예산으로 이미 붙잡힌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