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뉴스 articles

오바마 ‘불법이민 500만 구제, 합법이민 홀대’

오바마 ‘불법이민 500만 구제, 합법이민 홀대’

  미 시민권자나 영주권자 부모 등 500만 추방유예, 워크퍼밋 합법 STEM 졸업생, 창업자, H-1B 배우자 등 취업허용에 그쳐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마침내 발표한 이민개혁 행정명령에서는 불법체류자 최대 500만명에게 추방을 유예하고 워크퍼밋을 제공해 30년만에 최대의 구제조치를 단행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오바마 이민개혁 행정명령 20일밤 발표

  불체자 500만 추방유예, 합법이민확대 미흡 공화 “무법의 제왕” 비난, 무력화 고심, 정면충돌 불가피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마침내 불법체류자 최대 500만명에게 추방을 유예하고 합법취업을 허용 하는 획기적인 이민개혁 행정명령을 20일밤 발표한다.   그러나 미사용 영주권번호 재사용안이 제외되는 등 합법이민확대는

오바마 구제 기대 한국인 불체자 18만명

  미국내 한국인 불법이민자 18만명, 국가별 8위 전체 불체자 1120만명 소폭 감소   오바마 이민행정명령으로 추방을 유예받고 취업을 허용받을 것으로 보이는 미국내 불법이민자들 가운데 한국인들은 18만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전체 불법이민자들은 1120만명으로 소폭 줄어든 것으로 새 보고서에서 추산됐다.   버락

미국내 외국유학생 사상최고, 한국 3위 유지

  88만 6천여명, 8% 증가, 한해 270억달러 사용 한국 6만 8천명, 3.7%감소 불구 3위 고수   미국내 대학에 재학하고 있는 외국인 유학생 수가 88만 6000여명으로 8% 늘어나면서 사상 최다를 기록했다   한국출신들은 6만 8000여명으로 전년보다 3.7% 감소했으나 국가별 순위에서 3위를

민주상원 “오바마 이민행정명령 단행하라”

  역대 공화당 대통령들도 150만명 추방유예 공화당 연방기관폐쇄, 소송제기 여의치 않을 듯   민주당 상원 지도부가 버락 오바마 대통령에게 정면대립을 걱정하지 말고 이민행정명령을 단행할 것을 강력히 주문해 지원군 역할을 하고 나섰다.   민주당 상원지도부는 특히 아버지 부시 대통령을 비롯해 공화당

오바마 vs 공화당 ‘이민행정명령 전운’

  오바마-단행의지 확고, 이번주 확정 공화당-시행예산저지 또는 연방폐쇄, 소송   버락 오바마 대통령의 이민행정명령 강행에 대해 공화당이 예산지출 금지 또는 연방기관폐쇄까지 불사하며 저지하겠다고 나서 정면 충돌로 치닫고 있다.   이민행정명령 단행의지를 굽히지 않고 있는 오바마 대통령은 이번주 최종안과 발표시기를 확정할

오바마 이민명령 저지 놓고 공화 내부분열

  공화당내 보수 강경파 연방기관폐쇄도 불사하라 지도부-연방폐쇄 없는 맞대응에 부심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획기적인 이민행정명령을 곧 발표할 것임을 거듭 확인하고 있는 가운데  이를 저지하기 위해 정부폐쇄까지 불사할 것인지를 놓고 공화당이 내부 분열을 겪고 있다.   공화당내 강경파들은 연방정부폐쇄를 또다시

오바마 추방유예 대상 500만 넘는다

  불체 부모 5년거주시 330만, 10년 거주시 250만 드리머들 제한철폐시 30만~100만 추방유예 확대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단행하려는 이민행정명령으로 추방유예받을 서류미비자들이 500만명을 넘을 것으로 뉴욕 타임스와 월스트리트 저널 등 미 언론들이 예상하고 있다.   미 시민권자나 영주권자 자녀를 두고 있는

오바마 이민행정명령 마침내 21일 단행

  불체 부모 450만, 드리머 30만 추방유예 확대 취업 비자와 영주권 50만개 대폭 늘릴 듯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마침내 서류미비자 500만명 추방유예와 합법 취업비자, 영주권 50만개 확대를 핵심으로 하는 획기적인 이민행정명령을 이르면 21일 단행할 것으로 보도되고 있다.   오바마

오바마 “연내 이민행정명령 단행” 확고

  베이너에게 1년이상 시간줘 더 기다릴수 없어 행정명령 단행후 실제시행때까지 의회승인하면 돼   버락 오바마 대통령은 공화당 최고 지도부의 잇따른 경고에도 불구하고 연내에 이민행정명령을  단행할 것임을 분명히 했다.   오바마 대통령은 존 베이너 하원의장에게 1년이상 시간을 주었으나 아무런 조치를 취하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