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뉴스 articles

미 시민권자 직계 밀입국자도 영주권 허용

미 시민권자 직계 밀입국자도 영주권 허용

  오바마 이민행정명령 PIP 임시입국허가제 포함될 듯 밀입국자들도 시민권자 직계되면 미국내 영주권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9월초에 단행할 이민행정명령에선 미국시민권자의 직계가족이면 밀입국자 들도 미국내에서 영주권을 취득하도록 허용하는 방안을 포함시킬 것으로 알려져 주목되고 있다   한인 불법체류자들은 밀입국자들이 적지만 밀입국 출신들과

공화당 하원 지도부 이민정책놓고 자중지란

  국경위기 예산지원안 지지표 확보 못해 난항 대통령 제소 결의안 채택했어도 오바마 구제 못막아   공화당 하원 지도부가 이민정책을 놓고 동료의원들의 지지표도 확보하지 못해 자중지란에 빠지고 있다.   공화당 하원은 대통령을 제소하는 결의안을 채택했으나 버락 오바마 대통령의 대규모 추방유예 카드를

미, 한국인 전문직 취업 비자 신설 본격 추진

  연방하원 100명 지지에 이어 연방상원에도 상정 한국인 전용 취업비자 연 1만 5천개, 올해성사는 불투명   한국인 전문직들만 이용할 수 있는 미국 취업비자 신설안이 워싱턴 정치권에서 본격 추진되고 있다.   연방하원에서는 4월말 법안 상정후 100명의 지지의원들이 동참하고 있고 연방상원에서도 최근 

오바마 9월초 500만~550만 구제 단행

  9월 1일 노동절 직후에 이민행정명령 발표 미국시민권자, 드리머들의 불체부모 495만~550만 구제   버락 오바마 대통령은 9월 1일 노동절 직후에 서류미비자 500만 내지 550만명에게 추방을 유예하고 워크퍼밋을 제공하는 이민행정명령을 단행할 것으로 예고되고 있다.   미국시민권자의 불법체류 부모들이 440만명이고 드리머들의 부모들이

미국내 친척 있는 밀입국 아동 신병인계

  미국내 가족친척들에게 보호 허용 텍사스 4280명, 뉴욕 3347명, 캘리포니아 3150명   나홀로 국경을 넘다가 붙잡힌 밀입국 아동들 가운데 미국내 가족또는 친척이 있으면 석방과 보호 를 허용해 텍사스와 뉴욕, 플로리다, 캘리포니아, 버지니아 등 미 전역으로 보내진 것으로 나타 났다.  

공화당 탄핵 위협 VS 오바마 구제 강행

  새 공화하원 원내총무 대통령 탄핵도 배제하지 않아 오바마 공화 제소, 탄핵위협에도 500만 구제 강행   공화당 하원이 끝내 이민정책을 놓고 대통령 탄핵까지 위협하고 나섰고 버락 오바마 대통령은 서류미비자 최대 500만명을 구제하는 추방유예조치를 강행할 채비를 하고 있어 격랑을 예고하고 있다.

오바마 9월부터 최대 500만명 구제 단행

  백악관 “여름 지나면 매우 중대한 이민행정명령” 민주당 “서류미비자 최대 500만명 추방유예”   버락 오바마 대통령은 9월부터 서류미비자 최대 500만명을 추방유예로 구제하는 중대 조치를 단행할 것이라고 백악관과 민주당 고위 인사들이 밝혔다.   이에따라 미국시민권자와 드리머들의 부모 등이 곧 구제받게 될

밀입국 아동 저지 백악관 긴급 정상회담

  오바마 3개국 정상들과 긴급회담 공동 노력 제한적 난민허용, 범죄조직 소탕, 경제지원   버락 오바마 대통령과 중미 지역 3개국 정상들은 긴급 백악관 정상회담을 갖고 나홀로 국경을 넘는 밀입국 아동 사태를 억제하기 위해 공동 노력하기로 했다.   미국은 제한적인 청소년 난민허용

취업이민 노동허가서 절반 발목잡혀 고통

  기각 7%, 감사 28%, 어필 10%, 고용감독 1% 등 46% 감사 걸리면 1년 5개월 장기 대기   *취업이민 노동허가서 계류 상황(미 노동부) 구분 비율 처리기간(7월 8일) 일반 심사(Analyst Review) 61% 2014년 2월 접수분(5개월) 감사(Audit) 28% 2013년 2월접수분(1년 5개월) 고용감독(Supervised

밀입국 아동 대처안 공화,민주간 큰 차이

  공화하원안-15억달러지원, 1주일내 신속추방 민주상원안-27억달러지원, 신속추방등 변화 없어   밀입국 아동 사태를 해결하기 위해 공화당 하원 지도부가 7일내 이민재판을 실시하고 이민판사 증원과 국가방위군 국경 배치 등에 15억 달러를 긴급 지원하는 방안을 채택했다.   그러나 이민정책변화 없이 27억달러를 제공하자는 민주당 상원안과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