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뉴스 articles

공화하원 2014년 이민개혁 출발

공화하원 2014년 이민개혁 출발

  내주 이민개혁원칙 발표, 당내 연찬회 토의 2월 법안준비, 3월부터 심의 5~6월 하원표결   존 베이너 하원의장이 이끄는 공화당 하원 지도부가 마침내 이민개혁 원칙의 내주 발표를 시작 으로 2014년 이민개혁을 출발시키려 하고 있다.   공화당 하원지도부는 특히 향후 불법이민 차단조치와 합법이민 확대와 함께 처음으로 서류미비자 구제를 포함시키기로 결정해 이르면 올 상반기안에 이민개혁이 성사될 가능성을 높이고

공화하원 서류미비자 650만 구제안 논의

  가족,취업 스폰서 있으면 영주권, 시민권 허용 스폰서 없는 500만명 합법신분만 부여   공화당 하원이 서류미비자들 가운데 가족 또는 취업 스폰서 있는 650만명에게는 영주권, 시민권 까지 허용하고 500만명에게는 합법신분만 제공하는 이민개혁법안을 논의하고 있는것으로 알려져 주목되고 있다.   이는 연방상원안보다 구제폭이 200만명 줄어드는 것이지만 드리머들, 시민권 자녀둔 부모, 불체 배우자들과 취업스폰서를 구한 사람들은 영주권,시민권까지 허용한다는 전향적인

한인 취업 영주권 취득 22% 늘었다

  수속빠른 취업 2순위 근 2배 늘어 다른 취업이민 범주는 소폭 감소   *2013회계연도 한인 영주권취득(미 국무부) 구분 2012년도 2013년도 증감 전체 2만 846 2만 2000명(추산)(미국수속 시민권 직계 미발표로 미확정) +1000명 이상 추산 취업이민 1만 1833 1만 4420 +2600(22%) 취업 1순위 1540 1437 -100 취업 2순위 4129 7152 +3000 취업 3순위 4975(숙련 3684) (비숙련 1291)

오바마 새해 ‘경제활성화, 이민개혁’ 최우선

  첫 각료회의에서 2014년 양대 국정과제 제시 초당적 타협 추구, 대통령파워로 일방통행도 불사   버락 오바마 대통령은 2014년 새해 경제활성화와 이민개혁을 최우선 추진할 것임을 선언했다.   오바마 대통령은 의회와 초당적인 협력정치를 모색할 것이지만 공화당 하원이 거부하면 대통령 행정명령으로 가능한 정책을 일방 통행할 수도 있음을 예고했다.   2014년 새해 집권 2기의 두번째 해를 시작하며 버락 오바마

미국이민 111주년 ‘한인 현주소’

  한인이민 시작 111주년, 미주한인의 날 9주년 270만 한인사회 교육,경제,한류 이미지,위상,파워 신장   한인들이 미국에 이민오기 시작한지 111주년을 맞은 2014년 현재 미국내 한인들은 한해 2만명 씩 영주권을 받고 1만 3천명씩 미 시민권을 취득하며 270만 한인사회의 위상과 파워를 키우고 있다.   한인들의 교육과 경제력에 한류열풍까지 더해져 이미지와 위상, 파워가 신장되고 있으나 정치력 은 아직 미흡한 것으로

미 이민 늘리면 더 많은 일자리 창출

  구글, 이베이 등 500대 기업의 40% 이민자 창업 이민자 창업 중소업체 500만명 고용 7760억달러 매출   미국내 이민자들이 창업과 혁신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해오고 있어 이민을 늘리면 더많은 일자리 를 창출할 것으로 나타났다.   이민의 나라로 불리고 있는 미국은 역시 이민자들이 혁신과 창업에서 선도적 역할을 해오고 있어  미국경제와 수퍼파워 유지를 위해 이민확대가 절실하다는 보고서들이 잇따라

공화하원 서류미비자 합법신분만 제공

  1월말 이민개혁 원칙에 제한적 구제방식 채택시사 최종 협상에서 그보다 확대될 가능성   공화당 하원 지도부가 이달말 제시할 이민개혁 기본원칙에서는 서류미비자들에게 합법비자만을 부여하는 방안을 추진할 조짐을 보여 주시되고 있다.   다만 최종 협상에서는 불체 청소년들에 한해 시민권을 허용하는 등 그보다는 구제방식을 확대할 가능성은 있는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이민개혁을 2014년 과제로 넘긴 공화당 하원지도부가 1월말까지

2월 문호 ‘취업 3순위 2개월 진전’

  취업 3순위- 2012년 6월 1일, 2개월 개선 가족 2A 동결, 다른 가족순위 3~5주   2014년 새해 2월의 영주권 문호에서는 취업이민 3순위가 2개월 진전을 기록해 정상적인 진행 속도를 보였다.   가족이민에선 전달과 같이 2A순위가 연속 동결됐고 다른 순위에서는 3주에서 5주씩 개선됐다.   ◆취업 3순위 2개월 진전, 정상속도=2014년 새해들어 처음 발표된 2월의 영주권 문호에선 취업이민 3순위와

불체자 운전면허, 대학학비 허용지역 급증

  운전면허 허용-한해 8개주 급증 현재 11개주 거주민 학비-한해 4개주 추가 현재 16개주   2014년 새해 서류미비자들에 대한 운전면허증 발급과 저렴한 거주민 학비 적용 등 친이민정책 을 시행하는 주지역이 크게 늘어났으나 아직도 미국이 거의 반분되고 있다.   서류미비자들에 운전면허증을 발급하는 주지역들은 한해동안 8개주나 급증해 현재 11개주로 늘어났고 거주민 학비 적용은 4개주가 추가돼 16개주로 증가한 것으로

2014년 이민개혁 5~6월 하원표결

  예비선거 끝나는 5월 또는 6월 하원표결 가능성 올상반기내 초당적 타협안 확정, 오바마 서명까지 마무리   2014년 새해 이민개혁은 5월이나 6월에 공화당 하원에서 표결처리될 가능성이 가장 높은 것 으로 예측되고 있다.   이민개혁파들은 올상반기안에 초당적 타협으로 최종안을 승인해 버락 오바마 대통령의 서명까지 마치는 이민개혁 일정을 추구하고 있는 것으로 밝히고 있다.   절반의 성공에 그쳤던 이민개혁이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