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안보 articles

미, 북한 등 6개국 영공 민항기 비행 금지

미, 북한 등 6개국 영공 민항기 비행 금지

  연방항공청, 미사일 위험 지역 민항기 통과 말라 북 사전경고 없이 탄도미사일 발사로 위험   미국은 말레이 여객기 격추 사건을 계기로 북한 등 6개국의 영공에 대해 민항기 비행 금지 조치 를 취하고 있음을 공표했다.   북한의 경우 사전 경고없이 미사일과

미, 말레이 여객기 격추 계기 러시아 역공

  친러반군 러시아서 지원, 훈련 받은 SA-11 미사일 오바마, 푸틴 역공으로 추락한 외교력 만회 시도   우크라이나와 러시아간 분쟁으로 빚어진 말레이시아 여객기 격추사건을 계기로 미국이 러시아에 대한 압박을 강화하며 반격에 나섰다.   버락 오바마 대통령은 블라드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의 파워게임에서

미, 말레이 여객기 격추 친러 반군 소행 결론

  오바마, 파워 대사 “친러 반군지역서 발사한 미사일” SA-11 지대공 미사일, 러시아에서 지원받은 무기 가능성   근 300명의 막대한 인명피해를 낸 말레이시아 여객기를 격추시킨 미사일은 친 러시아 반군이 발사한 것으로 미국이 결론 짓고 있다.   미국과 서방국들은 친러시아 반군에게 무기등을

미 ‘말레이 여객기 지대공 미사일에 격추’

  오바마 “여객기 피격은 끔찍한 비극, 조사 지원” 정보,수사, 항공당국 총동원 미사일 발사자 추적   말레이시아 여객기가 우크라이나 상공에서 미사일에 의해 격추된 사건이 발생하자 미국은 정보 수사, 항공망을 동원해 사건 경위와 미사일 발사자들을 파악하는데 총력전을 펴고 있다.   미국은 초기

미 NSA, 10건 중 9건 무차별 온라인 수집

  미국거주자와 오고간 메시지, 이메일 등 마구잡이 4년간 16만건, 1만명 불륜 등 대화내용까지 노출   미 국가안보국(NSA)이 허가받은 감시건수 보다 9배나 더 많이 일반 인터넷 이용자들의 메시지와 이메일 등을 무차별로 온라인 수집해온 것으로 드러났다.   미국민들은 물론 미국거주자와 주고 받은

미 ‘한반도 위험한 외교각축장’

  한중 북핵 연대, 일본 대북제재 해제 시진핑 맹렬한 시도로 미국 긴장   한중 정상회담을 계기로 미국에서는 한반도가 위험한 외교 각축장이 되고 있다는 평가를 내놓고 있다.   특히 중국의 시진핑 국가주석이 한일관계 악화를 활용해 미국의 동맹 흔들기와 영향력 약화를  시도하고

미 동해병기법 발효, 새 역사 시작

  버지니아주 동해병기법 7월 1일 발효 전면 교체에 시간 걸리지만 출판사들 이미 표기   미국 교과서에서 동해를 병기하는 버지니아주의 법률이 7월 1일을 기해 발효돼 새역사가 시작 됐다.   전면적인 교과서 교체는 2017년에나 이뤄지지만 이미 주요 출판사들이 동해를 병기한 교과서들 을

미 일본 집단자위권 겉 ‘환영’ 속 ‘우려’

  미 정부-일본 결정 적극 환영, 지지 입장 공표 미 언론-주변국 관계악화, 중국 군비팽창 등 부작용   일본의 집단자위권 정책 결정에 대해 미국에선 겉으로는 환영과 지지입장을 표명하고 있으나 속으로는 한일관계 악화와 중국의 군비팽창 등 부작용을 우려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 보훈부 장관에 전직 대기업 CEO 지명

  오바마 보훈병원 스캔들 부처 개혁 착수 민간기업 처럼 보훈 의료시스템 수술 예고   미국의 보훈병원 스캔들을 진화하고 부처를 개혁해야 하는 보훈부 장관에 민간기업 최고 경영자 출신인 밥 맥도널드 전 P&G CEO가 지명됐다.   보훈병원 스캔들을 일으킨 보훈부의 관료사회 적폐를

아시아나 착륙사고 주원인 조종사 부주의

  미 NTSB  “사고 아시아나 조종사들 2~30가지 실수” 이해부족한 자동장치에 너무 의존, 조종사 숙련도 문제   미 샌프란시스코 국제공항에서 착륙사고를 일으켰던 아시아나 항공 214편의 사고 원인은 조종사 들의 부주의 탓이라는 미 NTSB의 사고원인 조사 결과가 나왔다.   아시아나 조종사 3명은

Top